Browsing tag

빗질

머리카락 손상시키는 안 좋은 습관 5

  푸석하고 가는 머리카락은 고민거리다. 가늘고 힘이 없는 모발은 쉽게 손상되고 탈모로 이어질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모발이식수술 전문가 앨런 바우만 박사는 “먹는 음식에서부터 머리카락에 바르는 제품들까지 모두 머리카락의 강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몇가지 안좋은 행동이 머리 카락의 손실을 초래한다 ”고 말했다. 이에 미국 건강정보지 ‘프리벤션(Prevention)’이 머리카락을 파괴하는 안 좋은 습관과 이를 개선하는 방법을 보도했다.       ◆뜨거운 목욕 […]

엉킨 머리카락 빗는 과학적 방법 따로 있다(연구)

엉킨 머리카락을 푸는 건 여간 고역이 아니다. 잘못하면 두피가 아프고, 머리카락이 상하며, 엄청난 인내심이 필요하다. 최근 엉킨 머리카락을 푸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을 수학적 원리로 증명한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하버드 대학교와 MIT 연구진에 따르면 그 열쇠는 엉키지 않은 머리카락 끝에서 시작해 뿌리 방향으로 올라가며 짧게 치며 빗질하는 것이다. 연구진은 엉킨 머리카락을 대신하는 두 개의 나선형으로 […]

여성들이 흔히 범하는 미용실수 6가지

  여성들은 미용에 신경을 많이 쓴다. 하지만 이런 미용 방법이 잘못됐다면…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 ‘프리벤션닷컴’이 여성들이 흔히 하는 미용 실수를 소개했다.   ◆여드름 짜기 아무리 말해도 잘 고쳐지지 않는 게 여드름 짜는 습관이다. 여드름을 짜다보면 피부에 세균을 감염시킬 수 있다. 절대 짜지 말고 히드로코르티손과 과산화벤조일 등이 들어있는 치료 크림을 발라라. 그래도 못 참겠으면 병원 피부과를 찾아라.     […]

[위드펫+] 민숭민숭 털 빠진 반려견, 털갈이 아닌 탈모?

환절기는 반려견 몸에도 큰 변화를 불러온다. 털갈이 시기로 계절에 맞춰 묵은 털이 빠지고 새로운 털이 자라며 ‘잠시’ 탈모처럼 보이기도 한다. 하지만, 털갈이 이후에도 빠진 털이 다시 자라지 않아 모량이 줄거나 맨살이 보인다면 탈모를 의심하자. 반려견 털은 외부 감염을 막고 체온을 유지하는 중요한 역할을 해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 ◆ 반려견도 탈모? 정상적인 털갈이와 탈모는 ‘기간’으로 쉽게 […]

샤워할 때 ‘렌즈’ 꼭 빼야… 유의할 습관 3

  목욕하는 습관은 사람마다 다르다. 뜨거운 욕조에 오랫동안 몸을 담그는 사람이 있는가하면 때수건으로 몸을 세게 문지르는 사람도 있다. 그런데 이처럼 무심코 하는 습관이 건강에 해가 될 수도 있다. 물에 젖어 녹이 슨 면도칼로 털을 민다거나 뜨거운 물에서 오랫동안 입욕하게 되면 피부가 손상을 입을 수 있기 때문이다. 미국 언론매체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그밖에 다음과 같은 점도 샤워할 때 […]

머릿결 망치는 방법 5

윤기가 흐르는 탄력 있는 머리칼을 가진 사람은 건강하고 맵시 있게 보인다. 모발을 건강하게 유지하면 보기에도 좋지만, 탈모를 예방할 수 있다. 미국 건강 포털 ‘웹엠디’가 모발을 상하게 하는 나쁜 습관을 정리했다. ◆빗질 = 적절한 빗질은 모발 건강에 도움이 된다. 그러나 너무 자주 혹은 세게 빗질하면 오히려 해가 된다. 특히 머리가 젖었을 때 빗질은 금물이다. 머리카락은 젖으면 […]

머리카락 건강하게 말리는 법

머리카락은 열에 약하다. 즉 헤어 드라이기의 뜨거운 바람은 머리카락에 손상을 입힐 수 있다. 머리를 감은 뒤 헤어 드라이기를 대지 않고 자연 건조하면 머릿결이 푸석해지거나 머리카락 끝이 갈라지는 일을 피할 수 있다. 모발의 색이 바래는 경우도 막을 수 있다. 여름은 헤어 드라이기 없이 머리를 말리기에 최적의 계절. 미국 ‘위민스 헬스’가 손이 많이 가지 않으면서 머릿결에는 도움이 […]

머리를 풍성하게 유지하는 빗질법

머릿결이 고와지려면 자기 전에 매일 백 번씩 빗질을 해야 한다는 말이 전해온다. 제인 오스틴의 <엠마>를 현대물로 각색한 <클루리스>에서는 아예 여주인공 셰어가 그런 대사를 하며 머리를 빗는다. 그러나 모발학자 사라 앨리슨은 옛말을 믿지 말라고 단언한다. 빗질을 너무 많이 하면 머리카락은 물론 두피까지 손상돼 탈모가 올 수 있다는 것. 어떻게 빗질을 해야 머릿결을 풍성하게 유지할 수 있을까? […]

[집중 탐구 탈모 ⑧] 벌써 크리스마스? 내 정수리에 찾아온 크리스마스트리!!

막바지 더위가 한창인 8월. 때 아닌 크리스마스트리의 등장에 반가움보다는 충격과 당혹감을 감출 수 없는 이들이 있다. 외출 준비를 할 때나 길을 걸으면서도 무심코 보이는 크리스마스트리가 여간 신경 쓰이는게 아니다. 12월의 크리스마스트리가 모두의 마음을 설레고 들뜨게 만들어준다면, 갑작스럽게 찾아온 8월의 크리스마스트리는 어떨까?   주부 이은아 씨(45)는 “헉! 하는 놀람 다음에 공허함이 밀려왔다”고 했다. 이 씨는 최근 […]

[집중 탐구 탈모 ④] 탈모인 두 번 울리는 ‘카더라’ 식 정보, 팩트 체크 하세요!

“모자를 쓰니까 예전보다 머리카락이 더 많이 빠지네요.” “검은콩을 먹기 시작한 뒤로 머리카락이 덜 빠지기 시작했어요.” 검증되지 않은 탈모 정보들이 안 그래도 머리카락이 빠져 속상한 탈모인들을 두 번 울리고 있다.   각종 블로그와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떠도는 일반 상식처럼 알려진 탈모 정보들을 모아 진실을 알아보자. 탈모에 관해 오랜 시간 방대한 연구를 해온 아모레퍼시픽 두피과학연구소와 피부과 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