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불임

“불임·유산 겪은 여성, 뇌졸중 위험 ↑” (연구)

불임과 유산은 만년에 비치명적 혹은 치명적 뇌졸중의 위험 증가와 관련이 있다는 관찰적 연구 결과가 나왔다. 따라서 건강한 생활습관 변화를 모색하면서, 유산 사산 등을 경험한 여성을 조기 모니터링하는 것이 뇌졸중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내용이다. 세계적으로 뇌졸중은 여성의 사망과 장애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이다. 2019년에는 약 300만 명의 여성이 뇌졸중으로 사망했다. 비만, 고혈압, 당뇨병 등 기존에 […]

유년기와 청소년기 정상체중 유지가 남성불임 예방에 도움?

    유년기와 청소년기 정상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나중에 남성 불임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최근 미국에서 열린 내분비학회 연례 회의에서 발표된 연구 결과이다. 이탈리아 카타니아대 연구팀에 의하면 과체중이나 비만 혹은 인슐린 저항력이 높은 아동 청소년은 정상적 체중과 인슐린 수치를 가진 또래에 비해 고환이 작은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석연구원 로셀라 카나렐라는 “어린 시절과 […]

불임 남성, 유방암 걸릴 확률 2배 높다 (연구)

여성보단 숫자가 적지만 남성도 유방암에 걸릴 수 있다. 특히 불임 남성은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일반 남성보다 2배 더 높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최근 《유방암 연구》에 게재된 영국 암연구소(ICR)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영국 가디언이 17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2005년~2017년 12년간 영국의 잉글랜드와 웨일스에서 유방암 진단을 1998명의 남성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다. 남성 유방암은 드물기 때문에 이 질환에 대한 […]

대표적인 여성의 난임 원인 및 처방 8가지

    여성의 난임(불임) 원인은 다양하다. 일반적인 의학적 기준에 의하면 12개월 이상 피임을 하지 않고 성관계를 했을 때 임신이 안 되면 불임으로 진단된다. 난임 원인은 점점 더 늘어나고 있다. 그러나 많은 경우 이를 치유할 수 있다. 아기를 갖고자 하는 열망에다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 임신과 출산의 기쁨을 맛볼 수 있다. 대표적인 여성의 난임 원인 및 처방 8가지에 대해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

매일 쓰는데… ‘플라스틱 불임’ 어쩌나?

‘플라스틱 불임’이라는 말을 아는가? 일상생활에서 흔히 쓰이는 특정 플라스틱 제품이 우리 몸에 좋지 않다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플라스틱 불임’은 플라스틱 제품이 여성의 임신과 남성의 성기능 장애를 유발한 데서 나온 말이다. 무심코 쓰게 되는 플라스틱, 생활에 유용하지만 잘 알지 못하고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는 경우, 건강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 특히 이런 생활 속 화학물질에 대해 […]

갑상선호르몬, 부족해도 과잉돼도 ‘피곤’

  먹고 잘 자도 피곤한 이유는 뭘까. 피로의 주된 원인은 수면부족, 운동부족, 스트레스 등이지만 질병으론 갑상선질환을 의심해볼 수 있다.   갑상선은 우리 몸의 보일러와 같다. 갑상선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 체온을 유지하고 에너지를 생산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갑상선에 문제가 생기면 우리 몸은 에너지를 과잉 소모하거나(갑상선기능항진증) 제대로 생산하지 못하는(갑상선기능저하증) 상황에 처한다. 이런 질환들은 증상이 애매하고 뚜렷하게 아픈 부위가 없어 치료시기를 놓치기도 쉽다.   […]

생활 속 전자파 줄이는 방법 5

  우리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모든 전자기기는 전자파를 내보내고 있다. 전자기기 및 휴대전화 사용이 늘면서 전자파에 노출될 위험 또한 높아졌다.   특히 어린이, 청소년은 체내 수분 함량이 성인보다 높아 전자파 흡수율이 높다. 우리 아이는 일상에서 얼마만큼 전자파에 노출되고 있을까. 또 노출되는 전자파의 양은 안전한 수준일까.       강한 전자파에 장기간 노출되면 인체 내에 유도전류가 형성돼 호르몬 분비 체계나 면역세포 등에 영향을 미치고, 그 결과 두통이나 수면 장애, 기억력 […]

공기 안좋은 곳에 살면 男 정자 비실비실 (연구)

대기 오염이 심한 도시에 사는 남성은 정자 운동성이 낮은 것으로 밝혀졌다. 중국 푸단대 연구진은 중국 전역 130개 도시에 사는 남성 약 3만 4천명을 대상으로 대기오염과 정자 질 사이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최근 ‘JAMA 네트워크 오픈(JAMA Network Open)’에 발표했다. 연구에 참여한 남성의 아내는 모두 난임, 불임 치료를 받은 이력이 있다. 참가자의 49%가 과체중이거나 비만이었고, […]

지속적인 생리불순… “조기폐경, 난임 신호”

  생리는 여성의 건강을 확인하는 중요한 지표다. 건강한 여성의 정상적인 생리 주기는 28일 정도이며 생리 기간은 2~7일 정도다. 이런 정상 생리 범주를 벗어나거나 아예 생리가 시작되지 않을 때, 앞의 것을 생리불순, 뒤의 것을 무월경이라고 한다.   구체적으로 생리주기가 21일 미만으로 짧아졌거나 40일 이상 생리주기가 길어질 때가 생리불순이다. 3번의 생리 주기 동안 혹은 6개월 이상 생리가 없을 때가 무월경이다. 생리불순과 무월경이 지속되면 조기폐경이나 난임이 아닌지 의심해 보아야 한다. 생리주기는 배란주기를 반영하므로 생리불순과 무월경이 지속된다면 배란과정이 원활하지 […]

“부스터 샷 접종, 코로나19 사망률 97배 낮춘다”

미국 질변통제예방센터(CDC)가 업데이트한 최근 자료에 따르면 부스터 샷을 맞은 사람은 백신을 맞지 않은 사람에 비해 코로나19로 사망할 확률이 97배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비접종자에 비해 사망 확률이 14배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3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로셸 왈런스키 CDC 국장은 2일 백악관 코로나19 대응팀 브리핑에서 이를 발표하며 “이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