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보양식

[위드펫+] 벌써 말복? 우리 강아지도 보양식먹고 건강 쑥쑥!

    삼복더위 중 마지막 고비인 말복이 벌써 다음 주다. 더운 날씨 속 우리 댕댕이는 연신 헉헉거리고 낮잠 시간만 늘었다. 더운 여름을 나느라 힘이 들어서일까? ‘잘’ 먹어야 잘 사는 법. 우리 댕댕이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보양식을 만들어 보자. ◆ 우리 댕댕이도 해장국? 황태국 황태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지방이 적어 체중 감량이 필요한 강아지에게 안성맞춤이다. 필수 아미노산도 […]

제철 맞은 전복은 영양만점 보양식

전국에 구름이 많고 오후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30-35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들에 소고기가 있다면 바다엔 전복이 있다”는 말이 있을 만큼 전복은 귀한 보양식으로 여겨진다. 자연산 전복은 암초에 붙어서 서식하며 바다의 미역과 다시마를 먹고 자라지만, 양식장이 대중화되며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

벌써 다가온 중복, 삼계탕의 맛과 영양 높이는 부재료는?

    전국에 구름이 많고 경기 동부를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비가 그친 후엔 다시 기온이 오르고 습도가 높아 매우 더울 전망이다. 당분간 서해상과 남해상에는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4도, 낮 최고기온은 28-34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휴가 계획을 세우기 […]

이열치열 뜨거운 보양식, 치아 건강엔 ‘독’

삼복 더위에 뜨거운 보양식을 먹는다. 한국인의 이열치열 문화는 여전하다. 한 조사에서 성인 10명 중 7명은 한여름에 삼계탕이나 추어탕, 갈비탕과 같은 뜨거운 보양식을 챙겨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양식은 몸에 필요한 영양분을 공급해주긴 하지만 치아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을 간과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시린 이 유발 국물음식의 온도가 50도를 넘어가면 치아는 예민하게 반응한다. 특히 찬 얼음물을 마신 뒤 50도 이상 뜨거운 국물음식을 […]

‘초복’ 삼계탕, 보다 건강하게 즐기려면?

한낮기온이 33도까지 오르면서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전국 대부분지역에 10~40㎜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3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오늘(16일)은 삼복 중 첫째 복으로 여름의 시초를 알리는 초복이다. 복날에는 역시 보양식이 떠오르기 마련, 안 먹고 지나치면 어딘가 허전하다. 그 중 삼계탕은 여름철을 대표하는 보양음식이다. 삼계탕의 효능과 섭취 시 주의할 점을 알아본다. 삼계탕의 주 재료인 닭고기는 […]

제철 맞은 장어, 조심해야 할 사람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비가 대부분 그치겠다. 전남·제주는 비가 이어지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5도, 낮 최고기온은 24∼33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보양식을 찾게 되는 계절. 마침 원기 회복의 대명사인 장어가 제철을 맞았다.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한 장어는 혈전 형성을 막아 동맥경화를 예방한다. DHA, EPA 등 오메가 3와 각종 비타민도 풍부하다. 또 어떤 효능이 있을까. 장어에는 […]

몸에 좋다는 보양식도 잘못 먹으면 허리 ‘위험’

  나트륨, 카페인 많은 음식 피해야 식습관은 허리 건강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체력 소모가 심한 여름철은 더욱 그렇다. 더위가 기승을 부리기 시작하면서 긴 밤을 보내기 위해 각종 야식과 차가운 음식을 찾게 된다. 그런데 이런 음식은 척추, 관절 건강에 큰 영향을 끼치므로 바로 알고 먹는 것이 중요하다.         ◆기름지고 짠 음식 피해야 더운 날씨에는 땀을 많이 흘려 소진된 기운을 […]

무기력한 요즘 내 몸에 맞는 보양식 9가지

    5월 마지막 주, 벌써 한여름 같은 30도 안팎의 무더위로 연일 불쾌지수가 올라가고 있다. 입맛도 없고 자꾸 늘어지기만 해 무기력해지기 일쑤다. 여름을 잘 견디려면 균형 있는 영양섭취와 더불어 적당한 운동과 휴식으로 체력유지를 해야 한다. 날이 덥다고 무조건 찬 음식만 찾다가는 입맛을 잃고 몸도 냉해져 오히려 건강을 해치기 쉽다.   강동경희대병원 한방부인과 이진무 교수는 “한의학적으로 보면 일년 중 양기가 […]

제철 맞은 장어, 우리 가족 보양식으로 최고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질 전망이다. 따뜻한 남서풍의 영향으로 당분간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25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아 다소 덥겠다. 일교차는 15도 내외로 매우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11-18도, 낮 최고기온은 22-30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는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인기 보양식인 장어가 제철이다. 구이나 탕, 튀김 등 다양한 방식으로 조리할 수 있어 […]

입맛 없을 땐 체질에 맞는 보양식 드세요

  입맛이 없을 때는 끼니를 거르거나 간단한 음식으로 때우는 사람들도 있다. 입맛이 없을수록 음식은 골고루 먹어야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   기운이 없다고 삼계탕, 영양탕 등 고단백, 고칼로리 음식만 찾는 것은 옳지 않다. 영양 전문가들은 “한 가지 음식만을 먹어서는 건강을 장담할 수 없다”며 “오히려 영양 균형을 맞춰서 식사하는 것이 가장 큰 보양식”이라고 말한다.   한방에서는 같은 음식이라도 체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