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병원균

여름철, 특히 더 신경써야 하는 식품 4가지

  날씨가 화창해지면서 피크닉이나 캠핑을 떠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공원이나 캠핑장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이라면 역시 먹거리다. 그런데 이처럼 더운 날씨에는 야외에서 식재료를 관리하기가 쉽지 않다. 식품을 매개로 한 질병이 생기기 쉬운 계절이다.   덥고 습한 날씨에는 음식에 살모넬라, 톡소플라스마, 리스테리아, 노로바이러스 등의 병원균이 번식하기 쉽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이런 날씨에는 어떤 음식이든 실온에 4시간 이상 나와 있어선 안 된다. 연속 4시간만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

씻지 않고 껍질째 먹는 사과, 건강에 안 좋을까

    갑자기 허기가 진다거나 외출 전 급하게 배를 채울 때 깎지 않은 사과를 통째로 들고 베어 먹을 때가 있다. 그런데 이 사과는 장을 본 뒤 씻지 않은 채 냉장고 신선실에 넣어둔 것이다. 이처럼 씻지 않은 사과를 먹은 상황, 건강상 문제는 없을까. 만약 옷에 쓱쓱 문지른 다음 먹는다면 또 어떨까.   사과는 씻지 않은 상태에서도 표면이 매끄럽게 탐스러워 깨끗한 […]

5번 이상 씻지 않은 컵, 그대로 사용하면 어떤 일이?

  사무실 책상이나 침실용 탁자는 자신이 자주 쓰는 컵을 놓는 장소다. 이 같은 공간에 항상 컵을 두는 생활을 한다면 그 만큼 물을 자주 마신다는 의미다. 물을 가까이 두는 생활을 한다는 건 건강한 일이다. 일반적으로 권장되는 하루 8컵의 물을 마신다면 더더욱 환영할 일이다. 그런데 이렇게 5번 이상 수차례 물을 마시는 동안 단 한 차례도 컵을 씻지 않는다면 어떤 일이 […]

같은 식재료여도 이건 먹고, 이건 피하고?

  농약을 많이 쳤다거나 설탕, 소금을 많이 넣고 조리한 음식은 가급적 덜 먹어야 한다. 그런데 이처럼 뻔한 상황을 제외하곤 어떤 음식을 피해야 하는지 어렵고 혼란스럽다. 미국 건강지 프리벤션에 따르면 같은 식재료를 사용해도 어떻게 관리하고 조리하느냐에 따라 건강한 음식이 되기도 하고, 그 반대가 되기도 한다.   ◆밀가루 밀가루 음식을 먹을 때도 좀 더 건강한 선택 방법이 있다. 새하얀 다목적용 밀가루는 정제하지 않은 […]

아픈 척 동정심 얻는 허언증 ‘뮌하우젠 증후군’

  허위로 보이는 글이나 사진에 자주 등장하는 댓글이 있다. “어디서 자작나무 타는 냄새 나지 않나요?”라는 표현이다. 사실이 아닌 것을 사실처럼 꾸미는 ‘자작(自作)’과 동음이의어인 나무의 이름에서 착안한 말이다. 자작극을 펼치거나 허언증이 있는 것으로 보이는 사람을 비꼴 때 이 같은 표현을 사용하는 것이다. 그런데 허언증도 종류가 다양하다. 허언증 중에는 특이하게도 몸이 아픈 척 거짓말을 하는 습관을 가진 유형이 있다.   ‘뮌하우젠 증후군’이 바로 아픈 […]

끈질긴 무좀, 더 늦기 전에 잡아야 하는 이유

  겨울동안 각질 속에 숨어있던 무좀균은 날씨가 풀리는 봄이 오면 다시 올라오기 시작한다. 봄부터 시작되어 여름에 기승을 부리는 지긋지긋한 무좀, 어떻게 치료해야 할까?   무좀은 발가락 사이, 발바닥 등이 곰팡이의 일종인 피부사상균에 감염돼 일어나는 감염성 질환이다. 피부사상균은 고온 다습한 환경에서 번식이 왕성해 여름철, 특히 장마철에 기승을 부린다.       전문가들은 “습도와 기온이 모두 낮은 날씨에 무좀균이 상대적으로 약해지기 때문에 치료하기 좋은 […]

옮을까 걱정? 의외로 전염 안되는 감염병 8가지

많은 감염병이 바이러스나 세균에 의해 발생한다. 세균은 단일 세포로 구성된 미생물로 매우 다양한 환경에서 찾아볼 수 있다. 대부분의 세균은 무해하며 질병을 일으키지 않지만, 사람에게 질병을 일으키는 세균도 있다. 하지만 세균에 감염됐다고 해서 무조건 사람 사이에 전파되는 것은 아니다. 옮을까 걱정했지만, 알고보면 전염되지 않는 감염병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미 건강정보 포털 웹엠디(WebMD)를 통해 알아본다. 중이염 =일반적으로 […]

면역력 강화하는 방법 5

  면역력을 높이는 일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기세가 누그러지지 않고 있는데다 점점 추워지는 계절이기 때문이다.   면역은 생물이 감염이나 질병으로부터 대항하여 병원균을 죽이거나 무력화하는 작용, 또는 그 상태를 말한다. 즉, 면역력은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을 말한다.   면역력은 태어날 때부터 가지고 있는 선천 면역(자연 면역 또는 자연 치유력)과 감염이나 […]

면역력 높이는 생활방식 6가지

  면역은 생물이 감염이나 질병으로부터 대항하여 병원균을 죽이거나 무력화하는 작용, 또는 그 상태를 말한다. 즉, 면역력은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을 말한다.   면역력은 태어날 때부터 가지고 있는 선천 면역(자연 면역 또는 자연 치유력)과 감염이나 예방 접종 등을 통해 얻는 후천 면역(획득 면역)으로 나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대유행병으로 성행하면서 면역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

면역력 올리고, 복부비만도 막는 방법 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발발하면서 면역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면역력은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이다.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음식, 생활습관 그리고 운동 등 3가지 요소가 조화를 이뤄야 한다. 평소 면역력 증진에 힘을 기울이면 뱃살도 빠질 수 있다. ‘웹 엠디’ 등의 자료를 토대로 면역력을 증진하고 복부비만도 예방하는 방법 7가지를 알아본다.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