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베리류

위장 기능 올려주는 소화력 촉진식품 6

  위장이 튼튼해 음식물을 잘 소화시켜야 건강하게 살 수 있다. 위와 장을 통해 음식물 흡수가 잘 이뤄져야 인체의 면역체계와 신경시스템 등도 원활하게 가동되기 때문이다. 소화기 계통이 건강하면 활기찬 생활이 가능한 반면 소화력이 떨어지면 무기력해지기 십상이다.   특히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현대인들은 소화 장애를 갖고 살아가는 경우가 적지 않다. 소화불량에 시달린다면 약 봉지 대신 위장기능을 강화시켜주는 음식에 눈을 돌려보자. 호주 매체인 ‘데일리라이프’가 소화력을 촉진시키는 […]

뇌기능과 생산성 높여주는 슈퍼푸드 8가지

  오메가-3, 폴리페놀 등 풍부 먹는 음식이 우리의 뇌와 동기 부여에 뚜렷한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 사람은 드물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적절한 음식을 먹으면 지적 능력과 동기 부여, 그리고 전반적인 생산성이 20% 증가한다. 미국의 경제매체 ‘아이엔씨닷컴’이 이런 사실에 근거해 업무 시 부진하거나 저조한 느낌이 들 때 생산성 향상을 위해 먹으면 좋은 슈퍼푸드 8가지를 소개했다.         ◆연어 […]

핫도그 대신 꼬치구이… 여름에 좋은 음식 6

  미국에서 나온 한 연구에 따르면 여름철에는 어린이들이 정크 푸드를 많이 먹고 비디오 게임을 많이 해 체중이 평소보다 3배나 빨리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야외에서 해먹는 바비큐와 유원지에서 파는 음식들은 식욕을 자극한다.   미국 건강정보 사이트 ‘헬스닷컴’이 여름철 피해야 할 최악의 음식들과 이를 대신할 음식들을 소개했는데 주로 미국 음식들이지만 우리나라에도 거의 들어와 있는 것들이라 참고가 될 만하다.   우선 프라이드 도우(반죽해서 튀긴 빵의 일종)나 콘도그(꼬치에 낀 소시지를 […]

건강하게 혈당 유지… 당뇨에 좋은 식품 5 

    식이섬유소, 비타민 등 풍부 미국인 절반이 당뇨병이 있거나 당뇨 전 단계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건강, 의료 포털 ‘웹 엠디’ 보도에 따르면 미국인들이 점점 더 뚱뚱해지고 노령화되면서 혈당을 조절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우리나라에서도 당뇨병은 환자만 400만 명 이상이 있는 대표적인 성인병이며 만성질환이다. 이처럼 당뇨병 전 단계이거나 당뇨병이 있으면 어떤 음식을 먹는가가 더 […]

식중독균 킬러 ‘크랜베리’… 향균력 뛰어나다

  크랜베리가 베리류 가운데 항균력이 가장 뛰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에 따르면 수원여대 식품분석연구센터 남진식 교수팀이 주요 식중독균에 대한 베리류 6종의 항균 효과를 비교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연구팀은 체리와 포도, 블루베리, 아로니아, 크랜베리, 라즈베리 등 6종의 열매를 각각 짜서 만든 주스에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균, 장염비브리오균, 바실러스 세레우스균, 사카자키균, 병원성 대장균 O-157, 리스테리아균 등 7가지 주요 식중독균을 떨어뜨린 뒤 몇 가지 식중독균을 사멸시키는지 살폈다. […]

살찔 걱정 없는 스트레스 해소 식품 6가지

    스트레스가 쌓이면 먹는 것으로 풀려는 사람들이 있다. 먹는 행위 자체만으로도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줄 수는 있지만 대체로 고칼로리 음식을 소비한다는 점에서 부작용이 클 수 있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부신피질 호르몬의 일종인 코르티솔의 분비가 촉진되는데, 이 호르몬이 분비되면 식욕이 증가한다. 또 코르티솔은 지방세포에 있는 효소를 촉발시키는데 이 효소는 피하지방보다 내장지방에 많아 심장질환과 당뇨병의 위험률을 높이는 내장지방 축적을 유도한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음식으로 해소하려면 아무 것이나 먹어서는 안 […]

소변은 개운하게… 눈에 띄는 전립선 건강법

    전립선 질환은 중년 이후의 남성들에게 매우 흔한 병이지만 이에 대해 제대로 알고 있는 이들은 그리 많지 않다. 미국의 헬스라인(Healthline)에 따르면 전립선에 대해 남성들이 별 신경을 쓰지 않는 이유 중의 하나는 전립선의 크기가 매우 작기 때문이다. 소변을 방광에서 이동시키는 관(요관)을 둘러싸고 있는 전립선은 호두 정도의 크기다.   남성이 나이가 들면서 많이 걸리는 전립선 비대증은 전립선이 늘어나면서 방광 하부의 소변이 나오는 […]

실제적으로 ‘만성 염증’을 막아주는 식품 5가지

    염증은 무엇이고 왜 염증을 줄여야 할까. 감염이나 부상이 있으면 보호 메커니즘과 치료 단계의 하나로 체내에는 염증이 발생한다. 예를 들어 발목이 삐었을 때 그 부위가 부풀어 오르는 것은 부상에 대해 경보를 발한 것으로 더 이상 부상이 심해지는 것을 방지하도록 돕는다.   그리고 또 한편으로는 치료 과정이 시작된다. 전문가들은 “문제가 되는 것은 실제 감염원을 해결하지 않으면 신체는 염증 반응을 멈추지 않게 되고 결국 만성염증이 되는 […]

살찔 걱정 없이 스트레스 해소하는 식품 6

  스트레스가 쌓이면 먹는 것으로 풀려는 사람들이 있다. 먹는 행위 자체만으로도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줄 수는 있지만 대체로 고칼로리 음식을 소비한다는 점에서 부작용이 클 수 있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부신피질 호르몬의 일종인 코르티솔의 분비가 촉진되는데, 이 호르몬이 분비되면 식욕이 증가한다. 또 코르티솔은 지방세포에 있는 효소를 촉발시키는데 이 효소는 피하지방보다 내장지방에 많아 심장질환과 당뇨병의 위험률을 높이는 내장지방 축적을 유도한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음식으로 해소하려면 […]

오렌지보다도 비타민C 함량 높은 과채 7

  비타민 C가 많이 든 음식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건 톡톡 터지는 상큼함이 매력인 오렌지다. 그런데 우리가 평소 흔히 먹는 다른 과일이나 채소에도 다량의 비타민 C가 들어있다는 사실을 안다면 오렌지에 든 양이 생각보다 시시하게 느껴질 수 있다.   비타민 C는 요즘처럼 자외선이 강한 시기에 햇볕에 그을려 손상된 피부를 회복시키는데 도움을 주는 영양소다. 중간 크기 오렌지 하나에는 보통 70㎎의 비타민 C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