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발열

날카로운 고통 ‘통풍’… 주의해야 할 음식은?

  최근 통풍을 앓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한때 통풍은 기름진 음식과 술을 자주 먹는 부유층의 병으로 간주되기도 했지만 요즘은 식생활이 윤택해지면서 사회계층에 관계없이 발생한다. 통풍이란 몸 안의 요산이 몸 밖으로 빠져 나가지 못하고 과도하게 쌓여 생기는 병이다. 다른 사람이 지나가면서 일으킨 바람에 의해서도 아프고 온몸에서 열이 난다고 해서 통풍이라고 한다.   요산이란 음식이 소화되어 최종적으로 대사된 후 나오는 물질이다. […]

라임병 옮기는 진드기, 겨울에도 쌩쌩한 이유는?

진드기가 옮기는 라임병에 걸린 환자는 지난 20년 동안 미국에서 3배나 증가했다. 매년 4만76000명가량의 라임병 환자가 발생한다. 그로 인해 라임병은 북미에서 동물에 의해 전파되는 감염병 1위로 올라섰다. 라임병은 진드기가 사람을 무는 과정에서 보렐리아균이 침범해 발병한다. 초기 증상은 발열, 두통, 피로감 등 감기와 비슷하다. 이후 가장자리는 붉고 가운데는 연한 모양인 이동 홍반이 나타난다. 라임병을 방치하면 여러 장기로 […]

오미크론 끝으로 팬데믹 종식될까?

3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10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이를 기점으로 최강의 전염력을 자랑하는 오미크론 변이의 등장으로 코로나19가 세계적 유행병(팬데믹)에서 지역적 유행병(에피데믹)으로 전환되는 것 아니냐는 기대 섞인 희망이 나오고 있다. 또 코로나19 감염자의 급격한 증가로 인해 미국이 마침내 ‘집단면역’을 갖추게 되는 것이 아니냐는 반응도 나오고 있다고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6일 보도했다. ◆ […]

감기인 줄 알았는데… 코로나 증상일 가능성 4

  콧물이 나거나 코가 막히는 건 코로나19 증상이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이는 잘못된 생각이다. 세계보건기구(WHO)와 국내 신종감염병중앙임상위원회 등은 콧물 역시 코로나19의 증상에 포함하고 있다.   콧물이나 코 막힘을 무조건 감기 혹은 알레르기 때문이라고 단정 지을 수 없다는 것.   누구나 코를 훌쩍거릴 때가 있다. 매운 것을 먹을 때 콧물이 나기도 하고, 요즘 […]

코로나와 증상 비슷한 질환들… 차이점은?

  “감기와 독감은 알겠는데, 코로나19와 폐렴까지는 글쎄요.”   웬만큼 의학상식을 갖춘 사람이 아니면 흔히 할 수 있는 대답일 것이다. 요즘은 대중교통이나 공공장소에서 기침이나 재채기만 해도 “혹시 코로난가?”하는 듯한 따가운 시선을 받는다. 몸에 조금만 열이 나도 “코로난가?”하고 놀라게 된다. 코로나19 비상 상황에서 4가지 질병의 증상과 원인, 공통점과 차이를 알아둘 필요가 있다. 독감은 주로 11월부터 4월 사이에 […]

미국 CDC, 코로나19 확진자 자가 격리 기간 단축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을 때 아무런 증상이 없는 경우 자가 격리 기간을 10일에서 5일로 단축했다. 또 백신접종을 1차례 맞고 돌파 감염된 경우에도 자가 격리 기간을 5일로 단축했으며 백신 접종을 완료하거나 추가접종(부스터 샷)을 맞은 사람의 경우는 격리 필요성이 없다고 밝혔다고 CNN 등 외신이 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DC는 성명을 통해 “현재 우리가 코로나19와 오미크론 변이에 대해 […]

반려동물이 옮길 수 있는 질환 5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구가 300만을 넘었다. 전체 가구의 15%에 달한다. 반려동물은 인간의 고독감을 덜고 신체활동을 늘려 삶의 질을 높인다. 그러나 위생에 신경 쓰지 않으면 자칫 병을 옮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반려동물 때문에 생길 수 있는 질환을 정리했다. ◆기생충 = 십이지장충은 감염된 반려동물의 분변으로 옮는다. 제대로 치우지 않은 분변 속에서 부화한 애벌레를 […]

혈전 심해지기 전 나타나는 증상 7

  혈전(피떡)은 혈관이나 심장 속에서 혈액 성분이 국소적으로 응고해서 생기는 응어리를 말한다. 건강한 사람의 혈액은 혈관 속에서 응고하는 일이 없다.   하지만 혈관 내피의 손상이나 염증, 동맥 경화 등에 의한 이상, 혈액의 정체, 응고성이 높아진 경우에 그 국소에서 혈전이 생긴다. 혈전이 생기면 그 부분의 혈관을 좁히거나 또는 막아 혈류를 가로막거나 아주 멈추게 하거나 한다.     […]

“중증 코로나19 완치자, 1년 내 사망 확률 2배 ↑”

코로나19 중증을 겪은 사람은 코로나19에 걸리지 않았거나 가볍게 앓고 지나간 사람보다 1년 내 사망할 확률이 2배 이상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1일(현지시간) 발간된 《의학의 변경(Frontiers in Medicine)》에 발표된 미국 플로리다대의 아치 G 메이너스 교수팀 논문을 토대로 영국 ‘가디언’지와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보도한 내용이다 사망 위험 증가는 65세 미만 환자에서 더 컸으며, 사망한 중증 환자 중 […]

“남아공, 하루 새 확진자 2배…오미크론 74%”

남아프리카공화국(남아공)의 코로나19 환자가 24시간 만에 2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영국의 BBC가 2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남아공 보건당국은 새로운 오미크론 변이가 남아프리카에서 지배적 변이가 됐고 새로운 감염의 급격한 증가를 이끌고 있다고 확인했다. 남아공은 1일 기준으로 하루 약 1만1500명의 새로운 코로나 감염자가 등록됐다. 이는 전날 확진자가 8500명이었던 것에 비해 크게 증가한 것이다. 11월 중순까지 남아공의 하루 평균 확진자는 200~300명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