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반려동물

잡동사니만 치워도…정신건강 돕는 작은 습관들

정신 건강은 육체적 건강 못지않게 중요하다. 건강한 정신을 가지고 있지 못한 이들은 자신의 육체적 건강을 제대로 돌보지 못하는 경우도 많다.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는 최근 일상에서 정신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몇 가지 작은 습관들을 소개했다. 웹엠디는 “정신적 고양을 위해서는 행복해질 수 있는 습관을 만들어보는 게 중요하다”면서 “이런 습관들은 힘든 시기를 헤쳐나가는데 도움을 줄 수 […]

[위드펫+] 통통하고 귀여운 댕댕이, 알고 보니 비만?

    통통한 반려견 뱃살은 따뜻하고 폭신한 촉감으로 만지는 내내 행복을 안겨준다. 하지만 사람과 마찬가지로 반려견 비만은 건강의 적신호로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된다. 무병장수를 위해선 반려견 비만 기준을 알고 평소 적정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 반려견 비만이 미치는 영향 반려견 몸무게는 병원에 방문했을 때 가끔 측정하곤 한다. 소형견 몸무게가 1kg 증가했다면 적다고 생각할 수 […]

“반려 닭 키운다면 살모넬라균 감염 조심해야”

미국 질병관리통제센터(CDC)가 닭과 같은 가금류를 반려동물로 키우는 사람들에게 가금류에게 뽀뽀를 하거나 포옹하지 말라는 경고를 내보냈다고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13일(현지시간)보도했다. 닭이 옮기는 살모넬라균에 감염된 미국인이 지난 주말 38개주에서 200명 이상 발생함에 따른 것이다. 올해 들어서만 수십 명이 입원하고 사망자도 1명 발생했다. 살모넬라균은 일반적으로 오염된 음식이나 날 음식과 관련 있다. 그러나 CDC에 따르면 건강해보이는 닭과 […]

세계 인구의 약 15%가 걸렸다는 라임병…좋은 예방법은?

전 세계 인구의 7명 중 1명은 이미 라임병에 걸린 적이 있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중국 쿤밍의과대학교 연구팀은 1984년에서 2021년 사이에 나온 89건의 라임병 관련 연구를 분석했다. 이들 연구는 15만8287명을 대상으로 한 것이었다. 각 연구는 혈액검사 결과에서 라임병 비율을 조사한 것이었다. 라임병에 걸리면 항체가 생기기 때문에 혈액검사를 통해 어떤 사람이 현재 라임병에 감염되어 있거나 […]

원숭이두창 접촉자, 21일간 격리 조치 검토

국내에서 원숭이두창 감염자가 발생하면 격리입원 조치를 받게 될 예정이다. 접촉자도 노출 수준에 따라 21일간 격리될 수 있다. 질병관리청과 관계부처 대책반은 14일 원숭이두창 환자가 발생하면 중앙감염병전문병원(국립중앙의료원)에서 피부병변의 딱지 탈락 등 감염력 소실이 확인될 때까지 격리입원 치료를 받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감염자와 접촉한 사람은 노출수준에 따라 고위험, 중위험, 저위험 등 3단계로 분류해 고위험군에 대해서는 21일간 격리하는 […]

고양이가 사람에게 코로나19 옮긴 사례 첫 확인

    고양이가 코로나바이러스를 사람에게 옮긴 첫 사례가 공식 발견됐다. 전문가들은 고양이가 사람에게 바이러스를 옮길 확률은 매우 낮지만 그런 사례가 문서로 처음 확인된 사례라고 밝혔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매달 발행하는 학술지 《신종감염병》6월호에 게재된 태국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최근 보도한 내용이다. 태국 송클라왕자대 연구진이 집필한 이 논문은 지난해 8월 코로나19에 감염된 태국의 한 수의사의 사례를 […]

[위드펫+] 반려견과 함께 살면 ○○에 좋다?

    동그란 눈에 촉촉한 코, 부드러운 털을 만지다 보면 저절로 행복하다는 생각이 든다. 피곤한 일상 속에서 반려견은 비타민과 같은 존재로 없어서는 안 될 소중한 가족이다. 실제로 반려견이 보호자 건강에 미치는 긍정적 영향은 매우 다양하다. 고마운 우리 댕댕이의 활약상, 무엇이 있을까? ◆ 나만의 진통제 해외 병원에는 치료견이 일상화돼 있어 환자를 위로하고 통증과 불안을 완화하는 데 […]

외로움의 징후 혈액에도 나타나…고독 이겨내며 잘 사는 법 8

외로움의 증거가 혈액에도 반영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일본 연구팀이 83명의 혈액 샘플을 분석한 연구에 따르면, 극단적인 사회적 고립으로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의 혈액에서 특정 화합물이 발견됐다. 외로운 사람들의 혈액에서는 심장 문제와 관련이 있는 장쇄(긴 사슬) 아실카르니틴이라는 물질이 많이 들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외로운 남성들은 빌리루빈과 아르기닌 수치가 낮았는데 이는 우울증과 연관이 있다. […]

WHO “원숭이 두창 27개국으로 확산”

원숭이두창에 대한 전세계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5일(현지시간) 현재 비풍토병지역 27개국에서 780건의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국제통계사이트인 아워월드인데이터에 따르면 4일 기준으로 전세계 감염자는 919명으로 확인됐다. 의심환자까지 포함하면 990명에 달한다. AFP는 “WHO는 지난 5월 13일부터 6월 2일까지 이처럼 감염 사례가 늘어났다면서 실제 감염 사례는 더 많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지역별 확진 건수를 보면 영국이 207건으로 […]

채식만 하면 칼슘·철분 결핍? 콜레스테롤은?

  요즘 채식 위주로 식사를 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건강, 다이어트 뿐 아니라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동물보호를 생각하게 됐다는 조사결과도 있다. 철저하고 완전한 채식주의자인 비건(vegan)도 증가하고 있다. 이들은 채소, 과일, 해초 따위의 식물성 음식 이외에는 아무것도 먹지 않는다. 동물성 식품을 멀리하면 건강에는 문제가 없을까? ◆ 채식 위주의 식사… 칼슘이나 철분, 따로 보충해야 하나? 채소, 과일, 해초만 먹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