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머리카락

푸석하고 빠지고…, ‘多毛’ 필수 영양 공식은?

겨울철 찬 바람은 머리카락을 푸석하고 건조하게 만든다. 이럴 때 모발 건강에 중요한 단백질, 미네랄, 비타민이 풍부한 음식을 먹으면 머리카락을 좀 더 볼륨있고 윤기나게 가꾸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겨울철 모발 건강을 위해 챙겨먹으면 좋은 식품, 인도 대표 영자신문 ‘타임스오브인디아(Times of India)’에서 소개했다. 건강한 머리카락 = 단백질 모낭은 대부분 단백질로 이루어져 있다. 이 때문에 단백질을 […]

‘탈모 탈출’ 빛이 보인다…인공 모낭과 머리카락 배양 성공

탈모인들에게 반가운 뉴스가 날아들었다. 실험실에서 인공 모낭과 머리카락 배양에 성공했다. 21일(현지 시간) 《사이언스 어드밴시즈》에 발표된 일본 요코하마 국립대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데이’가 보도한 내용이다. 머리카락의 뿌리와 가닥이 자라는 관 모양의 구조인 성숙한 모낭이 발생한 것은 물론 몇 주 후 그 모낭에서 3㎜ 길이의 머리카락이 자라났다. 요코하마 국립대 연구결과는 줄기세포를 실험실 배양접시에서 인공적으로 […]

머리카락도 가을 탄다? 환절기 탈모 예방법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강원도와 경북 동해안에는 비소식이 있겠다. 강원 영동은 새벽부터 비가 내리겠고, 낮부터 경북 북부 동해안으로 확대돼 밤에는 대부분 그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5∼14도, 낮 최고기온은 13∼22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가을에 떨어지는 것은 낙엽뿐만이 아니다. 가을에는 봄의 갑절에 해당하는 양의 머리카락이 빠진다. 머리카락은 발생기, 성장기, 퇴행기, 휴지기를 거치는데 가을에는 많은 양의 머리카락이 휴지기에 들어가기 […]

얼굴보다 더 아픈 몸 여드름… 어떻게 하지?

  여드름은 얼굴뿐만 아니라 등과 가슴, 목, 팔 등 온몸에 생길 수 있다. 피지(기름 물질) 분비가 왕성한 곳이면 어디든 생길 수 있다.   몸 여드름은 얼굴 여드름과는 다르게 염증성의 화농성 여드름이 대부분이다. 화농성 여드름은 고름이 생기고 가려움과 통증도 심하다. 또 얼굴 여드름에 비해 흉터나 색소 침착을 남기기 쉽고 짜내지 않으면 고름이 피부 안쪽으로 들어가 조직을 파괴해 흉터를 남긴다. 이런 흉터는 잘 없어지지도 않는다.       가슴 […]

건강 해치는 신경성 습관들

  관절염, 피부염 등 유발 끊임없이 꼼지락 거리거나 소란을 피우는 신경성 습관을 가진 사람들은 주위 사람들에게 불편함을 안겨준다. 미국 ‘폭스뉴스(FoxNews)’가 전문가의 조언을 바탕으로 손톱 물어뜯기나 머리털 배배 꼬기 등 해로워 보이지 않는 습관들이 왜 건강에 위험한지를 보도했다.       ◆손톱을 물어뜯는다 무서운 영화를 볼 때 손톱을 물어뜯는 행동을 하는 건 문제될 게 없다. 이런 습관이 계속된다면 문제다. 피부과 […]

머리카락 손상시키는 안 좋은 습관 5

  푸석하고 가는 머리카락은 고민거리다. 가늘고 힘이 없는 모발은 쉽게 손상되고 탈모로 이어질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모발이식수술 전문가 앨런 바우만 박사는 “먹는 음식에서부터 머리카락에 바르는 제품들까지 모두 머리카락의 강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몇가지 안좋은 행동이 머리 카락의 손실을 초래한다 ”고 말했다. 이에 미국 건강정보지 ‘프리벤션(Prevention)’이 머리카락을 파괴하는 안 좋은 습관과 이를 개선하는 방법을 보도했다.       ◆뜨거운 목욕 […]

탄력·윤기 개선…모발 건기식 개발 가능해진다

건강기능식품 기능성에 모발 건강과 관련한 내용이 추가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21일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평가 가이드’를 통해 그동안 인정하지 않았던 모발 건강 관련 기능성이 건기식 기능성에 포함된다고 밝혔다. 모발 건강과 관련한 기능성은 모발 탄력(또는 직경) 혹은 윤기를 개선하는 작용을 의미한다. 노화 등 생리적 범위에서 발생하는 탈모 증상을 완화한다는 내용도 수반된다. 치료제와의 오인·혼동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탈모를 예방하거나 털이 […]

여름철 머리 말릴 땐 ‘두피 건조’에 집중해야

  하루 중 머리를 감는 시간은? 개인차가 있지만 보통 이른 아침 아니면 늦은 저녁이다. 아침에 머리를 감으면 젖은 상태로 외출하기 다반사고, 늦은 밤에 감으면 덜 마른 머리로 잠들기 십상이다.       장마철 두피와 머리카락을 제대로 말리지 않고 방치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세균은 온도와 습도가 높은 꿉꿉한 날씨를 좋아한다. 요즘이 바로 세균이 번식에 적기다. 젖은 머리를 말리지않고 그대로 두면 비듬균 등 세균이 증식하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꼴이다.   머리가 젖은 […]

관절염 약으로 탈모 치료한다?

미국 식품 의약국(FDA)이 지난주 관절염약를 원형 탈모 치료제로 승인하면서 탈모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국 ‘메디컬 뉴스 투데이’ 등에 따르면 FDA가 탈모 치료제로 승인한 관절염 치료제는 올루미언트(성분명 바리시티닙). 원래 류머티즘 관절염 약으로 개발됐고 지난 5월부터 코로나19 입원 환자들에 대한 치료 약으로 쓰이기도 했다. 원형 탈모증은 류머티즘 관절염과 마찬가지로 자가 면역 질환의 일종이다. 즉, 외부의 나쁜 균에 […]

안전성 논란 염증질환치료 ‘JAK억제제’ 탈모에 효과있다는데…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에 사용되는 ‘야누스키나제(Janus kinase, JAK) 억제제’의 안전성 문제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미국에서 기존 JAK 억제제가 원형탈모 치료제로 허가받으면서 적응증 확대로 반등 기회를 맞을 수 있을지 관심이다. JAK 억제제는 면역과 염증을 조절하는 효소인 JAK의 작용을 차단해 염증을 줄이는 기전으로 작동한다. 류마티스 관절염이 대표적이며 여러 염증성 질환을 치료하는데 사용됐다. 그러나 지난해부터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JAK억제제의 안전성 문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