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맨손체조

대장암, 비만 동시에 막는 일석이조 습관 8

  최근 젊은 사람들 가운데 대장암 발생이 늘면서 암 예방에 도움이 되는 생활습관이 주목받고 있다. 평소 대장암 예방에 신경쓰면 자연스럽게 살이 찌는 것도 막을 수 있다. 음식 절제와 운동 등 생활습관과 연결되기 때문이다. 대장암-비만을 동시에 막을 수 있는 습관을 알아보자.       1. 늘 과식이 문제 “끼니를 거르지 말라” 대한암예방학회가 꼽은 대장암 위험 요소 1위는 단연 과식이다. 대장암을 예방하려면 늘 배 부르게 먹는 습관을 […]

당뇨병 관리에 좋은 운동법 3

  당뇨병 환자에게 운동은 혈당을 효과적으로 떨어뜨릴 뿐 아니라, 합병증의 발생을 감소시킨다. 당뇨병 환자에게 운동은 반드시 해야 하는 필수조건이다. 이와 관련해 ‘다이어비티즈닷오알지’ 자료를 토대로 당뇨병 환자에게 좋은 운동법을 알아본다.       1. 본인에게 맞는 수준으로 운동에는 가벼운 운동, 중간 강도 운동, 고강도 운동이 있다. 가벼운 운동은 준비 운동의 성격으로 5~10분 정도 맨손 체조, 천천히 […]

10대부터 60대까지… 나이 맞춤형 운동 6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 이를 위해 좋은 방법 중 하나는 건강 검진을 받는 것이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 따르면, 건강 검진 횟수가 많을수록 심뇌혈관 질환, 허혈성 심장 질환, 전체 암 발생 위험도가 낮아지고 사망 위험을 최대 35%까지 낮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 검진은 중복 혹은 과도한 검사도 문제지만 검진을 받지 않다가 증상 발견 후 […]

손톱의 거스러미, 왜 못 뜯어 안달이 날까?

  손톱에서 거스러미(손톱 가장자리에 가시처럼 일어난 부분)를 발견하면 당장 잡아 뜯고 싶은 기분이 든다. 냉큼 잘라내고 싶지만 손톱깎이가 없으면 계속 눈에 거슬리고 신경이 쓰인다.   성격이 급한 사람은 결국 맨손으로 잡아 뜯는다. 잘못하면 통증이 생기고 피가 날 수도 있지만 뜯겨나가는 순간만큼은 기분이 좋다. 왜 이렇게 거스러미를 뜯어내지 못해 안달이 나는 걸까. 나중에 손톱깎이로 잘라도 되는데 […]

맨손체조가 겨울철에 더 필요한 의외의 이유

영하 10도를 밑도는 강추위가 계속되면서 빙판길 낙상사고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뼈와 근력이 약한 어린이와 노인들은 겨울철 빙판을 조심해야 한다. 낙상 사고로 척추와 고관절 등에 골절이 생기면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다. 우리나라 65세 이상의 고령자 중 약 30%가 매년 낙상을 경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뼈의 양이 감소하고 강도가 약해지는 노년기에는 낙상이 골절로 이어지는 가능성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