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만성췌장염

“대변검사로 췌장암 조기발견 가능” (연구)

췌장암은 조기진단이 어려워 암진단이 내려질 경우 생존률이 가장 낮은 암이다. 이런 췌장암을 조기 진단할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의학저널(BMJ) 중 하나인 《내장(Gut)》에 발표된 독일과 스페인 연구진의 공동연구를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9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췌장암은 미국 전체 암의 약 3%, 전체 암 사망률의 7%를 차지할 정도로 상대적으로 희귀하다. 매년 6만2000명가량이 췌장암 진단을 […]

무시하면 안 되는 복통 증상 5

  복부에 생기는 통증 즉, 복통은 대수롭지 않게 넘기기 쉽다. 소화기관이 약한 사람은 이를 일상의 일부처럼 여기기도 한다. 하지만 안일하게 넘기지 말아야 할 복통 증세들이 있다.   건강상 심각한 문제가 있다는 신호일 수 있기 때문이다. ‘허프포스트’와 ‘헬스그데이드즈닷컴’ 자료를 토대로 무시해서는 안 되는 복통 증상을 알아본다.       1. 체중 감소가 동반된 통증 다이어트 시도를 […]

“별것 아닐 걸” 속단 말아야 할 복통 증세 5

  복통은 감기처럼 대수롭지 않게 넘기기 쉽다. 소화기관이 약한 사람은 이를 일상의 일부처럼 여기기도 한다.   하지만 안일하게 넘기지 말아야 할 복통 증세들이 있다. 건강상 심각한 문제가 있다는 신호일 수 있기 때문이다.   다음과 같은 복통 증세들이 나타날 땐 무시하지 말고 전문가의 도움을 요청하도록 한다.       ◆ 사라지지 않고 지속되는 통증 만성적으로 복통이 […]

치료 힘든 췌장암, 일찍 발견하는 법?

  췌장암은 예후(병을 치료한 뒤의 경과)가 좋지 않은 대표적인 암이다. 암 완치의 잣대로 활용되는 5년 생존율이 5% 이하로 매우 나쁘다. 초기 증상이 거의 없기 때문에 조기 발견율이 10% 이하일 정도로 뒤늦게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췌장암을 조금이라도 일찍 발견할 순 없을까. 조기 발견이 힘든 암이라도 미세한 초기 증상은 있지 않을까.   위장의 뒤에 위치한 췌장은 가늘고 긴 형태로 몸속 깊은 곳에 […]

췌장암 환자가 가장 후회하는 5가지

  “설마 췌장암일까? 너무 믿기지 않아 몇 번이나 허벅지를 꼬집었어요. 친구들 중에 당뇨병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아 ‘나도 그 대열에 끼었구나’고 생각했지요. 그런데 최악의 암에 걸리다니… 조금만 긴장하고 살았더라면 충분히 예방할 수 있었다는 생각에 후회가 밀려왔습니다”(56세 남성 췌장암 환자).   췌장암은 참 고약한 암이다. 흔히 완치의 기준으로 삼는 5년 상대 생존율이 10%대에 머물고 있다. 치료법의 발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