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롱코비드

“코로나 감염자 25%, 1년 후에도 기침·피로…이유는?”

코로나 바이러스(SARS-CoV2)에 감염된 사람들 중 75%는 1년(12개월) 내에 증상을 대부분 회복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나머지 25%는 기침이나 피로, 호흡 곤란 등 증상 중에 적어도 1개 증상을 여전히 가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 증상이 지속되는 사람들은 면역 질환과 관련된 항체를 가지고 있으며, 염증을 일으키는 사이토카인 수치가 높다는 것을 발견했다. 맥마스터대(McMaster University) 연구팀 발표에 따르면 코로나 바이러스에 […]

‘코로나 고아’ 세계적으로 750만 명 추정

    코로나19 대유행(팬데믹)으로 부모 중 어느 한쪽을 잃은 아이들이 세계적으로 1050만 명가량 되며 그중 750만 명은 고아가 됐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미국의학협회학술지(JAMA) 소아과》에 발표된 다국적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과학전문지 《네이처》가 16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이번 연구는 세 번째 추정치인데 종전에 비해 극적으로 증가했다. 첫 번째 추정치는 팬데믹 기간 첫 14개월 동안 부모 중 한 명 […]

스트레스·걱정·우울증 있다면… 코로나 후유증 위험 46%↑

    코로나-19 감염 전 우울증, 불안, 걱정, 스트레스, 외로움 등 각종 심리적 고통을 겪은 사람은 코로나 감염 후유증(롱코비드)’에 걸릴 위험이 훨씬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하버드대 보건대학원 연구팀이 5만 4000명 이상을 조사한 연구 결과에서다. 연구팀은 참가자들을 2020년 4월에 등록하고 설문 조사와 추적 관찰을 했다. 이들 참가자 가운데 3000명 이상이 이듬해에 코로나에 감염됐다. 연구팀은 […]

진원생명과학 ‘GLS-1027’, 롱코비드 효능 평가 연구 착수

진원생명과학은 롱코비드(Long COVID, 코로나19 후유증) 치료 및 예방을 목적으로 ‘GLS-1027(국제 일반명: Zenuzolac, 제누졸락)’의 효능을 평가하기 위해 미국 위스타 연구소(Wistar Institute)와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연구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입원한 중등증 환자가 감염 초기 시 GLS-1027 투여 후 급성 감염 회복에 따른 롱코비드를 방지하거나 롱코비드 환자를 치료하는 다중평가 시험(multipart assessment)으로 위스타 연구소의 롱코비드 연구 전문가인 모하메드(Mohamed […]

현대바이오 ‘CP-COV03’, ‘롱코비드’ 연구자 임상 진행

현대바이오(대표 오상기)는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감염내과 우흥정 교수(前 대한감염학회 부이사장)와 자사의 범용 항바이러스제 후보물질인 CP-COV03의 ‘롱코비드(Long COVID)’에 대한 유효성 평가를 위한 연구자 주도 임상을 진행한다고 12일 발표했다. 니클로사마이드를 주성분으로 한 CP-COV03는 코로나19 외에도 여러 바이러스 감염 질환을 치료할 수 있도록 개발하는 신약 후보물질이다. 이번 연구자 임상은 우흥정 교수가 CP-COV03의 범용성과 혈중유효농도, 바이러스 제거 기전 등에 주목해 […]

코로나 완치후 3주이상 기침 지속시 폐섬유화 의심해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재확산으로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후유증을 앓는 환자들도 연달아 늘고 있다. 지난 5일 기준 국내 누적 코로나 확진자가 2000만명을 넘어섰으며, 많은 환자들이 코로나19 완치 이후 다양한 유형의 후유증을 겪는 ‘롱코비드(Long Covid)’를 앓고 있다. 롱코비드는 코로나 완치 판정 이후 피로감, 기침, 호흡곤란, 소화기 및 폐 기능 저하 등의 증상이 짧게는 4주에서 길게는 수개월까지 지속되는 […]

“코로나19 확진자, 8명 중 1명 ‘롱코비드’ 증상 겪는다”

코로나 원인 바이러스(SARS-CoV-2)에 감염된 성인 8명 중 1명(12.7%)은 롱코비드(코로나19로 인해 장기적인 증상)를 경험하게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증상은 가슴 통증과 호흡 곤란, 근육통, 미각 또는 후각 상실, 손·발 따끔거림, 목구멍 염증, 뜨겁거나 차가운 느낌, 무거운 팔·다리 및 일반적인 피로감 등이었다. 이러한 증상이 심하면 감염 후 3개월 후에도 감소하지 않고 오히려 악화됐다. 4일(현지시간) 영국 ‘란셋(The Lancet)’에 […]

코로나 후 ‘피로‧무력감‧두근거림’ 무시하면 안 되는 증상은?

  코로나19 감염 이후 “몸이 달라졌다”고 말하는 사람이 많다. 기침‧가래‧콧물 등 호흡기 증상이 지나간 뒤 극심한 피로, 무력감, 탈모 등 새로운 증상이 나타난 것이다. 코로나19와 관련된 다양한 합병증 중에서 주의 깊게 살피고 치료를 받아야 하는 증상을 알아보자.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은 이후에도 오랜 기간 신체적 이상 징후가 이어지는 것을 코로나19 후유증이라고 한다. 대부분 증상이 몇 […]

“롱코비드로 폐렴환자 급증…폐렴구균 예방접종 시급”

최근 코로나19 확진 이후에 ‘롱코비드'(Long COVID)를 호소하는 환자가 많은 가운데, 코로나19 후유증으로 인한 폐렴 질환의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주요 원인균인 폐렴구균 예방 접종이 필요하다는 전문가 조언이 나왔다. 한림대 성심병원 호흡기내과 정기석 교수(전 질병관리본부장)는 14일 화이자 폐렴구균 백신 국내허가 10주년 기념간담회에서 ‘롱코비드(Long COVID)와 폐렴’을 주제로 발표했다. 정 교수는 “대다수 환자가 코로나19 감염 이후 후유증을 호소하는 가운데, […]

“코로나19 백신, ‘롱 코비드’ 예방효과 미미”

장기 코로나19(롱 코비드)에 대한 백신의 예방효과가 예상보다 많이 떨어진다는 대규모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1300만 명에 이르는 미국인 대상 연구에서 코로나19 백신의 롱 코비드의 위험을 15%만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현지시간)《네이처 의학》에 발표된 미국 세인트루이스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과학전문지 《네이처》가 보도한 내용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SARS-CoV-2)에 감염된 후 몇 주 또는 몇 달 동안 그 증세가 계속되는 롱 코비드는 얼마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