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대상포진

대상포진 걸렸어도 백신 맞아야…

대상포진을 앓은 적이 있는 사람도 백신을 맞아야 재발 위험이 낮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로완대 의대 피부과 연구진은 대상포진을 한차례 겪은 1만 7000여 명을 살폈다. 그들 중 약 4%가 다시 대상포진을 앓았다. 재발자 가운데 45~54세는 첫 증상 후 재발하기까지 평균 2년, 55세 이상은 3년이 걸렸다. 면역 기능이 약할수록 재발 우려는 컸다. 연구진은 4%의 재발률이라면 이미 […]

걱정 많으면 생기는 몸의 변화 5

누구에게나 걱정은 있다. 그러나 제때 털지 못하고 수심에 잠긴 상태로 시간을 보낸다면 문제. 몸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마음 속 걱정은 어떤 식으로 몸에 나타날까? 미국 건강 미디어 ‘웹엠디’가 정리했다. ◆ 신경계 = 몸의 각 부분은 뇌, 척수, 신경, 뉴론 등으로 이루어진 네트워크를 통해 서로 연락을 주고받는다. 걱정이 쌓이면 이 체계가 스트레스 호르몬을 […]

산통 못잖은 고통 ‘대상포진’, 예방하는 방법은?

  산통과 맞먹을 정도로 통증이 심한 질환은? 바로 대상포진이다. 다행히 대상포진은 예방접종 1회로 질병의 50% 이상을 예방할 수 있고, 통증은 60% 이상 줄일 수 있다.   대상포진은 수두를 앓고 난 뒤 바이러스가 몸속에 잠복해 있다가 면역력이 저하되면 피부에 물집이 잡히고 통증이 나타나는 신경계 질환이다. 한 번 수두에 걸린 사람은 수두가 완치돼도 몸 안 신경절에 수두 […]

“저렴하고 안전해”…단백질 재조합 백신이 대세 될까?

지금까지 개발된 코로나19 백신은 크게 5가지 종류가 있다. 첫째, 사실상 죽은 코로나 바이러스를 활용한 비활성 백신으로서 중국의 시노팜과 시노박 백신이 있다. 둘째, 코로나 바이러스의 표면항원 항원유전자를 비활성화한 아데노바이러스 같은 다른 바이러스에 주입한 바이러스백터 백신으로서 아스트라제네카와 얀센, 러시아의 스푸트니크Ⅴ 백신이 대표적이다. 셋째, 코로나 바이러스의 유전정보가 담긴 메신저리보핵산(mRNA)을 주입하는 신개념의 RNA백신으로 개발된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이 대표적이다. 넷째, […]

중년 여성에게 많은 대상포진, 대처법은?

  최근 신경 통증의 대표적 질환인 대상포진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가 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대상포진 진료 인원은 5년간 연평균 3% 증가했다. 여성 환자가 남성의 1.6배, 50대 이상이 전체의 63%를 차지했다.   2018년 진료 현황을 보면 50대 환자(17만7000여명)가 가장 많았고, 60대(15만3000여명), 40대(11만3000여명) 순이었다. 이렇게 대상포진은 중년 여성이 특히 조심해야 할 질환이다.   세연통증클리닉 마취통증전문의는 “대상포진은 초기에 […]

대상포진, 발진 사라져도 통증은 심하다면?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어제보다 평균기온이 12℃가량 뚝 떨어졌다. 이렇게 기후가 갑작스러우면 면역력이 약한 사람들에게 대상포진이 찾아올 수 있다. 대상포진은 어렸을 때 수두를 앓았던 사람의 몸에 남아있던 바이러스가 다시 활성화되어 피부와 말초신경의 신경세포체가 모여있는 신경절을 따라 통증을 동반한 발진이 생기는 질환이다. 피부 발진과 통증은 완치되거나 호전되지만, 60대 이상 중장년층은 합병증을 앓을 수 있다. 60세 이상 40%, […]

면역력 떨어지면 찾아오는 대상포진, 전염되나?

  대상포진은 날카롭고 타는 듯한 통증을 일으킨다. 피부에 붉게 돋아나는 발진도 생긴다. 눈 주위에 발진, 물집과 함께 통증, 눈물, 충혈이 오고 심하면 시력이 저하되는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   대상포진의 발진과 수포는 몸의 한 부위에 생기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하지만 면역력이 떨어진 사람은 대상포진 바이러스가 혈행을 타고 이동해 온몸에 나타날 수 있다. 삶의 질을 위협하는 고통스런 병이 바로 대상포진이다.   […]

“통증이 너무 무서워요” 극심한 통증 유발하는 병

  환자들이 두려워 하는 것 중 하나가 극심한 통증이다. 병 자체보다 시도때도 없이 찾아오는 통증으로 삶이 피폐해진다. 통증이 몰려올 때마다 질병 예방에 소홀했던 후회감이 밀려온다.   통증이 극심한 병으로는 췌장암 등 각종 암, 대상포진 후 신경통 등을 들 수 있다. 암 환자가 되면 항암치료나 방사선치료로 인해 구역질과 구토가 이어지면서 더욱 고통받는다.   통증이 사라지게 하려면 원인 […]

이럴 때일수록 병원에 꼭 가야 하는 중요한 순간들

    이 험난한 코로나 시대엔 모든 게 예전과 같지 않다. 건강 문제도 마찬가지다. 웬만하면 병원 근처에도 가길 꺼리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하지만 이런 때에도, 이럴 때일수록 의사를 찾아 진료받는 걸 차일피일 미뤄선 안 되는 경우가 많다. 미국 건강매체 웹엠디(WebMD)의 자료를 토대로 ‘코로나 시대, 병원에 꼭 가야 하는 중요한 순간들’을 소개한다. 무엇보다도 심장에 이상 징후가 […]

큰 일교차에 면역력 비상, 대상포진 주의!

  요즘처럼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크면 감기 등 각종 병에 걸리기 쉽다. 환절기에 접어들면 외부에서 들어온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인 면역력이 약해진다. 심한 통증을 일으키는 대상포진도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환절기에 자주 발생한다.   특히 40대 중반~60대초 연령대의 환자가 많기 때문에 중년들이 조심해야 할 질환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대상포진 진료 환자(2017년) 중 62%가 50대 이상으로, 연령별로는 50대, 60대, 40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