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눈병

눈병·피부병 조심…여름철 흔한 안질환·피부질환은?

높은 기온과 습도, 강한 자외선은 눈과 피부 건강에 해를 입힐 수 있다. 안질환과 피부질환에 대한 주의가 필요한 때다. 그렇다면 이 시기 발생하기 쉬운 눈병과 피부병은 무엇일까?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019년 진료현황 분석 결과를 통해 이 시기 주의를 요하는 안질환과 피부질환에 대해 알아본다. ◆ 눈병= 지난 한 해 동안 안질환으로 진료를 받은 사람은 1509만 명에 이른다. 이는 무려 […]

결막염, 장마철 더 잘 생기는 이유는 뭘까?

장마철 잘 생기는 눈병에는 항상 ‘결막염’이 꼽힌다. 결막염은 왜 장마철 발병 확률이 증가할까? 꽃가루나 풀 등의 영향을 받는 알레르기성 결막염은 오히려 봄철에 많이 발생한다. 장마철 우려가 되는 결막염은 알레르기성 결막염이 아니다. 이 시기 발병 가능성이 높아지는 결막염은 바이러스나 박테리아가 원인이 돼 발생하는 감염성 결막염이다. 은평성모병원 안과 김만수 교수는 “장마가 결막염의 직접적인 원인은 아니지만, 장마 때처럼 […]

장마철 건강하게 보내려면 조심해야 할 6가지

연일 계속되는 강한 비로, 안전사고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더불어 몸과 마음의 건강도 좀 더 꼼꼼히 챙겨야 할 때다. 장마 시즌에는 일조량이 줄고 끈끈한 날씨가 이어지는데, 이러한 날씨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이 있다. 장마 시즌을 건강하게 보내려면 다음과 같은 부분에 좀 더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좋겠다. ◆ 위장관 트러블= 비가 내릴 때는 물로 전파되는 수인성 감염병 […]

50~70 연령대별 부모 건강, 신경 써야 할 부분은?

가정의 달인 5월, 잠시 잊고 있던 부모님의 건강이 신경 쓰인다. 평소 무심했더라도, 1년에 한 번 관심을 갖고 점검하면 비교적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으니 이 시기를 그냥 지나치지 말자. 부모의 연령대별로 특히 관심을 더 둬야 할 질환들이 있다. ◆ 50대는 ‘눈’ 건강= 노화가 시작되면 눈 건강에 이상이 감지되기 시작한다. 특히 요즘은 전자기기 사용이 늘면서 눈 […]

‘알레르기 결막염’ 증가, 예방 위한 좋은 습관은?

알레르기 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가 늘고 있다. 미세먼지와 황사 등 각종 오염물질이 눈처럼 노출된 점막을 지속적으로 자극하면서 증상이 심해진 탓이다. 봄에는 꽃가루, 황사 바람 등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물질이 대기 중 가득하다. 알레르기 유발 물질인 항원이 눈의 결막과 각막에 접촉하면 과민반응으로 알레르기 결막염이 발생한다. 강동경희대병원 안과 김태기 교수는 “봄에는 꽃가루와 같은 알레르기 항원과 미세먼지, 황사에 있는 […]

점막 노출된 유일한 장기 ‘눈’, 결막 상처 주의

눈은 혹독하게 일한다. 직장에서는 컴퓨터, 출퇴근길에는 스마트폰, 집에서는 TV를 들여다보며 쉼 없이 움직인다. 여기에 봄철에는 미세먼지와 꽃가루까지 눈을 괴롭힌다. 미세먼지와 꽃가루는 호흡기 건강뿐 아니라 눈 건강에도 영향을 미친다. 호흡기는 마스크로 가릴 수 있지만, 눈은 바깥 환경에 그대로 노출된다는 점에서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눈은 우리 장기 중 유일하게 점막이 바깥으로 노출된 신체 기관이다. 따라서 외부 자극에 […]

눈에 생기는 염증 ‘포도막염’ 대처법은?

시력 손실을 야기하는 대부분의 안질환은 보통 노화에 따르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젊고 건강한 환자에서도 심하면 실명까지 이르게 하는 질환이 있다. 갑자기 발병해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포도막염에 대해 알아본다. 1. 포도막염은 어떤 질환? 포도막염은 말 그대로 포도막에 생기는 염증이라 할 수 있다. 포도막이란 안구의 중간층을 형성하는 홍채(눈을 앞에서 봤을 때 검은자로 불리는 부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