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눈병

수해 발생 지역, 눈병·피부병·설사 주의보

집중 호우로 수해가 발생한 지역은 하수관 등으로 오염된 물이 범람하고 있으니, 관련 질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겠다. 오염된 물을 통해서는 유행성각결막염, 급성출혈성결막염 등 눈병이 생길 수 있다. 집안에 빗물이 스미면 곰팡이가 필 수 있는데 이를 통해서는 두드러기, 완선 등 피부병이 발생하기도 한다. 이를 예방하려면 침수나 누수 관련 작업을 할 때 오염된 물이 닿지 않도록 신체 노출을 […]

신나는 여름휴가 속 고통받는 피부와 눈?

    바다로 계곡으로 떠나는 여름휴가가 시작됐다. 무더운 날씨지만 시원한 물에 몸을 담그면 지상낙원에 온 기분이다. 마음은 즐겁지만 내 몸도 그럴까? 강한 자외선과 자극에 노출된 피부, 물놀이로 지친 눈까지. 내 몸도 건강하게 지키는 휴가 수칙을 알아본다. ◆ 뜨거운 햇살에 피부는 후끈 출퇴근길 일상에서도 주름을 예방하고 건강한 피부를 지키기 위해선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다. 휴가철엔 야외활동이 늘어나며 […]

[위드펫+]여름의 시작, 우리 댕댕이 특별 관리법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육박하며 본격적인 여름 더위가 시작됐다. 양산을 쓰고 선크림을 발라도 피부는 따갑고, 기력이 떨어진다. 아직 여름 날 준비가 안 된 우리 댕댕이… 어떻게 지켜줘야 할까? 여름철 올바른 미용부터 산책까지, 강아지 건강을 위해 지켜야 할 돌봄 가이드를 알아본다. ◆ 신나는 산책도 위험하다? 뜨거운 햇살 아래 수영장, 맨발로 디뎠다가 뜨거운 바닥에 깜짝 놀란 적이 […]

[위드펫+] 우리 강아지도 고질병이? 견종별 쉽게 걸리는 질환

  전 세계에는 약 400종의 견종이 있다. 견종마다 유전 특성이 달라 생김새와 성격, 걸리기 쉬운 질환이 다르다. 내 건강을 위해 영양제를 챙겨 먹고 운동하지만, 우리 반려견 건강은 잘 챙기고 있었을까? 함께 사랑하며 사는 시간을 늘리려면 취약 질환을 파악·대비해야 한다. 똑똑한 보호자가 돼 우리 댕댕이 건강을 지켜주자. ◆ 용맹한 썰매견의 피,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은 작은 체구지만 썰매견의 […]

벚꽃 필 때 기승인 이 질병! 관리 위해선?

전국이 대체로 맑고,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1~5도 낮아 쌀쌀할 전망이다. 낮엔 기온이 올라 어제와 비슷하고, 일교차가 15~20도로 매우 크겠다. 중부 내륙과 전남 동부를 중심으로 아침에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이 있겠으니 농작물 냉해 피해가 없도록 대비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3~7도, 낮 최고기온은 14~2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살랑살랑 부는 봄바람이 반가워 산책에 나선다. 어느새 눈이 충혈돼 가렵고, […]

눈곱에 눈물까지…물놀이 시즌 ‘눈병’ 잘 생기는 이유

찜통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시원한 계곡물이나 쪽빛 바다에 풍덩 뛰어들고 싶은 때다. 더위를 피하기 위해 물놀이를 떠나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시기, 피서지에서 발생하기 쉬운 눈병이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바로 결막염이다. 결막은 흔히 ‘흰자위’ 라고 부르는 부위로, 안구의 앞쪽 부분과 눈꺼풀 안쪽면을 이불처럼 덮고 있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결막에는 많은 혈관과 세포들이 존재하는데, 이곳에 염증이 생기는 것이 바로 […]

안압은 정상인데… ‘실명’ 부르는 한국인 눈병

  정기검진과 함께 금연, 절주해야 동양인과 서양인은 신체적 특징의 차이만큼이나 쉽게 발병하는 질환도 다르다. 그중에서도 눈은 같은 질환이라도 원인이 다른 경우가 많다. 가장 대표적인 것이 녹내장이다.   녹내장은 시야의 주변부부터 점차 시력을 상실해 결국에는 실명에 이르는 질환이다. 시각정보를 전달하는 시신경이 손상될수록 증상이 심해진다. 안압이 높아지면서 시신경과 시신경을 지지하는 구조물들이 눌리면서 손상이 일어난다.       […]

‘바캉스’ 건강 요령… 모자, 선글라스 필수!

  가족 사랑을 확인하고 1년의 활력을 충전하는 여름휴가. 그러나 무리한 휴가는 자칫 병가(病暇)로 연장돼 모처럼 유쾌한 기분을 망칠 수 있다. 1주간 휴가라면 여행 기간이 5일을 넘지 않도록 하며 휴가의 마지막 이틀 정도는 집에서 쉬는 게 좋다. 특히 어린이가 있을 경우 여행 기간을 3일 이내로 잡고 애들이 땡볕에서 30분 이상 뛰놀지 않게 해야 한다. 또 하루 […]

“눈 좋아지려고 당근 먹어요”…눈 건강에 대한 오해 6

속눈썹 난 부위가 빨갛게 붓는 ‘다래끼’는 전염성이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런데 고름샘이 잡히는 이 질환은 전염되지 않는 눈병이다. 이처럼 눈 건강과 관련한 오해들이 있다. 눈 건강과 안질환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알아본다. ◆ “시력이 좋아지려고 당근을 먹어요”= 당근을 먹으면 시력이 좋아진다는 말이 있다. 그런데 이는 사실이 아니다. 당근 섭취가 시력 향상을 돕는다는 오해는 제2차 세계대전 […]

눈병 잦은 요즘, 점안제 투약 방법은?

오전 기온은 23~28도, 오후는 26~33도. 역대급 태풍으로 불리는 ‘바비’가 새벽 수도권을 지나면서 출근길 안전에 유의가 필요한 때다. 강한 비바람이 몰아치는 만큼 문단속을 철저히 하고 야외 시설물 관리에 신경 쓰도록 한다. ☞오늘의 건강= 태풍 바비의 북상으로, 다시 비가 내리고 있다. 이로 인해 습해진 날씨에는 세균·바이러스 등으로 인한 유행성각결막염이나 급성출혈성결막염 등의 눈병 발생 가능성을 높인다. 결막염이 생기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