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농구

개인운동, 아이들 정신건강 해친다? (연구)

개인운동과 단체운동을 하는 데는 각기 장단점이 있다. 어린이와 청소년이 단체운동에 참여하는 것과 정신건강 문제 사이의 연관성에 대해 조사한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의 연구에 의하면 팀 스포츠에 참여하는 것이 더 적은 정신 건강상 어려움과 연관성이 있다. 아울러 테니스 레슬링 같은 개인운동만 하는 아이들은 전혀 운동을 하지 않는 아이들보다 보다 큰 정신 건강상의 어려움에 직면할 […]

10대부터 60대까지… 나이 맞춤형 운동 6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 이를 위해 좋은 방법 중 하나는 건강 검진을 받는 것이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 따르면, 건강 검진 횟수가 많을수록 심뇌혈관 질환, 허혈성 심장 질환, 전체 암 발생 위험도가 낮아지고 사망 위험을 최대 35%까지 낮출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 검진은 중복 혹은 과도한 검사도 문제지만 검진을 받지 않다가 증상 발견 후 […]

‘이 운동’ 많이 하면 무릎 망가진다

많은 논란이 있었지만, 그래도 국민들의 많은 관심 속에서 도쿄 올림픽이 막을 내렸습니다. 축구, 야구 등의 구기 종목이 관심을 받았지만, 그래도 이번 올림픽 중 대한민국 국민의 관심을 받은 종목은 단연 배구였습니다. 실제 경기장에서 배구를 관람해 본 분들은 배구라는 것이 정말 다이나믹한 운동이라는 것을 경험합니다. 그런데 이런 배구는 무릎을 전공하는 정형외과 의사가 보기에는 매우 위험한 운동입니다. 흔히 […]

한기범, 유전병 ‘마르판증후군’ 투병 고백…“아버지·남동생 잃어”

농구선수 출신 한기범이 ‘마르판증후군’을 앓았다고 고백했다. 30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한기범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기범 선수는 “날 때부터 키가 크다고 해서 정말 좋은 줄 알았다. 키가 크면 따라오는 마르판신드롬이라고 해서 키가 큰 사람들 위주로, 모델도 있고 배구선수도 있고 이런 병이 있더라”라고 말했다. 그는 “운동할 때는 나타나지 않았고,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남동생이 하늘나라로 갔을 […]

운동이 싫은 사람들… 잘 하려 애쓰지 말고 즐기라

운동을 해야 건강하게 살 수 있다. 나이를 먹을수록, 운동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다. 그러나 여전히 많은 이들이 운동과는 무관하게 살고 있다. 너무 바빠서 그렇다면, 어쩔 수 없다. 그러나 운동이 싫어서라면? “나는 운동을 못해” 라고 여기는 사람이 운동을 즐길 수는 없는 법이다. 대개는 학창 시절, 체육 시간을 통해 형성되기 마련인 부정적 관념. 어떻게 극복할까? 영국 일간 ‘가디언’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