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냄새

아재 냄새? 중년 남성 체취 없애는 방법

샤워하고 머리까지 감았는데 퀘퀘한 냄새는 지울 수 없다. 나이가 들면서 저절로 ‘아재 냄새’가 몸에서 나기 시작했다. 향수를 뿌려도 금방 날아가고, 섞인 향에 머리만 아프다. 왜 갑자기 몸에서 나쁜 냄새가 나는 거지? ◆ 피할 수 없는 변화 나이가 적든 많든 사람마다 ‘몸’ 냄새를 갖고 있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서 불쾌한 체취가 강해지는 경우를 찾아볼 수 있다. 나이가 […]

먹다 남은 치킨, 냉장 보관 기간은?

  먹다 남은 치킨을 냉장고에 넣어두었다면, 언제까지 두고 먹어도 될까?   닭고기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다양한 방식으로 조리가 가능한데다, 맛까지 좋아 비용 대비 효용성이 높은 식재료다.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겐 닭고기가 필수 식재료가 되기도 하고, 그렇지 않더라도 일상에서 자주 먹는 음식이라는 점에서 먹다 남은 닭고기를 냉장 보관하는 일은 흔하다. 하지만 이때 보관 가능한 기간은 많은 사람들이 […]

몸에서 고약한 냄새가 나는 이유

  몸에서 나는 냄새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다. 자기 자신은 물론 주변 사람들까지 괴롭히는 악취의 원인은 무엇일까.   몸이 악취를 내뿜는 방식은 다양하다. 소변이나 땀과 같은 노폐물이 분비될 때 함께 나기도 하고 입이나 발, 겨드랑이에서 집중적으로 냄새가 나기도 한다.   ‘데칸클로니클닷컴’ 등의 자료에 따르면, 땀이 냄새를 일으키는 주요한 원인이다. 땀은 99%가 수분인 무취의 액체지만, 피부에 있는 […]

겨울철 여성 건강을 위한 ‘Y존’ 관리법 5

  질염은 ‘여성의 감기’라고 불릴 만큼 흔한 여성 질환이다. 분비물의 증가와 냄새, 가려움증, 통증 등이 나타나 일상에서 불편함을 초래한다.   특히 옷을 겹겹이 껴입는 겨울에는 아랫도리 위생에 문제가 생기기 쉽다. 주의를 기울이면 쉽게 나을 수도 있지만 이를 부끄럽게 여겨 방치하거나, 민간요법 등에 의존해 제대로 치료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 상태가 악화되거나 재발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

갑자기 ‘꺼억’… 트림 잦은 4가지 이유

  트림은 위에서 가스가 구강으로 역류하는 현상을 말한다. 이런 트림은 종종 당황스러운 상황을 연출한다. 중요하고 격식 있는 자리에서 나온 트림이 민망함으로 이어진다는 것이다.   실제로 트림을 절제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있다. 다행이 건강에 큰 문제가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트림이 질병과 연관이 있는 경우일지라도 대부분 유순한 수준의 질환과 연관이 있다.   락토오스 불내증, 프룩토오스 불내증, 셀리악병처럼 음식에 […]

커피서 우유 냄새 맡기도…후각 상실 마땅한 치료법 없어

어느 날 갑자기 후각이 마비된 듯 냄새를 맡기 어려워졌거나 맛을 느끼기 힘들어졌다면 코로나19 감염이 원인일 수 있다. 기침, 발열, 피로감 등과 함께 코로나19 환자들에게 공통적으로 많이 나타나는 증상이 바로 후각 혹은 미각 상실이다. 지난해 코로나19가 대유행하기 시작하면서 이 같은 증상을 보이는 환자들이 보고되기 시작했는데, 2년 가까이 이어진 현재도 후각이나 미각 상실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여전히 꾸준하게 […]

냄새가 추억 되살려… 후각의 비밀 5

  사람은 시각이 발달한 시각적 동물인 반면, 개는 냄새를 맡는 감각이 예민한 후각 동물로 분류된다. 그렇다면, 사람은 후각 기능이 크게 발달하지 않은 걸까.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것보다 뛰어난 기능을 가지고 있다. 이와 관련해 ‘디스커버매거진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인간의 후각에 관한 비밀 5가지를 알아본다.   1. 1조 가지 냄새 맡는다 사람은 얼마나 많은 향을 감지할까. 수백 […]

40세 이상 코로나19 환자, 후각·미각 상실 회복 더뎌

코로나19 감염으로 후각이나 미각을 잃은 대부분의 성인들은 몇 달 안에 감각을 되찾지만, 40세 미만에서 빠른 회복 가능성이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근 《미국 이비인후과 저널》에 온라인으로 공개된 미국 버지니아 커먼웰스 의대의 이비인후과 에반 라이터 교수 연구팀의 연구결과를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뉴스 웹진 헬스데이가 1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두 가지 감각 중 하나 이상이 상실됐다고 보고한 […]

같은 향수도 사람 따라 냄새가 다른 이유는?

  후각이 발달한 동물 하면 보통 개를 떠올린다. 사람은 시각이 발달한 ‘시각 동물’인 반면, 개는 후각이 예민한 ‘후각 동물’로 분류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사람은 후각 기능이 크게 발달하지 않은 걸까? 일반적으로 예상하는 것보단 뛰어난 기능을 가지고 있다.       ◆ 사람이 맡을 수 있는 냄새는 1조 가지 사람은 얼마나 많은 향을 감지할까? 수백 개 많아도 수천 개 정도를 […]

나도 혹시? ‘신장결석’ 알리는 증상 6

  신장 결석(콩팥 돌증)은 소변 안에 들어있는 물질들이 결정을 이루고 침착이 되어 마치 돌과 같은 형태를 이루어 신장 안에 생김으로써 여러 가지 증상과 합병증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이 결석은 신장에서 만들어져 요관(오줌관)을 따라 이동하며 크기가 작을 때는 소변을 통해 저절로 우리 몸에서 빠져나간다.       하지만 크기가 크면 이동하는 도중에 콩팥, 요관, 방광 및 요도와 같이 비뇨기계를 이루는 여러 기관에서 문제를 일으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