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기침

코로나 감염 회복… 운동은 어떻게 해야 할까?

  전문가들은 운동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코로나 감염 회복 후 다시 신체활동을 시작할 때 주의가 필요하다고 조언한다.   특히 심근염이 있는 상태에서 운동을 하면 심장박동이 불규칙해지고, 심장 돌연사에 이를 위험도 있다. 이에 미국 스포츠의학협회와 정형외과학회 등이 주최한 한 컨퍼런스에서는 코로나19 감염과 심근염, 운동 사이의 관계가 집중적으로 다뤄졌다.   해당 컨퍼런스에서 전문가들은 운동선수나 취미로 운동을 즐기는 사람들은 특히 […]

겨울엔 가습기 쓰는 게 좋은 이유 5

차가운 겨울 날씨는 폐, 코, 입술을 건조하게 만든다. 각종 난방 장치도 마찬가지. 이때 공기 중 습도를 올리는 가습기를 쓰면 도움이 된다. 호흡기가 약한 사람, 피부가 건조한 사람, 눈이 자주 가렵거나 툭하면 코피가 나는 사람은 가습기 사용을 고려해 볼 것. 단 매일 깨끗하게 헹궈 새로 물을 채우는 정도의 수고는 감수해야 한다. 겨울에 특히 가습기가 필요한 이유, […]

“전자담배 간접흡연도 건강에 해롭다” (연구)

전자담배에서 나오는 증기가 주변사람에게 기관지염 증상과 호흡곤란을 유발시킨다는 연구결과 나왔다. 영국흉부학회 학회지인 «흉곽(Thorax)»에 온라인 게재된 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USC)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뉴스’가 1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USC의 탈라트 이슬람 교수팀의 이 연구결과에 따르면 전자담배의 증기에 간접 노출되는 것은 청소년의 기관지염 증상 위험을 40%, 호흡곤란을 53% 증가시켰다는 것. 그 영향은 전자담배 또는 담배를 피우지 […]

감기인줄 알았는데… “미지근한 물 자주 마셔야”

  주위를 둘러보면 기침, 감기 증상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다. 요즘 감기 환자가 워낙 많다보니 대수롭지 않게 여길 수도 있다. 하지만 감기 증상과 비슷하지만 생명까지 빼앗는 무서운 질병이 있다.   바로 폐렴이다. 폐렴은 폐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으로 세균, 바이러스, 곰팡이 등 발생원인이 다양하다. 일반적으로 기침-가래-열과 같은 일반적인 감기 증상, 가슴 통증-호흡곤란 등 호흡기 증상, 두통-근육통 등도 나타난다.       하지만 […]

무시하기 쉬운 암의 흔한 증상 7

  입맛이 없어지거나 복통, 허리 통증은 너무 흔해 무시하기 쉽다. 통증이 오래 지속되지 않고 가끔 나타난다면 병원에 갈 생각도 안 한다. 시간이 지난 후 “그 때 내 몸에 관심을 기울였으면..” 후회하는 사람들이 많다.  치료하기 힘든 췌장암도 옆구리 통증부터 시작하는 경우가 있다. 너무 흔한 증상이어서 무시하기 쉬운 암의 징후를 알아보자.       ◆ “요즘 입맛이 […]

오미크론 끝으로 팬데믹 종식될까?

3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코로나19 하루 확진자가 100만 명을 돌파하며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이를 기점으로 최강의 전염력을 자랑하는 오미크론 변이의 등장으로 코로나19가 세계적 유행병(팬데믹)에서 지역적 유행병(에피데믹)으로 전환되는 것 아니냐는 기대 섞인 희망이 나오고 있다. 또 코로나19 감염자의 급격한 증가로 인해 미국이 마침내 ‘집단면역’을 갖추게 되는 것이 아니냐는 반응도 나오고 있다고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6일 보도했다. ◆ […]

실제로 효험 있는 민간 요법 5

손목이 시큰거릴 때 “관절염에는 카레가 좋다더라” 하는 얘기를 들으면 귀가 솔깃하다. 왜일까? 우리는 대개 자연에서 온 것은 더 안전하다고, 즉 효과를 보지 못하더라도 부작용은 없을 것이라고 믿기 때문이다. 병원에 가는 걸 귀찮아하는 사람, 약국에서 파는 약에 거부감을 느끼는 사람에게도 민간요법은 매력적으로 다가간다. 과학적으로는 어떨까? 실제 효과가 검증된 민간요법, 미국 ‘워싱턴 포스트’가 정리했다. ◆ 생강 = […]

골반운동으로 살 빼면 ‘요실금’ 감소

  골반 운동으로 허리나 복부 부위의 살을 빼면 방광에 미치는 압력을 떨어뜨려 여성의 요실금 증상을 절반 이하로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립대학교 샌프란시스코캠퍼스 연구팀은 체질량지수(BMI)가 30 이상인 비만 여성 338명을 대상으로 6개월 동안 운동 등으로 살을 빼게 한 결과, 요실금 증상이 절반 정도 줄었다고 밝혔다.       요실금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소변을 보게 되는 증상으로 […]

폐를 망가뜨리는 뜻밖의 원인 5

허파를 상하게 하는 원인은 다양하다. 잘 알려진 대로 흡연은 폐암의 첫 번째 원인으로 꼽히지만, 두 번째 이유는 방사성 물질 라돈이다. 또 폐렴의 원인균은 의외로 욕조에 많다. 더운물의 김을 타고 허파로 침입할 수 있다.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그 밖에 천식, 폐렴과 폐암을 일으키는 뜻밖의 원인을 정리했다. ◆밀가루 = 오랜 세월 빵을 만든 제빵사들은 기침을 달고 […]

만성질환별 효과적인 운동법 4

  만성질환을 예방하거나 조절하는 데에는 운동이 큰 도움이 된다. 예방 측면에서 보면 빠르게 걷기나 자전거타기 같은 운동을 1주일에 150분 정도 하는 것이 권장된다.   이와 함께 건강한 식습관을 가지면 당뇨병 발병 위험을 30% 이상 줄일 수 있으며, 좋은 콜레스테롤(HDL)을 증가시킬 수 있다. 또 운동은 체중과 혈압, 중성지방 등을 적정 수준에서 유지하고 스트레스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