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근력

복싱하면 ‘이 병’ 완화에 좋다 (연구)

복싱이 파킨슨병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떨림이나 강직 등 운동 관련 증상뿐만 아니라 우울, 불안 등 정신적 증상도 완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러시의과대(Rush Medical College) 연구진은 일리노이주 데스 플레인즈 지역에서 파킨슨병 2기 환자에게 맞춰 수정된 3개월 복싱 프로그램을 완료한 참가자 14명을 조사했다. 파킨슨병은 5단계로 나눠지는데 이 중 2기는 떨림, 강직, […]

무릎 부상, 왜 여자가 남자보다 훨씬 많을까

  운동을 즐기는 여성들이 늘면서 부상 위험에 노출되는 사람들도 많아지고 있다. 특히 전방십자인대파열 등 무릎관절 부위의 부상이 증가하고 있다. 여성은  신체 구조상 남성보다 전방십자인대파열에 더 취약한 것으로 나타나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왜 여성들은 남성에 비해 무릎 부상이 많은 것일까?   스포츠과학 연구가들은 그 원인을 여성과 남성의 신체적 차이에서 찾고 있다. 여성은 해부학적으로 넓은 골반을 가지고 있고, 다리가 휘는 각도가 남성보다 5도 정도 더 크다. […]

살 빼는 운동법 따로 있다?

    운동하면 입맛이 좋아진다. 덕분에 잘 먹고, 그 결과 체중이 늘어난다. 살 빼려고 운동하는 사람에겐 낭패가 아닐 수 없다. 그러나 운동 강도를 높이면 식욕을 줄일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스탠퍼드대와 베일러대 등 연구진은 생쥐를 대상으로 운동할 때 분비되는 물질 수천 가지를 분석했다. 그 가운데 젖산과 필수 아미노산인 페닐알라닌이 결합한 물질에 주목했다. 연구진은 […]

혈액 순환 돕는 방법…그리고 좋은 식품들

혈관은 우리 몸의 도로망이다. 신체 곳곳을 연결하는 혈관의 길이는 약 9만6500여㎞에 달한다. 이런 혈관을 따라 혈액이 몸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산소를 운반하고 필요한 영양분을 공급한다. 그런데 이런 혈관 도로망을 통해 혈액 순환이 잘 안 되면 여러 가지 문제가 발생한다. 혈류가 느려지면서 몸의 세포들이 필요로 하는 산소와 영양분이 부족해지기 때문이다. 혈액 순환에 문제가 생기면 피부가 건조해지고 손톱이 […]

목이 아픈데 디스크일까? ‘후종인대골화증’일 수도

평소 지하철이나 버스 안에서 고개를 푹 숙이고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는 습관이 있는 사람들은 목이 아플 때 디스크를 의심하게 된다. 그런데 목의 과사용으로 나타나는 통증은 ‘후종인대골화증’이 원인일 수도 있다. 후종인대골화증은 흔한 질환은 아니지만 방치하면 팔다리 마비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조기 치료가 중요한 질환이다. 서울대병원 신경외과 이창현 교수는 “후종인대골화증은 경추(척추뼈 중 목에 있는 7개 뼈)에 주로 나타나기 […]

중년의 신진대사 촉진하는 음식 5

신진대사란 섭취한 음식을 분해, 합성해 에너지로 바꾸고 불필요한 노폐물은 몸 밖으로 배출하는 작용을 가리킨다. 젊을 때는 신진대사가 활발하기 때문에 양껏 먹어도 살이 찔 위험이 상대적으로 적다. 칼로리를 많이 쓰기 때문이다. 그러나 나이가 들면 신진대사가 더뎌진다. 따라서 전보다 덜 먹어도 체중이 증가할 공산이 크다. 신진대사를 촉진하려면 충분히 자고, 규칙적으로 근력 운동을 해야 한다. 섭식도 중요하다. 신진대사율을 […]

“일상회복하니 더 우울” 엔데믹시대 주의해야 할 3가지

팬데믹에서 엔데믹(풍토병) 체제로 코로나19 대응 방식이 전환되면서, 일상회복이 본격화되고 있다. 그런데 일상을 회복하면 좋아질 것이라 생각했던 재정 상황 등이 여전히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감염병 대유행 상황에선 “다들 힘들지”라고 생각하며 버텼지만, 지금은 “나만 힘든 것 같아”라는 상대적 박탈감으로 오히려 마음의 병이 커지는 사람들이 있다. 이를 ‘엔데믹 블루’라고 한다. 엔데믹으로 전환되며 우울감과 불안감이 증폭되는 상태다. “사람 […]

만성 염증 알리는 징후…이런 염증 퇴치하는 식품은?

염증은 생체 조직이 손상을 입었을 때 체내에서 일어나는 방어적 반응이다. 보통 외상이나 화상, 세균 침입 따위에 대응해 몸의 일부가 충혈, 부종, 발열, 통증등을 나타내는 증상이다. 이런 염증은 좋은 점과 나쁜 점을 모두 갖고 있다. 염증은 감염이나 부상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데 도움이 된다. 문제는 만성 염증이다. 만성 염증은 체중 증가와 각종 질병을 유발하는 원인이 된다. 만성 염증은 […]

‘발 디디면 찌릿’ 족저근막염 통증 줄이려면 어떻게?

걷기만 해도 발바닥이나 발꿈치 통증을 호소하는 이가 많다. 몇 발자국 걸으면 괜찮은 것 같지만 이내 다시 아프고, 심할 때면 걷기조차 힘들 만큼 통증이 느껴진다면 족저근막염을 의심할 수 있다. 족저근막염은 발뒤꿈치 통증의 가장 흔한 원인 중 하나다. 족저근막은 발뒤꿈치뼈에서 시작해 발바닥 앞쪽으로 붙은 두껍고 강한 섬유띠로 발바닥의 굴곡 모양을 유지하고 충격을 흡수하며 보행 시 중요한 역할을 […]

‘고중량 운동’ 근육 키우려다 ○○ 위험

무리한 근력운동은 복부 근막 손상이나 탈장 등으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여름 휴가 때 멋진 몸매를 과시하거나 살을  빼려고 근력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자신에 맞게 운동량을 조절하는 게 좋다. 세란병원 외과 정홍규 과장은 “복부 근력이 충분하지 않은 상태에서 무리하게 운동하면 탈장을 유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탈장은 신체 장기가 배 안쪽 벽인 복벽이나 기타 부위에 생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