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골밀도검사

재채기 한번에도… 중년들, 무너지는 허리뼈

    골다공증, 요추압박골절 위험 주부 황모씨(55)는 마트에 다녀온 후 허리와 등이 끊어지는 것 같은 심한 통증을 느꼈다. 무거운 짐을 들고난 뒤라 일시적인 근육통이라 생각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통증은 점점 심해졌다. 허리는 물론 앞가슴까지 통증이 와서 숨도 쉬지 못할 정도였다.   급하게 병원을 찾은 황 씨는 정밀진단 결과, 2번 요추(허리뼈)가 내려앉은 것을 발견했다. 황 씨의 질환은 골다공증 성 ‘요추압박골절’이었다. 요추압박골절은 골절이라 해서 뼈가 […]

일하는 중년 여성… ‘골다공증’ 조심하세요

    고른 영양소 섭취와 운동 중요 일하는 중년여성이 늘고 있다.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40대와 50대 여성 고용률이 각각 65.1%와 60.9%로 관련 통계 기준이 변경된 1999년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2014년 12월 기준, 40~50대 여성 10명 중 6명이 일을 하고 있는 셈이다.   일을 하게 되면 경제적, 심리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으나 신체적으로 무리가 갈 […]

골다공증 예방… 뼈 건강 향상시키는 법 3

  중년층 이상 인구의 상당수는 골다공증을 경험한다. 뼈 건강에 좀 더 신경 쓰고 예방법에 관심을 둬야 하는 이유다.   국내 통계자료에 따르면, 50세 이상 여성의 30~40%, 남성의 10%가 골다공증을 경험한다. 70대 고령층 여성은 3분의 2가 골다공증 증상을 보인다.   골다공증은 뼈에 구멍이 생기는 질환이다. 뼈 강도가 약해지면서 일상에서 일어나는 흔한 충격에도 뼈가 부러질 수 있는 […]

증상 없다가 갑자기 뚝… 골다공증 예방법

  골다공증은 뼈의 강도가 약해져서 쉽게 골절되는 골격 계 질환이다. 뼈는 성장이 멈춰있는 조직이 아니라 일생동안 지속적으로 생성과 성장, 흡수의 과정을 반복하며 변한다. 1년마다 10%의 뼈가 교체되고 10년이 지나면 우리 몸의 뼈는 모두 새로운 뼈로 교체된다.   20~30대까지 골밀도가 가장 높고, 그 이후로는 조금씩 감소한다. 특히여성의 경우 폐경 첫 5년간 급속도로 골밀도가 약해지기 때문에 갱년기 여성이라면 소리 없이 찾아오는 골다공증에 더욱 유의해야 한다. […]

골다공증, 중년 여성이 많은 이유와 예방법

  골다공증은 겉으로는 전혀 티가 나지 않아 알아채기가 매우 어려운 질환으로 꼽힌다. 이런 골다공증 환자의 91%는 50세 이상 여성이다.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2017년 골다공증 환자 92만 647명중에서 50세 이상 여성의 수는 86만 4277명에 달했다. 골다공증은 왜 50대 이상 여성에게 잘 걸리는지,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에 대해 알아본다.       ◇아무런 증상 없이 뼈 약해져 골다공증은 뼈가 약해지고 그로 인해 쉽게 […]

50대 여성 질환 골다공증, 예방법은?

  폐경 이후 여성에게 많이 나타나지만, 증상이 없어 알아차리기 어려운 질환이 있다. 환자는 폐경 후 여성이 90% 이상이지만, 질환을 인지하는 여성은 24%밖에 안 된다. 골다공증이다.       50대 여성이 대부분 골다공증으로 인한 골절을 막으려면 증상이 없어도 정기적으로 골밀도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골다공증의 발생 원인은 유전적 요인부터 생활습관, 질병까지 다양하다. 폐경 여성, 혹은 6개월 […]

뼈를 녹이는 술… 100세까지 20대 뼈로 살려면?

  골다공증을 주의해야 하는 사람 골밀도는 얼마나 건강한 생활방식을 잘 실천하고 있는가를 보는 검사도구 중의 하나이다. 뼈가 비어 있다면 그 사람은 골다공증뿐만 아니라 여타 근골격계 질환이나 각종 대사성 질환에 걸릴 가능성도 올라간다. 즉 골다공증은 잘못된 생활습관이 만들어내는 새로운 문명병이다. 특히 이런 사람들은 골다공증을 주의해야 한다.       첫째, 칼슘 및 마그네슘 섭취가 부족한 사람들이다. 우유 마시는 것을 싫어하거나 뼈째 먹는 생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