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고지혈증

비만 부르는 식습관 vs 예방하는 식습관

  우리 건강의 적인 비만을 부르는 생활습관이 있다. 우리가 무의식 중에 하는 행동이 뱃살을 늘리고 있다. 비만의 원인은 다양하다. 불규칙한 식습관, 과다한 음식 섭취, 운동 부족, 내분비계통 질환, 유전적 요인, 정신적 요인 및 약물 등이 꼽히고 있다. 잇디스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비만을 초래하는 식습관과 거꾸로 비만을 막는식습관에 대해 알아보자. 비만은 외모뿐만 아니라 숨찬 증상, 관절통, […]

몸 안의 ‘독소’ 줄이고 체중 조절 돕는 식단은?

  근육 유지를 위해 육류도 먹는 게 좋다. 동물성 단백질이 몸에 흡수가 잘 돼 효율이 높기 때문이다. 늘 먹던 육류에서 벗어나 오리고기는 어떨까? 오리고기는 다른 육류와 달리 혈관에 좋은 불포화 지방산이 많이 들어있다. 몸의 산화(손상)를 줄이는 깻잎, 양파를 곁들이면 건강효과를 더 높일 수 있다. ◆ 몸 안의 독소 분해하여 불순물 배출 돕는 고기는? 국립농업과학원에 따르면 […]

제철 맞은 장어, 조심해야 할 사람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비가 대부분 그치겠다. 전남·제주는 비가 이어지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5도, 낮 최고기온은 24∼33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보양식을 찾게 되는 계절. 마침 원기 회복의 대명사인 장어가 제철을 맞았다.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한 장어는 혈전 형성을 막아 동맥경화를 예방한다. DHA, EPA 등 오메가 3와 각종 비타민도 풍부하다. 또 어떤 효능이 있을까. 장어에는 […]

다시 태어나지 않아도 ‘소식좌’ 되는 법

방송인 박소현, 산다라박의 식사량은 충격적이었다. 치킨 1조각에, 과자 한 입에 포만감을 느끼는 이들을 일컫는 ‘소식좌’란 신조어도 생겼다. 과자 한 개를 일주일 동안 먹을 정도로 극단적인 소식은 건강에 좋지 않지만, 지나치게 많이 먹는 탓에 매일 속이 더부룩하고 어떻게 누워도 불편해 잠을 푹 자기도 힘들다면 소식에 도전해보는 것이 좋겠다. 소식은 건강에 좋은 생활습관으로도 잘 알려졌다. 소식은 혈관 […]

몸의 ‘노화’ 늦추는 주변의 흔한 음식들 5

  나이 들면 누구나 늙는다. 몸의 바깥인 피부 뿐만 아니라 몸 안쪽에 있는 위, 장, 심장 그리고 뇌도 늙는다. 노화는 피할 수 없는 인간의 숙명. 다만 진행속도를 늦출 수는 있다. 음식을 잘 골라 먹고 운동을 하면 퇴화 속도를 지연시킬 수 있다. 국립농업과학원 등의 자료를 토대로 노화를 늦추는 식품들을 알아보자. ◆ 물 먼저 거론하는 건 그만큼 […]

허리건강 지키는 ‘인어공주’ 필라테스

    “근육을 단련하는 것이 곧 무병장수의 비결”이라는 말이 있다. 즉 꾸준한 운동을 통해 근육을 단련하는 것이 건강을 위해선 반드시 필요하다는 뜻이다. 근육은 우리 몸을 지탱하고 뼈를 보호해 주는데, 이 근육은 30대를 전후로 줄어들기 시작한다. 근육이 줄어들면 근육이 있던 자리에 지방이 채워져 같은 양의 음식을 먹어도 쉽게 살이 찌는 체형으로 몸이 바뀔 수 있고, 이러한 악순환이 반복되면 면역력 감소와 고지혈증, 당뇨와 같은 […]

중년 여성에 특히 좋은 ‘풋고추 + 잔멸치’.. 어떤 변화가?

  폐경기를 겪는 중년 여성은 에스트로겐(여성호르몬)이 크게 줄면서 각종 건강 위험이 높아진다. 뼈와 혈관을 보호하던 에스트로겐이 사라지면서 골감소증·골다공증, 혈관질환(심장병·뇌졸중)에 걸릴 가능성이 커진다. 음식 조절과 운동에 신경 써야 건강을 지킬 수 있다. 중년 여성에 좋은 음식에 대해 알아보자. ◆ 혈관에 좋은 불포화 지방산… 고추씨의 23~29% 육류의 기름진 부위에 많은 포화지방과 달리 불포화 지방산은 혈관에 이롭다. 지나친 […]

콜레스테롤약, 근육통·근육염 부작용 확률 29%…대책은?

    부작용이 없는 약은 없다. 운동과 음식으로 병을 통제할 수 있다면 약을 피하는 게 최선이다. 하지만 먹을 수밖에 없다면 그 부작용에도 꾸준히 관심을 가져야 한다.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아 고지혈증 진단을 받고 스타틴 성분의 콜레스테롤 약을 복용하기 시작한 가정주부 박모(55) 씨. 박 씨는 약 복용 직후부터 온몸이 쑤시고 아픈 근육통 증상을 보여 담당 의사에게 호소했다. […]

채식만 하면 칼슘·철분 결핍? 콜레스테롤은?

  요즘 채식 위주로 식사를 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건강, 다이어트 뿐 아니라 반려동물을 키우면서 동물보호를 생각하게 됐다는 조사결과도 있다. 철저하고 완전한 채식주의자인 비건(vegan)도 증가하고 있다. 이들은 채소, 과일, 해초 따위의 식물성 음식 이외에는 아무것도 먹지 않는다. 동물성 식품을 멀리하면 건강에는 문제가 없을까? ◆ 채식 위주의 식사… 칼슘이나 철분, 따로 보충해야 하나? 채소, 과일, 해초만 먹을 […]

혈관질환 예방 위해 걷기, 근력운동.. 효과 차이가?

  나이가 들면 혈관질환 위험이 높아진다. 특히 중년 여성은 폐경으로 인해 에스트로겐(여성호르몬) 분비가 크게 줄어들어 심혈관질환 발병률이 높아진다. 중년 이후에는 남성보다 여성의 혈관질환이 많은 것은 이런 영향이 크다. 혈관질환 예방을 위해 많이 하는 걷기, 근력운동.. 어떤 차이가 있을까? ◆ 혈관질환 예방… 근력운동과 유산소운동 중 어느 것이? 결론부터 말하면 혈관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유산소 운동(걷기, 조깅, 자전거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