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건강

건강 증진 돕는 작은 생활 습관 변화 10

전반적 건강과 체력 수준을 높이고 싶지만 지금은 시간이나 마음의 여유가 없다고 느끼는가. 만약 그렇다면, 관점을 조금 달리하면 어떨까. 몸이 날렵하고 건강해지기 위해 굳이 마라톤을 시작하거나 생활 방식을 완전히 바꿀 필요는 없다. 소소한 변화만으로 충분히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인생을 바꾸기는 힘들어도 몇 가지 작은 변화를 고수하는 것으로 더 건강하고 행복해질 수 있다. 미국 과학 […]

주49시간 이상 일하면 술 더 마신다 (연구)

근무시간이 긴 사람은 술을 더 많이 마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주일에 49시간 이상 일하는 사람은 오전 9시~오후 5시까지 일하는 사람에 비해 평균적으로 와인 한 잔 혹은 맥주 약 500ml 정도를 더 마셨다. 일로 스트레스를 받으며 긴 일주일을 보낸 후 자신에게 보상을 주고 긴장을 풀기 위해 술을 이용하는 것이라는 설명이다. 벨기에 루뱅카톨릭대학교(KU Leuven) 로드 가데리스 교수팀이 약 10만 […]

남성성 상징 ‘테스토스테론’에 대한 진실 6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은 스테로이드 계열의 유기화합물로 주로 남성의 고환에서 생산된다. 신체 전반의 건강, 의식, 욕망, 정신 상태를 조절하는 중요한 호르몬으로 남성다움과 성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남성의 평균 테스토스테론 농도는 20, 30대 젊은 남성은 350~800ng/dl 정도, 40세 이상은 450ng/dl 정도다. 농도는 대략 30대 중반부터 1년에 1%씩 줄어들기 시작한다. 50, 60대 남성은 젊은 남성의 최저치인 350ng/dl 밑으로 떨어지기도 […]

가장 매력적인 배꼽은?

날씨가 더워지면서 복부가 드러나는 상의인 크롭탑을 입어 배꼽을 노출시키는 여성들도 많아졌다. 그 여느 때보다 배꼽에 신경 쓸 수 밖에 없는 계절, 배꼽에 대한 여러 사실들을 짚어본다. 배꼽은 무슨 기능을 할까? 세상에 태어나 탯줄이 떨어지면서 배의 한가운데에 생긴 자리, 배꼽은 생의 기원인만큼 많은 생물학적 의미를 지니고 있지만 실질적인 기능은 없다. 탯줄은 모체로부터 태아에게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하는 […]

오톨도톨 팔에 닭살이? 모공각화증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올 전망이다.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며 천둥과 번개를 동반하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자. 아침 최저기온은 15-19도, 낮 최고기온은 18-29도로 예보됐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에서 ‘보통’일 전망이다. ☞오늘의 건강= 얼굴 피부는 좋은데 유독 팔과 다리의 피부가 닭살처럼 오톨도톨한 사람이 있다. 이는 ‘모공각화증’이다. 모공 입구에 각질이 과도하게 쌓여  모공이 막히며 돌기처럼 […]

흐린 날에도 자외선 차단제 발라야 할까?

서울 한낮기온이 31도까지 오르면서 초여름 무더위가 예상된다. 서울을 비롯한 전국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6~19도, 낮 최고기온은 20~31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오늘의 건강= 자외선이 피부 노화의 주범이라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햇볕이 쨍쨍한 날에는 양산을 쓰고 외출 전 선크림을 꼼꼼히 바르는 등 저절로 신경을 쓰게 되지만 요즘같이 갑자기 흐려지고 소나기가 내리는 날이 잦으면 […]

“애주가가 노년에 더 건강하고 행복하다” (연구)

남녀를 불문하고 애주가가 노년에 더 건강하고 더 행복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심지어 더 날씬하고 더 활동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4일~6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릴 유럽마취학집중치료학회(ESAIC) 연례회의에서 발표될 독일 본 대학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영국 더 타임스가 2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간단한 수술을 받기 위해 본 대학병원을 방문한 60세 이상의 성인 628명(평균연령 72세)에게 그들의 기분과 삶의 질에 대해 질문했고, […]

잠 부족 vs 잠 과다, 어느 쪽이 더 나쁠까?

미국국립수면재단에 따르면 연령대별 권장 수면시간으로 청소년 8~10시간, 성인은 하루 7~9시간이다. 하루 7~8시간 수면이 뇌의 인지 능력과 정신 건강에 가장 효과적이라는 것. 이보다 길거나 짧게 잠을 잘 경우 불안이나 우울증 위험도 높아진다. 우리 뇌에서 수면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영역은 뇌의 기억 중추인 해마가 포함된 영역이다. 많은 연구에 따르면 만약 잠을 너무 많이 자거나 적게 잘 […]

코로나 불안·우울…“이제 모바일로 정확히 진단받는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일상회복 과정에서 겪게 되는 정신건강 문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정신건강 분야에도 정보통신기술(ICT)이 접목되면서 객관적 지표로 판단할 수 있는 대전환기가 왔다는 판단이다. 보건복지부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26일 서울 양재에서 “대전환기 융합기술의 미래, 정신건강과 연구개발(R&D)”이라는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이후 정신건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신건강 연구개발 방향을 […]

곧 여름인데… 살빼는 데 걸리는 시간은?

여름이 다가오면서 어김없이 살빼기를 계획하는 사람이 많다. 빨리 목표 체중을 감량하고 싶지만 맘처럼 되기 쉽지가 않다. 체중 감량 계획을 세우는 데 보다 현실적인 기대치를 설정하면 쉽게 지치지 않고 목표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살을 빼는 데 걸리는 시간은 정해진 것이 없다. 너무도 많은 요인이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이런 요소에는 뭐가 있는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