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걱정

잠자는 자세로 알 수 있는 성격 4가지

  영국의 신체 언어 전문가인 로버트 핍스는 “잠자는 자세를 보면 성격을 알 수 있다”고 말한다. 그는 “수면자세에 그 사람의 성격이 반영된다”며 “평소에 스트레스가 심한지, 걱정이 많은지, 자신을 잘 통제하는지 등이 잘 때 드러난다”고 말했다. 그는 성인 1000여명을 대상으로 한 실험을 통해 가장 흔한 수면 자세 4가지와 이에 따른 성격을 분석했고 이런 내용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

수면 자세와 신체적 건강 상태의 연관성 3가지

    매일 밤 잠자리에 들 때마다 습관적으로 취하게 되는 익숙하고 편안한 자세가 있다. 이런 자세를 취하지 않으면 잠이 오지 않는다. 또 이러한 수면 자세는 개인의 건강상태를 유추해볼 수 있는 수단이기도 하다.   몸을 옆으로 돌려 웅크리고 잔다거나 무릎을 가슴까지 당겨 자는 등 다양한 수면자세를 취하게 된다. 일각에서는 이러한 수면자세가 개인의 성격과 연관이 있다고 주장하기도 한다. 수면전문가들은 수면 자세와 […]

성격별 건강 상태와 질환 위험성 8가지

  영국 노팅엄대학교의 마틴 해거 박사는 “성격은 유전자와 환경의 영향을 받아 나타나는 것”이라며 어떤 성격에 어떤 건강 상태가 주로 연계되는지 정리했다. 해거 박사는 “특정한 성격이 바로 어떤 질병을 일으킨다고 할 수는 없지만 술, 담배처럼 어떤 질환 위험성을 예고할 수는 있다”고 설명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해거 박사의 연구를 토대로 성격별 질병을 소개했다.       ◆걱정 많은 성격 프랑스 데카르트대학교와 캐나다의 […]

힘차게? 씰룩대며? 걷는 모습에 숨겨진 비밀

당신은 어떻게 걷는가? 걸음걸이와 건강, 성향에 대해 연구한 결과들을 보면 걷는 모습에는 몇 가지 비밀이 숨겨져 있다. 걸음걸이가 느린 어르신들, 치매 위험 높다 나이 드신 부모님의 평소 걸음걸이로 치매 위험을 살필 수 있다. 미국 보스턴메디컬센터(BMC) 연구팀은 평균 연령 62세의 노인 2,400명의 보행속도와 악력, 두뇌 상태 간의 상관관계에 대해 관찰했다. 11년간의 추적 관찰 결과, 보행속도를 측정했던 […]

참견쟁이에게 발생하는 뜻밖의 건강 문제 3

  연인의 스마트폰에서 문자 메시지를 살짝 엿본 적이 있는가. 아니면 동네에서 어떤 집이 팔렸는지 궁금한가. 무언가를 꼬치꼬치 캐고 다니는 짓은 요즘같이 기술이 발달한 사회에서는 일상이 되고 있다.   하지만 남의 뒤를 캐는 일은 자칫 관계가 깨질 수 있고, 건강에도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미국 ms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참견 좋아하는 성격이 건강상 뜻밖의 문제를 일으켜 신체적으로나 감정적으로 해로운 것으로 나타났다.       ◆체중 증가 남의 뒤를 […]

불안할 때 피해야 할 식품 6가지

기분이 안 좋거나 스트레스를 받을 때 초콜릿이 당기는 것처럼 우리는 가끔 기분에 따라 특정한 음식이 먹고 싶어지는 경험을 한다. 반대로 우리가 먹는 음식이 불안이나 우울감을 유발하는 등 감정에 영향을 미치기도 한다. 불안과 우울한 기분을 잘 다스리려면 어떤 음식을 먹는지도 신경써야 한다. 걱정이나 불안이 우리를 엄습할 때 더 악화되지 않기 위해 피해야 할 음식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

밥 먹고 난 뒤 디저트가 당기는 이유는?

  밥을 먹고 난 뒤에 달콤한 디저트가 먹고 싶은 이유는 무엇일까. 배에서 꾸르륵 소리가 나는 이유는 또 뭘까.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이 전문가들의 의견을 토대로 음식 관련 궁금증 3가지에 대해 보도했다.       1.배에서 꼬르륵 소리가 나는 이유는? 배에서 나는 소리는 액체 상태에서 가스가 차오르면서 나는 것으로, 소화기관의 각기 다른 부위가 수축하면서 일어난다. 미국의 위장병학자인 닉 리드 박사는 “가장 큰 소리는 위장이나 대장에서 나온다”고 […]

자기 회의, 비판… 불안장애 신호 6

  초조해지거나 불안해질 때가 있다. 이런 걱정, 불안 등의 증세가 너무 자주 발생하거나 그 정도가 강하다면 문제가 될 수 있다.   일상에서 느끼는 불안 증상이 장애로까지 악화되는 것을 막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미국의 건강, 의료 매체 ‘헬스닷컴’이 불안장애를 암시하는 신호 6가지를 소개했다.       1.끊임없이 자기 회의감이 든다 끊임없는 자기 회의와 사후 비판은 불안장애의 특성 중 하나다. […]

병적인 불안과 공포, ‘불안장애’

  스트레스를 받고 걱정에 빠지고 불안한 감정을 느끼는 일은 지극히 정상적이고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하지만 일시적인 현상에 그치지 않고 장기적으로 지속될 땐 좀 더 우려해야 할 수 있다.   걱정거리나 불안한 감정이 잠시 머물다가 사라진다면 정신질환으로 보기 어렵다. 하지만 불안한 감정이 6개월 이상 지속된다면 이때는 불안장애일 가능성이 있다.       불안장애의 대표적인 증상은 긴장감과 불안감이 과장돼 나타난다는 점이다. 대인관계나 건강에 약간의 문제가 생겼을 […]

성공하는 사람들의 스트레스 관리법 6

  스트레스를 받다보면 육체적, 정신적으로 심각한 결과를 맞게 된다. 하지만 스트레스가 생겼을 때 사람들은 이를 누그러뜨리는 행동을 취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   미국에서 나온 한 연구에 따르면 심한 스트레스는 자제력과 관련된 뇌 영역에 있는 회색물질의 양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제력을 잃게 되면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능력도 상실하게 된다.   이 때문에 스트레스 상황에서 더 벗어나기 어렵게 되고 결국 사람을 기진맥진하게 만든다. 또 만성적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