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강아지

강아지 vs 고양이, 감정적인 사람은 ‘이 반려동물’ (연구)

민감하고 감정적인 사람은 반려동물을 선택할 때 강아지보다 고양이가 어울릴 수 있겠다. 미국 워싱턴주립대 연구진이 19개 학교 1438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 성격 요인을 다섯 가지로 나눈 빅 파이브(Big Five)에서 정서성 특성(emotionality trait)을 보이는 경우 고양이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빅 파이브는 사람의 특성을 외향성, 친화성, 성실성, 정서적 안정성, 경험에 대한 개방성으로 구분한다, 연구 공동저자인 패트리샤 펜드리 […]

개는 누가 스트레스 받았는지 알고 있다 (연구)

사람이 스트레스를 받으면 평소와 다른 체취를 풍기게 되며 개는 냄새를 맡고 93.8%의 확률로 이를 감지할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28일(현지시간) 미국 공공과학도서관 온라인 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에 발표된 영국 벨파스트 퀸즈대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영국 가디언이 보도한 내용이다. 개가 인간의 감정을 감지할 수 있다는 종전 연구는 있었다. 하지만 개가 스트레스를 감지할 수 있는지 또 […]

반려동물이 우리에게 주는 뜻밖의 건강 효과

이제 반려동물은 친구처럼 가족처럼 우리를 알아주고 위로해주는 존재가 되었다. 반려동물 관련 다양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귀여운 강아지나 고양이와의 교감이 사람의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반려동물과의 교감이 우리에게 주는 건강 효과를 소개한다. 강아지나 고양이, 보기만 해도 행복해진다 귀여운 강아지나 고양이를 보기만 해도 미소가 자연스레 나오고 기분까지 좋아진다. 물고기나 햄스터 등 모든 반려동물이 마찬가지다. 반려동물과의 교감, 몇 분만에 […]

[위드펫+] 강아지의 건강 지키기 첫걸음은 예방접종!

    강아지는 어미의 모유를 먹으며 면역 항체의 약 98%를 형성하지만, 이는 생후 45일이 지나면 점점 약해진다. 45일 이후에 예방접종을 통해 면역을 형성하고 감염병을 예방해야 한다. 또, 강아지와 고양이는 사람과 달리 1회 접종한다고 해서 평생 면역이 생기는 것이 아니라 주기적으로 추가 접종이 필요하다. 우리 댕댕이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위해 예방접종을 알아보자. ◆ 이것만은 꼭 종합 […]

‘세계 개의 날’…반려견 위한 특별식 만들어볼까?

전국이 흐리다가 오전 한때 구름이 많겠다. 낮에는 선선하겠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초가을 날씨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6~30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매년 8월 26일은 ‘세계 개의 날’이다. 반려견의 소중함을 생각하자는 취지로 동물 복지 및 동물 행동 전문가 콜린 페이지에 의해 지정됐다. 사람도 기념일에는 특별한 음식을 먹기 마련. 개의 날을 맞아 반려견을 위한 […]

[위드펫+] 벌써 말복? 우리 강아지도 보양식먹고 건강 쑥쑥!

    삼복더위 중 마지막 고비인 말복이 벌써 다음 주다. 더운 날씨 속 우리 댕댕이는 연신 헉헉거리고 낮잠 시간만 늘었다. 더운 여름을 나느라 힘이 들어서일까? ‘잘’ 먹어야 잘 사는 법. 우리 댕댕이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보양식을 만들어 보자. ◆ 우리 댕댕이도 해장국? 황태국 황태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지방이 적어 체중 감량이 필요한 강아지에게 안성맞춤이다. 필수 아미노산도 […]

[위드펫+] 복슬 복슬 우리 댕댕이, 여름 미용은 어떻게?

더운 여름, 머리만 묶어도 뒷목이 시원해지는 것을 느낀다. 온몸이 털로 가득한 우리 댕댕이는 얼마나 더울까? 일부 보호자들은 털을 짧게 밀어 분홍 맨살이 보이는 상태가 훨씬 시원하리라 생각해 치와와처럼 미용하곤 한다. 하지만 강아지의 털은 보호자의 옷과 같은 존재로 건강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 여름 미용은 어떻게 해야 할까? 보호자와 다르게 강아지의 피부에는 땀샘이 없어 털을 밀어줘도 […]

[위드펫+] 무더운 여름, 우리 댕댕이와 함께 시원한 ‘과일’ 먹어요

    건강한 간식의 대명사는 바로 과일이다. 시원한 에어컨 바람 밑에서 먹는 과일은 꿀처럼 달게 느껴진다. 다양한 간식으로 입맛을 살리고 수분을 보충하는 보호자와 달리 강아지의 여름 나기는 험난하기만 하다. 반려견 체온은 38-39도로 사람보다 높아 더위에 취약하다. 우리 댕댕이의 더위를 식히고 건강을 챙길 수 있는 과일은 무엇이 있을까? ◆ 수박 수박은 95% 이상이 수분으로 이뤄져 더운 […]

[위드펫+]얼굴 납작한 반려동물은 더위 먹기 쉽다?

    여름은 털 많은 반려동물에게 더 괴로운 계절이다. 미국 뉴욕타임스가 퍼그, 불독 등 더위에 약한 반려동물이 더위에 먹지 않도록 돌보는 법을 정리했다. ◆ 더위에 약한 반려동물 = 얼굴이 납작한 반려동물은 더위에 더 약하다. 개라면 퍼그, 잉글리시 불독 등이고, 고양이는 페르시안이나 히말라얀 종이 그렇다. 반려동물은 입으로 숨을 쉬며 체온을 조절하는데, 이들 종은 구강이 좁아 체열 […]

[위드펫+] 다시 시작된 무더위, 우리 댕댕이와 수영 떠나볼까?

    장마가 끝나고 무더위가 찾아 올 전망이다. 활기찬 우리 댕댕이와 산책을 나가기엔 덥고, 활동량은 걱정된다면? 더위를 식히고 새로운 즐거움을 주는 ‘수영’이 있다. 물놀이 가기 전 알아둬야 할 사항은 뭐가 있을까? ◆ 건강에 좋은 만능 운동 수영은 재미와 건강상의 이점을 함께 얻는 놀이 운동이다. 소형견의 고질병인 슬개골 탈구나 허리 디스크 예방 치료에도 수영이 제격이다. 강아지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