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가족

코로나 시대…청소년 정신건강 지키는 3가지(연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이 2년 넘게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청소년의 정신건강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가족이나 친구의 지지, 운동, 충분한 수면이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국립약물남용연구소(NIDA)의 지원을 받아 구성된 연구팀은 팬데믹 발생 이전과 초기 몇 달 동안 실시된 ‘미국 청소년 뇌 인지 발달 연구(Adolescent Brain Cognitive Development)’에 참가한 11세에서 14세 사이의 3000여명에 대한 자료를 분석했다. 연구에 […]

야간 교대근무,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 위험↑(연구)

    야간 교대근무는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에 걸릴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탈리아 칼리아리대 연구팀은 야간 교대근무는 전반적으로 림프종에 걸릴 위험과는 관련이 없으나,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의 발병 위험과는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백혈병(골수암), 림프종, 다발성 골수종 등 3종을 합쳐 혈액암이라고 부른다. 또 백혈병은 만성 림프구성 백혈병,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 만성 […]

“팬데믹 장기화에 저소득국 의료 인력 유출 심각”

코로나19 대유행(팬데믹)의 장기화로 의료 인력이 부족해진 고소득국이 저소득국 의료 인력을 스카웃하는 바람에 가뜩이나 저소득국 의료공백이 심각해지고 있다고 미국의 뉴욕타임스(NYT)가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아프리카 잠비아의 수도 루사카의 베테랑 간호사인 알렉스 물룸바(31)는 최근 캐나다 이민을 고려하고 있다. 소셜 미디어와 글로벌 비즈니스 인맥 사이트인 링크드인(LinkedIn)을 통해 그의 현재 수입인 월 415달러보다 훨씬 더 많은 월급을 제안하는 고소득국 병원들의 스카웃 […]

코로나 집단감염 발생한 복지부, 확진자 3명 추가

보건복지부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3명 추가돼 27명이 됐다. 25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손영래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전날 10시 기준 확진자가 24명 발생했다고 알려드린 바 있다”며 “그후부터 이날 오전 10시까지 확진자가 3명 추가됐다. 확진자가 총 27명 발생한 상황이다”고 밝혔다. 손영래 사회전략반장은 “확진자가 발생해도 해당 직전 전체를 폐쇄하거나 모든 직원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하지는 않는다”고 발생했다. 코로나19 초창기에만 […]

버려야 할 우울증 악화 습관 3가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코로나 블루’까지 겹치면서, 우울증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 그런데 우울증 환자들은 스스로 증상을 더욱 악화시키는 몇 가지 안 좋은 습관들을 가지고 있다. 약물치료를 진행하더라도 이 같은 습관을 개선하지 않으면 우울증으로부터 벗어나기 어렵다. 우울증은 나쁜 습관을 방치한 상태에서 저절로 개선되는 게 아니다. 본인 스스로 개선하려는 노력 역시도 필요하다. 이와 관련해 ‘사이닷컴넷’ 등의 자료를 […]

걱정 많은 남성, 심장도 안 좋아(연구)

걱정을 하게 되면 정신건강에 타격을 줄 수 있다. 그런데 걱정이 많은 남성들은 정신건강 뿐만 아니라 당뇨병이나 심장병, 뇌졸중 발생 위험이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보스턴대학교 의과대학 정신의학과 연구팀에 따르면, 걱정으로 인한 이런 위험의 증가는 술을 많이 마시는 것과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규범적 노화 연구(Normative Aging Study)’에 참가한 1500여명의 남성(평균 나이 53세)을 대상으로 […]

‘복지부 집단감염’ 24명 코로나 확진으로 비상근무 돌입

코로나19 컨트롤타워 보건복지부에서 코로나 집단감염이 발생해 직원 24명이 확진됐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에서 근무하는 직원 24명이 21일부터 24일까지 감염됐으며, 그중 2명은 코로나19 방역 최일선에 있는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소속이다. 직원의 가족 등을 포함하면 전체 확진자 규모는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손영래 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복지부 내 감염으로 오늘 오전 10시 기준 총 24명의 확진자가 생겼다. 비상조치로 재택근무 인력을 […]

항문이 가려운 경우.. ‘이것’의 시초?

  치질 수술을 경험한 사람들은 ‘극한의 고통’이란 표현을 한다. 다소 과장도 섞였지만 수술 과정이 힘들고 수술 후에도 관리가 매우 고통스럽다. “평소 치질 예방에 바짝 신경 쓰는 건 데…”, 후회막급이라는 사람이 많다. 겨울에 많이 생기는 치질에 대해 알아보자. ◆ “따뜻한 물로 좌욕했어야”… 치질 환자의 후회 치질을 예방하려면 배변 후 좌욕이 큰 도움이 된다. 항문을 청결히 할 […]

외로움이 건강에 미치는 나쁜 영향 6

“사람들과 떨어져 지내는 것이 수명을 짧게 한다”는 말을 믿기가 힘들 것이다. 하지만 연구에 따르면, 가족이나 친구들과 같이 보내는 시간이 충분하지 못한 노인들은 병에 걸리고 우울해지며 무감각해지기 쉬운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스스로를 돌보는 일에 소홀해지기 쉽고 이는 고독한 사람이 사교적인 삶을 유지하는 사람보다 조기 사망할 가능성이 큰 이유이기도 하다. 이와 관련해 ‘치트시트닷컴’ 등의 자료를 토대로, […]

나이 들어 ‘이것’ 피하면, 쇠약의 징후?

  음식 조절과 운동은 건강수명(건강하게 장수)의 필수 요건이다. 특히 몸에 필요한 각종 영양소를 공급하는 음식 섭취가 매우 중요하다. 편식을 하지 말고 골고루, 적정량을 먹어야 한다. 특정 음식을 멀리 하면 나이 들어 몸에 탈이 날 수 있다. 몸의 쇠약 현상이 일찍 올 수 있다. ◆ 근력 줄고, 걷는 속도 느려지고… 어떤 음식 부족? 나이 들면 근력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