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category

머리기사

여성 치매 환자가 남성보다 훨씬 많은 까닭

한국의 65세 이상 성인 중 치매 환자는 여성이 62%, 남성이 38%다. 미국도 61%대 39%로 비슷하다. 왜 여성이 압도적으로 많은 걸까? 미국 건강 매체 ‘하버드 헬스퍼블리싱’이 이유를 정리했다. ◆장수 = 평균적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오래 산다. 통계청이 작성한 생명표에 따르면 2020년 출생아의 기대 수명은 남자 80.5세, 여자 86.5세다. 치매의 가장 큰 위험인자는 나이. 늙을수록 걸리기 쉽다. 미국 […]

나쁜 콜레스테롤 감소에 도움 되는 식품 6

콜레스테롤 수치가 조금씩 올라가고 있다면 주의를 해야 한다. 특히 ‘나쁜 콜레스테롤’이라 불리는 저밀도지단백(LDL) 수치에 유의해야 한다. 전문가들은 “심장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LDL 수치를 100mg/dL 이하로 유지해야 한다”고 말한다. LDL 관련해서는 우선 식단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하버드 헬스 퍼블리싱’ 등의 자료를 토대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데 도움이 되는 식품에 대해 알아본다. 1. 당근 당근에는 불용성 섬유질이 풍부하다. 액체에 […]

나이 들어 ‘이것’ 피하면, 쇠약의 징후?

  음식 조절과 운동은 건강수명(건강하게 장수)의 필수 요건이다. 특히 몸에 필요한 각종 영양소를 공급하는 음식 섭취가 매우 중요하다. 편식을 하지 말고 골고루, 적정량을 먹어야 한다. 특정 음식을 멀리 하면 나이 들어 몸에 탈이 날 수 있다. 몸의 쇠약 현상이 일찍 올 수 있다. ◆ 근력 줄고, 걷는 속도 느려지고… 어떤 음식 부족? 나이 들면 근력이 […]

TV 시청 하루 4시간 넘으면 혈전 생긴다 (연구)

하루 4시간 이상 TV를 보는 이들은 혈전이 생길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의 브리스톨대, 가나의 가나대학교병원, 핀란드의 이스턴핀란드대 등 연구진은 기존 논문 3편을 토대로 40세 이상 성인 13만여 명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그 결과 TV 시청 시간이 하루 평균 4시간을 넘어가는 이들은 2시간 30분 이하인 이들에 비해 정맥혈전색전증에 걸릴 확률이 35% 높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피는 […]

김장 효과.. 중년 여성에 중요한 ‘이것’?

  중년 여성에 중요한 영양소 중 하나가 칼슘이다. 여성호르몬(에스트로겐)이 감소하는 폐경기가 되면 뼈 건강도 요동친다. 쉽게 증상이 드러나진 않지만, 골감소증·골다공증으로 이어져 건강을 크게 위협할 수 있다. 김장과 관련된 음식으로 칼슘을 보충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 배추김치, 열무김치의 힘…  칼슘 기여도 가장 큰 음식 성인의 하루 칼슘 섭취 권장량은 700㎎이다. 하지만 50세 이상의 하루 평균 칼슘 […]

“암세포와 싸운다” 면역체계에 필수적인 ‘이것’

혈액 속 마그네슘 수치는 병원체와 암세포를 다루는 면역체계의 능력에 중요한 요소이다. 새로운 연구에 의하면 T세포가 효율적으로 작동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양의 마그네슘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발견은 암 환자들에게 중요한 의미를 가질 수 있다. 마그네슘 결핍은 감염과 암과 같은 다양한 질병과 관련이 있다. 이전의 연구들은 쥐들에게 마그네슘이 적은 식단을 제공했을 때 암의 성장이 더 빨리 퍼지고 […]

귤로 전을 부치다.. 몸의 변화가?

  귤은 대부분 생으로 먹지만 열을 가해 먹을 수도 있다. 깨끗이 씻은 껍질을 잘게 다져 반죽해서 도넛으로 튀길 수도 있다. 귤을 뜨거운 프라이팬에 올려놓고 전으로 만들 수도 있다. 귤의 건강효과는 어떻게 달라질까? ◆ 귤의 효능… 혈관, 장운동, 중금속 해독, 잇몸 건강 귤의 과육에 실처럼 생긴 하얀 부분을 ‘알베도’라고 하는데 혈관을 튼튼하게 해준다. 몸속에서 중금속 해독을 […]

여성 심부전 줄이는 걷기…얼마나 빨리 걸어야 할까?

빠른 속도로 걷기 운동을 하는 중장년 여성은 심부전이 발생할 위험이 낮다는 연구 결과(The association of walking pace and incident heart failure and subtypes among postmenopausal women)가 나왔다. 미국 브라운대학교 가정의학과 연구팀은 50세에서 79세 사이의 미국 여성 2만5183명을 대상으로 약 17년간 추적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팀은 대상자들의 심장 건강을 모니터링 하고, 집 밖에서 쉬지 않고 10분 이상 […]

걱정 많으면 생기는 몸의 변화 5

누구에게나 걱정은 있다. 그러나 제때 털지 못하고 수심에 잠긴 상태로 시간을 보낸다면 문제. 몸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마음 속 걱정은 어떤 식으로 몸에 나타날까? 미국 건강 미디어 ‘웹엠디’가 정리했다. ◆ 신경계 = 몸의 각 부분은 뇌, 척수, 신경, 뉴론 등으로 이루어진 네트워크를 통해 서로 연락을 주고받는다. 걱정이 쌓이면 이 체계가 스트레스 호르몬을 […]

돌연사, 뜻밖의 징후..“가족도 알아두세요”

‘급사’, ‘돌연사’라는 용어는 섬뜩하다. 돌연사를 유발하는 질병 중에 급성 심근경색이 꼽힌다.  심장의 혈관이 혈전 등에 의해 갑자기 막혀서 심장 근육이 괴사하는 질환이다. 징후를 빨리 알아채 119에 연락, 심장관련 병원으로 직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런데 가벼운 병으로 오인해 시간을 끌 수 있는 급성 심근경색의 징후가 있다. 질병관리청의 자료를 토대로 알아보자. ◆ 급성 심근경색… 일반적 증상들은? 1) 가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