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author

김성은 기자

1년에 몇 주만 맛보는 ‘신비복숭아’ …맛과 효능은?

1년에 3~4주만 맛볼 수 있는 과일이 있다. 신비복숭아는 6월 중순경 수확해 길어야 4주간 유통된다. 요즘 제철이다. 지금 맛보지 않으면 1년을 기다려야 한다.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발표한 ‘코로나19 등에 따른 과일소비 트렌드 변화에 대한 온라인 동향 분석 결과’에 따르면, 기존 과일 대비 당도를 높인 이색 과일의 인기가 커졌다. 신비복숭아의 온라인 언급량은 2019년 5728건에서 2021년 9245건으로 크게 늘었다. 신비복숭아는 […]

후덥지근 장마철, 네일케어에 번지는 곰팡이

실내 습도 70%를 넘는 후덥지근한 날씨가 이어지는 탓에 불쾌지수가 높다. 불쾌감을 해소하기 위해 실내에서는 에어컨을 켜고 비가 내리면 외출할 때 레인부츠를 꺼내 신는다. 장마철에 자칫 악화될 수 있는 건강문제로 어떤 게 있을까? ◆ 에어컨 풀가동하다 으슬으슬 냉방병 더위와 습도를 동시에 잡기 위해 에어컨을 가동한다. 실내와 야외 온도가 5℃ 이상 차이 나면, 우리 몸의 자율신경계가 적응하지 […]

거뭇거뭇 팔꿈치 매끈하게 되돌리는 법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제주도는 가끔 비가 내리겠다. 경북 북부를 제외한 남부지방은 때에 따라 소나기가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내륙·산지·서해5도·제주도 20~60mm, 남부지방 5~60mm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6℃, 낮 최고기온은 25~31℃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도저히 긴 옷을 입을 수 없는 날씨다. 반팔, 민소매 옷을 입으니 거뭇거뭇해진 팔꿈치가 영 신경 쓰인다. 언뜻 보면 때가 낀 것 같아 더러운 […]

[카드뉴스] ‘탄탄 뒤태’ 애플힙 만드는 힙업 운동법

뭘 입어도 옷태가 살지 않는 이유는 납작 엉덩이 때문이다. 특별한 도구도 필요 없다. 올 여름 애플힙으로 거듭나려면 하루 10분 힙업 운동을 해보자. ◆ 엉덩이가 수명을 좌우한다? 엉덩이는 전신 근육 중에서도 큰 근육으로 제2형 당뇨병, 심장병, 암 발병과도 관련 있다. 엉덩이 근육이 약하면 뼈 골밀도가 감소해 골다공증, 낙상 위험이 커진다. 애플힙은 뒤태의 핵심이자 척추 건강의 상징이다. […]

[헬스PICK] 아침에 먹으면 안 찔까? 살 빠지는 아침습관

아침을 잘 보내면 저절로 살이 빠질 수도 있다는 사실. 건강을 챙기고 다이어트도 하는 마법의 아침 습관을 공개한다. ◆ 창가에서 햇볕 쬐기 : 연구에 따르면 아침에 햇볕을 쬔 사람이 오후에 햇볕을 쬔 사람보다 더 날씬하거나 체지방지수가 낮았다. ◆ 아침 공복에 유산소 운동 : 아침 공복상태에서 하는 운동이 지방 연소에 가장 효과적이다. 지방이 많은 몸매라면 아침 운동이 […]

우울하고 피곤할 때 키위 먹어야 하는 이유

무기력, 불안, 우울감을 느끼는 사람이 많아지면서 정신건강에 긍정적 도움을 주는 음식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2021년 우울감 정도를 추정한 국가별 통계에서 한국은 36.8%로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중년 우울증은 더 시급한 문제다. 은퇴를 앞두고 노후 준비에 심리적 부담을 느끼고 코로나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많아졌기 때문. 중년 우울증을 암시하는 증상에는 무기력감, 상실감, 만성피로, 집중력 및 기억력 […]

물놀이 후 눈 충혈..어떤 눈병?

습하고 더운 날씨, 강한 자외선은 다양한 안과 질환의 원인이다. 높은 온도와 습도는 세균, 바이러스 등 각종 미생물이 번식하고 활동하기 적합한 환경이다. 무더위를 피해 물놀이를 다녀온 후 나타날 수 있는 눈병을 알아보자. ◆ 수영장 다녀온 뒤 눈 따갑다면 : 바이러스성 결막염 여름철 주말이나 휴가 때  물놀이를 떠나는 사람이 많다. 수영장이나 워터파크는 물 소독 약품으로 인해 따가움, […]

비오면 욱신거리는 무릎, 장마철 관절건강법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장마가 시작되면서 관절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도 많다. 일기예보보다 무릎 통증이 더 빠르고 정확하게 비 소식을 알려주는 것. 왜 비 오는 날 무릎이 욱신거리는 걸까? 관절은 온도, 습도, 기압의 변화에 따라 민감하게 반응한다. 날씨가 흐리거나 비가 오기 전에는 평소보다 외부 기압이 낮아지고 습도는 높아져 관절 내부 압력이 올라간다. 관절로 가는 […]

실명까지…당뇨병 환자 시력 떨어지는 이유

당뇨병 환자의 시력 저하 원인을 규명한 연구 결과가 나왔다. 국내 30세 이상 성인의 약 15%, 65세 이상 성인 약 30%가 당뇨병이 있다. 전 세계적으로 당뇨병 인구가 계속 늘면서 당뇨병 합병증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당뇨병 합병증에는 시력 저하를 유발하는 안과합병증도 있다. 실명 위험까지 높이는 당뇨망막병증이다. 당뇨망막병증은 지속적인 고혈당으로 인한 만성 염증반응이 원인이다. 특히 망막 모세혈관의 변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