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author

한건필 기자

미토콘드리아, 코로나19 같은 만성질환 치료 열쇠될까?

    미토콘드리아는 우리 세포에 연료를 공급하는 생체 발전소다. 이 미토콘드리아가 파킨슨병과 장기 코로나19 같은 만성 질환의 새로운 치료법을 제공할 열쇠로 부상하고 있다고 영국의 가디언이 26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미토콘드리아는 신체 세포에 수백여 개씩 존재하는 작은 튜브 모양의 구조체다. 우리가 먹은 음식을 세포의 에너지원인 복잡한 화학물질 ATP로 전환시켜주는 역할을 한다. ATP가 없다면 뇌에서 근육에 이르기까지 우리의 […]

체취 비슷한 사람끼리 더 친해진다

비슷한 체취를 풍기는 사람끼리 금방 친해지는 경향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소규모 실험에 근거했지만 인간의 상호작용에 후각도 일정한 역할을 할 수 있다는 연구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사이언스 어드밴스》에 발표된 이스라엘 바이츠만 과학 연구소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소셜 미디어를 통해 모집한 20쌍의 친구를 대상으로 소규모 실험을 진행했다. 모두 우연히 만나서 […]

“미국 암 생존자 1800만 명 넘어섰다”

미국인 중 암을 이겨낸 암 생존자가 1800만 명을 넘어선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미국암학회(ACS) 학술지 《임상의를 위한 암 저널》에 발표된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ACS와 미국 국립암연구소의 도움을 받은 이 논문에 따르면 올해 1월 1일 현재 미국에는 약 830만 명의 남성과 970만 명의 여성 암 생존자가 살고 있으며 이 중 약 […]

“코로나19 백신, 접종 첫해 2000만 명 목숨 구해”

세계 인구의 3분의 2 가까이가 코로나19 백신을 1차례 이상 맞았으며, 이는 2000만 명 가까운 사망자를 예방한 것으로 추산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185개국의 사망기록을 추정해 백신의 세계적 규모의 영향을 정량화한 최초의 연구다. 국제의학학술지《랜싯 전염병》에 발표된 영국 임페리얼칼리지런던(ICL)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4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백신 접종이 처음 이뤄진 2020년 12월 8일부터 2021년 […]

침실에 둔 ‘이것’, 만성질환 유발한다?

침실의 스탠드를 끄고 어둡게 하는 것은 숙면을 취하는 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세 가지 주요 건강 문제가 발생할 확률을 현저히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잘 밤에 야간 스탠드를 사용하거나 TV, 스마트폰, 태블릿을 침실에서 사용하는 노인들이 밤에 빛을 전혀 받지 않은 성인들에 비해 비만과 당뇨병, 고혈압이 있을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2일(현지시간) 수면연구학회(SRS)의 […]

미 FDA, 전자담배 ‘쥴’ 판매 금지 명령

올해 2월 바이든 행정부가 향후 25년간 암 사망률을 절반으로 낮추겠다는 ‘캔서 문샷(cancer moonshot)’ 정책을 발표한 뒤 전례 없는 담배 규제 정책이 잇따라 발표되고 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가 21일(이하 현지시간) 담배 속 니코틴 함량을 대폭 낮춘 담배만 판매를 허용하겠다는 1년 뒤 규정 개정을 예고한 데 이어 23일에는 청소년 흡연을 증가시킨다고 논란을 일으켰던 액상형 전자담배 쥴의 시장퇴출을 명령했다. […]

“미국 니코틴 함량 95%까지 낮추는 담배 규제 추진 중”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전통적 담배 속 니코틴 함량을 대폭 낮추는 것을 담배회사들에게 의무화하는 규정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21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담배 업계의 만만치 않은 반발이 예상되지만 향후 25년간 암 사망률을 절반으로 낮추겠다는 바이든 행정부의 의지가 담겨있기 때문에 관철될 가능성도 높아 보인다. 이날 미국 정부 웹사이트에는 담배와 관련 제품의 니코틴 최대치 설정에 대한 대중의 의견을 […]

5세 미만 코로나19 백신…화이자 vs 모더나

미국에서 이번 주부터 5세 미만 영유아에 대해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능해 졌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생후 6개월이 넘는 이 연령대 영유아 대상의 2종의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을 공식 추천했다. 화아지-바이오엔테크 백신(이하 화이자 백신)과 모더나 백신이다. 미국의 CNN은 어떤 백신을 맞힐까 고민하는 부모들을 위해 21일(이하 현지시간) 두 백신을 비교하는 기사를 내보냈다. ◆대상 연령의 차이 화이자 백신이 6개월에서 4세 사이 […]

하루 8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심부전 위험 ‘쑥’ ↑

낮시간대 장시간 앉아서 일하는 사람들은 심부전이 발별할 확률이 50% 가까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미국의학협회저널(JAMA) 심장학》에 발표된 다국적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포털 웹엠디가 20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21개국 10만 명 이상의 성인을 10년 이상 추적한 이번 연구에서 낮 시간 동안 앉아 있는 시간이 길수록 조기사망 및 심장질환 위험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장시간 앉아 지내면서 […]

알코올성 간경화 사망 ↑…적정 음주량은?

미국에서 알코올성 간경화로 인한 사망이 20년 만에 3배 이상 증가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미국의학저널(AJM)》에 발표된 미국 플로리다애틀랜틱대(FAU)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미국 건강의학 웹진 ‘헬스 데이’가 20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FAU 슈미트의학대학원의 찰스 헤네켄스 교수가 이끄는 연구진은 미국 질병통제센터(CDC)의 ‘역학 연구를 위한 광범위한 온라인 데이터(WONDER)’에 등록된 1999년과 2019년 25세~85세 연령에서 알코올성 간경화 사망자 수를 비교했다. 1999년에는 해당 연령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