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상반기 매출 3355억원·영업이익 434억원…역대 최다 실적

OTC·ETC·헬스케어 등 전사업부문 고른 성장세

[사진=동국제약]
동국제약(대표이사 송준호)은 2022년 반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액 3355억원, 영업이익 434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12.3%, 22.5%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2분기 실적은 매출액 1699억원, 영업이익 200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9.8%, 26.4% 증가했다.

동국제약은 사업 부문별로는 OTC사업부, 해외사업부, ETC사업부, 헬스케어사업부, 동국생명과학(자회사) 등 전 사업부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OTC(일반의약품) 부문은 상반기에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등으로 약국 방문이 늘면서 매출이 전년 대비 성장했다.

ETC(전문의약품) 부문에서는 고지혈증 복합제인 ‘로수탄젯’과 ‘피타론에프’, ‘아토반듀오’ 등 만성질환과 관련된 내과 영역 의약품이 성장을 주도했다.

헬스케어 부문은 화장품을 중심으로,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생활용품, 반려동물용품 등이 고른 성장세를 기록했다.

자회사인 동국생명과학은 주요제품인 파미레이, 가도비전, 패티오돌, 듀오레이, 조영제 등이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회사측은 말했다.

건강기능식품동국제약일반의약품전문의약품헬스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