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다케다제약, ‘레프라갈’ 20주년 기념 심포지엄

심포지엄 [사진=한국다케다제약]
한국다케다제약은 지난 23, 24일 인천 그랜드 하얏트에서 파브리병 치료제 레프라갈®주(아갈시다제 알파)의 2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국내 심장내과, 신장내과, 신경과 등 다양한 분과 전문의가 참여해 리소좀축적질환 중 대표적인 질환인 파브리병의 진단 및 치료현황, 발전방향 등을 공유했다.

심포지엄 첫째날은 신촌세브란스병원 홍그루 교수가 좌장을 맡아 ‘파브리병: 심장 중심의 패러다임 시프트’를 주제로 파브리병과 관련된 최신 견해를 의했다. 첫번째 세션으로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손정우 교수가 ‘파브리병 심장-신장 보호: 파브리병의 개요 및 새로운 관점’에 대한 발표를 진행했다. △양산부산대병원 이수용 교수가 ‘파브리병 심장 치료의 목표: 양산부산대병원의 파브리병 환자의 심장 이식 및 장기 ERT 사례’를 소개했다.

둘째날에는 홍그루 교수가 좌장을 맡아 ‘인간세포주 기반의 레프라갈을 사용한 파브리병 치료의 시작’을 주제로 레프라갈 중심의 파브리병 치료와 관련해 강연이 진행됐다. △인천세종병원 김경희 과장의 ‘파브리병에서 면역원성 및 항체 형성의 중요성: 레프라갈’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성빈센트병원 김지희 교수의 ‘파브리병과 알파갈락토시데이즈 효소 활성도’에 대해 강연했다.

한편 한국다케다제약은 현재 파브리병 효소대체요법 치료제(ERT) 레프라갈을 국내 공급하고 있다. 레프라갈은 체내 흡수가 빠르고 투약 시간이 상대적으로 짧은 특징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