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월경의 날’…생리통 다스리려면?

[오늘의 건강] 생리통 완화하는 다양한 방법들

약 90% 여성이 생리 기간 동안 복부 팽만, 통증, 부종, 경련, 피로 등 크고 작은 증상들을 경험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동해안과 남부지방에서는 30도 이상 넘는 곳이 많아 무덥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1∼20도, 낮 최고기온은 24∼33도로 예보됐다.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20도 안팎으로 매우 크므로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오늘의 건강= 매년 5월 28일은 ‘세계 월경의 날’이다. 평균 여성의 월경 기간인 5일과 월경 주기인 28일의 의미를 담았으며, 독일의 비영리단체 ‘워시 유나이티드(WASH United)’가 월경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2013년 지정했다.

미국 보건복지부에 의하면 약 90% 여성이 생리 기간 동안 복부 팽만, 통증, 부종, 경련, 피로 등 크고 작은 증상들을 경험한다. 만약 일상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로 증상이 심하다면 의사와 상담이 필요하겠지만 가벼운 정도라면 가정에서도 손쉽게 완화하는 방법들이 있다.

◆운동= 가만히 있어도 아픈데 무슨 운동이냐고 할 수 있지만 의외로 효과적이다. 억지로 무리해서 할 필요는 없지만 요가와 스트레칭 등 가벼운 운동은 생리로 인한 통증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생강차= 염증과 통증을 가라앉히는 성분이 풍부한 생강은 생리통을 줄이는데 탁월한 식품이다. 따뜻한 생강차를 생리 기간 동안 수시로 마시면 생리통 완화 효과를 볼 수 있다. 생강차 외에도 카모마일차, 계피차, 녹차 등도 생리통 완화에 도움을 주는 차로 꼽힌다.

◆진통제= 약국에서 취급하는 진통제들은 용량만 지킨다면 내성 걱정을 내려놓아도 좋다. 만약 생리통과 함께 두통까지 느껴진다면 아세트아미노펜, 이부프로펜 성분의 진통제를 권한다. 부종과 유방통이 동반된다면 파마브롬이라는 성분이 함유된 진통제를 고르는 것이 좋다.

날씨생강생리생리통여성운동월경진통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