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에 좋은 땅콩버터, 잘 먹는 방법

땅콩버터를 고를 때, 그리고 먹을 때 유의해야 할 사항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땅콩버터는 ‘버터’라는 단어의 선입견과 달리 건강 식품으로 꼽힌다.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이 풍부하기 때문이다. 하루 2스푼 정도면 두뇌 손상을 막고 피부와 심장을 건강하게 지키는 데 도움이 된다. 스트레스 관리, 숙면, 그리고 체중 감량에도 효과가 있다.

하지만 모든 음식이 그렇듯 부작용도 있을 수 있다. 땅콩버터를 고를 때, 그리고 먹을 때 유의해야 할 사항을 미국 ‘잇디스낫댓’이 정리했다.

◆ 위산 역류 = 많이 먹으면 위 식도 역류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 땅콩버터는 ‘식물성’ 땅콩으로 만들지만 어쨌든 지방이 많기 때문에 위와 식도를 분리하는 하부 식도 괄약근을 이완시켜 위산이 역류하도록 만들 수 있다. 산성인 위액이 식도로 역류하면 명치가 아프고 속이 쓰리다. 트림이나 기침이 나고 목소리가 변하기도 한다.

◆ 지방 = 일부 땅콩버터 팜유 등 다른 기름을 첨가한다. 원가를 절감하고 식감을 부드럽게 하려는 이유지만, 건강엔 해롭다. 땅콩버터를 구입할 때는 성분 표시를 자세히 살필 것. 땅콩과 약간의 소금만 들어간 제품을 고르는 게 중요하다.

◆ 설탕 = 시중에 유통되는 땅콩버터 중에는 설탕을 슬쩍 첨가한 종류도 있다. 몇몇 제품에는 2스푼 당 8g의 설탕이 들어간다. 역시 땅콩버터를 살 때는 성분 표시를 꼼꼼하게 봐야 한다.

◆ 곰팡이 = 땅콩버터를 통해 아플라톡신을 섭취할 위험이 있다. 아플라톡신이란 탄수화물 함량이 높은 곡류나 견과류의 곰팡이에서 나오는 독소. 기준치 이상 먹으면 간암을 유발할 수 있다. 연구에 따르면 땅콩을 땅콩버터로 가공하는 과정에서 아플라톡신 수치는 89%까지 감소한다. 그래도 곰팡이가 보이면 바로 땅콩버터를 버려야 한다.

간암견과류곰팡이두뇌땅콩땅콩버터먹을거리_먹거리_음식불포홪방산설탕숙면스트레스식물심장위산지방체중탄수화물피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