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가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스트레스와 불안이 과도한 가려움증을 일으킬 수 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마음과 몸 사이의 깊은 연관성에 대해 인식이 높아지고 있다. 공황 장애으로 인한 심장 박동, 긴장했을 때 손바닥에 땀이 나는 증상을 경험해 본 적이 있다면 그 연관성의 의미를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특히 스트레스와 불안은 걱정, 분노, 두려움과 같은 감정적 증상 외에도 통증, 피로, 두통, 어지럼증, 소화기 문제, 약해진 면역 체계 등 신체적 증상으로도 나타날 수 있다. 일부 사람들에게는 스트레스와 불안이 과도한 가려움증을 일으킬 수 있다. 이는 발진, 두드러기, 습진, 건선, 여드름의 형태로 나타날 수 있다.

불안감이나 우울증 같은 심리적 요인으로 가려움을 느끼는 것은 심인성 가려움증이라고 한다. 미국 건강 미디어 ‘프리벤션 닷컴’에 스트레스로 인한 가려움증과 그 대처방법에 대해 다뤘다.

스트레스와 가려움증의 관계

스트레스와 가려움증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전문가들은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 수치가 증가하면 염증의 증가로 이어질 수 있고, 이것이 부신의 작동 방식을 바꾸고 피부를 가렵게 할 수 있다고 말한다.

뇌 역시 가려움증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우리가 가려움을 느낄 때 뇌의 감각, 운동, 감정 중심이 활성화된다. 연구에 의하면 이것이 환자의 행동에 영향을 미치고 이어서 삶의 질을 악화시키는 등 불안으로 인한 가려움증의 악순환이 될 수 있다.

심인성 가려움증에 대해 알려진 것은 많지 않다. 이는 흔히 원인을 알 수 없는 가려움증으로 잘못 진단된다. ‘임상 피부과’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피부 가려움증은 크게 정신과적 상태를 유발하는 가려움증, 심리사회적 요인에 의해 악화되는 가려움증, 가려움(심인성 가려움증)을 유발하는 정신과적 장애 등 3가지로 나눌 수 있다.

정신질환의 원인이 되는 가려움증

만성 피부질환, 전신질환, 신경질환 등으로 인한 가려움증은 정신과적 질환으로 이어질 수 있다. 건선 습진 등 만성 피부 질환, 갑상샘 항진증이나 만성 간 질환, 뇌졸중 다발성 경화증과 같은 신경학적 질환으로 인해 장기간 가려움증을 겪으면 정신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불안과 우울증은 가려움증으로 인한 가장 흔한 정신의학적 결과다. 질병으로 인한 만성적 가려움증은 매우 고통스럽고, 이는 불안 우울증과 같은 심리적 상태를 초래하면서 환자의 정신 건강에 심대한 타격을 줄 수 있다.

가려움증 악화시키는 심리사회적 요인

스트레스가 많은 환경은 정신적 육체적 건강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일, 생활 환경, 인간관계, 트라우마적 사건, 경제적 문제 등이 모두 피부 가려움증을 악화시키는 스트레스로 이어질 수 있다.

건선이 있는 상태에서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는다면, 가려움증을 포함한 여러 증상이 폭발할 수 있다. 스트레스는 건선, 습진, 주사 등 다양한 피부 가려움증을 일으킬 수 있다. 또한 두드러기와 피부 발진을 유발할 수도 있다.

가려움을 유발하는 정신질환(심인성 가려움증)

정신건강 장애는 심인성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우울증, 강박장애, 정신분열증을 앓는 사람들은 스트레스성 가려움증을 더 잘 느낀다. 정신건강 상태가 극도의 불안과 스트레스를 유발해 과도하게 피부를 긁을 수 있기 때문이다.

불안이 시작되면 몸의 스트레스 반응에는 가속도가 붙는다. 이는 신경계에 영향을 줄 수 있고 가시적 징후가 있든 없든, 피부가 화끈거리거나 가려운 것 같은 감각의 증상을 일으킬 수 있다. 이로 인해 습진, 건선, 여드름, 두드러기와 같은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 이런 감각은 팔, 다리, 얼굴, 두피를 비롯한 피부 어디에서나 느낄 수 있다.

스트레스가 원인인지 아닌지 확인하려면

스트레스가 가려움을 유발하는지 확인하는 방법이 있다. 하나는 가려움증이 언제 발생하는지 추적하는 것. 주로 스트레스가 많은 시간대에 가려움증이 있으면 스트레스가 원인일 수도 있다.

또한 가려움증이 심해질 때 어떤 기분인지 메모를 해보는 것이다. 가렵기 시작할 때 더 불안하거나 스트레스를 받는다면, 이는 스트레스가 원인일 수 있다는 또 다른 신호이다.

스트레스가 원인이 아니라면 가려움증은 당뇨병, 빈혈, 간질환, 림프종 같은 암, 다발성 경화증, 갑상선 문제 등의 징후일 수 있다. 가려운 피부의 또 다른 원인으로는 대상포진, 건성 피부, 알레르기 반응, 벌레 물림, 옴 등을 들 수 있다.

과도한 가려움을 경험하고 있는데 의학적 원인이 발견되지 않는다면 스트레스성 가려움증 일 수 있다. 안타깝게도 심인성 가려움증이 있는 사람들이 정신과를 찾는 경우가 드물다. 대개 원인을 알 수 없는 가려움증으로 잘못 아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심인성 가려움증 치료법에 대한 임상시험은 없었고, 병의 진행 경로도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그러나 히드록시진, 삼환계 항우울제, 선택적세로토닌 재흡수억제제, 항정신병 약물 등 일부 약물이 심인성 가려움을 완화시키는 것으로 밝혀졌다. 정신의학적 맥락과 증상에 따라 의사와 약 사용을 논의할 수 있다.

가려움증 완화를 위해 스트레스와 불안감을 줄이려면

스트레스와 불안을 줄이는 것도 심인성 가려움증을 완화시킬 수 있다. 전문가로부터 불안감을 줄이기 위한 행동 수정 요법과 다른 전략을 제공받을 수 있다. 인지행동치료(CBT), 명상, 심호흡, 요가, 침술 등은 스트레스와 불안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밝혀졌다.

기본적으로 건강한 식단을 유지하고, 매일 밤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 규칙적으로 운동하는 것도 중요하다.

궁극적으로 의사의 도움을 구하는 것도 중요하다.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면, 스트레스성 가려움증은 매우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고 많은 통증과 불편함을 일으킬 수 있다. 불안과 가려움 중 어느 쪽이 먼저든, 그 사이클을 깨려면 결국 원인 규명과 스트레스와 피부 관리가 핵심이다.

가려움가려움증감정건선뇌졸중당뇨대상포진두드러기두통두피면역_면역력불안수면스트레스습진식단심장안과알레르기_알러지어지럼증여드름연구염증우울증_우울장애운동정신_심리트라우마피로피부호르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