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 사망자 年 5.8만, 사회경제적 비용 12조 발생

[사진=ING alternative/게티이미지뱅크]
흡연으로 인한 국내 사망자 수는 연간 5만 명이 넘는다. 이로 인해 발생하는 직·간접 사회경제적 비용도 총 12조 1913억 원에 달한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2019년 기준 흡연으로 인한 추정 사망자 수는 5만 8036명으로, 이 중 남성은 5만 942명, 여성은 7094명이다.

사회경제적 비용 중 직접비는 총 4조 6129억 원으로 △입원진료, 외래진료, 약국 이용으로 발생되는 보험료, 환자본인부담금, 비급여의료비 △입원과 외래 이용을 위한 평균 왕복 교통비 △평균 간병비 등을 의미한다. 또, 7조 5721억 원에 달하는 간접비는 △의료이용으로 인한 생산성 손실 △조기사망으로 인한 생산성 손실을 말한다.

흡연으로 인한 사망과 연관성이 높은 질환은 폐암을 비롯한 후두암, 식도암, 간암, 위암 등 암 종류가 많다. 여기에 허혈성심장질환, 부정맥, 뇌졸중 등 심혈관계질환과 만성폐쇄성폐질환, 폐렴 등 호흡기질환 등이 연관이 깊다.

현재 흡연자는 비흡연자보다 흡연으로 인한 사망 위험이 남자는 1.7배, 여자는 1.8배 높고, 현재가 아닌 과거 흡연자일 때는 각각 1.1배, 1.3배 높았다.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흡연으로 인한 질병과 사망으로 개인과 사회의 시간·자본 가치와 잠재적 손실 부담이 상당하다”며 “건강과 미래를 위해서라도 금연은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국외연구에 의하면 흡연은 전 세계적으로도 큰 비용 부담을 일으킨다. 2012년 기준, 해외연구에 의하면 전 세계 152 개국의 흡연으로 인한 질병으로 소요된 직·간접 사회경제적 비용은 1조 8521억 달러(약 2300억 원)로, 전 세계 GDP의 1.8%에 달한다.

간암금연남성_남자뇌졸중사망식도암심장심혈관여성_여자위암폐암후두암흡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