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빈속에 먹으면 안 좋은 식품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점심과 저녁 식사는 잘 챙기지만, 아침은 유독 거르는 사람이 많다. 바쁜 생활 속에 먹기 힘들어 간단히 때우기도 한다. 하지만 공복에 먹으면 안 좋은 식품도 있다. 피해야 할 아침 식사 재료는 무엇일까?

◆ 고구마

겨울철 가장 먼저 생각나는 간식이 바로 군고구마다. 식이섬유가 풍부해 다이어트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공복에 먹으면 고구마도 독이 될 수 있다. 고구마의 아교질과 타닌 성분이 위벽을 자극해 위산이 과다 분비되고, 이는 위장 장애를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특히, 공복에 고구마를 섭취하면 혈당이 급격하게 상승해 당뇨병 환자는 주의가 필요하다.

◆ 바나나

간단히 먹기 좋고, 속이 든든해 직장인의 아침 대용식으로 인기가 많다. 변비 해소에도 좋고, 비타민도 매우 풍부해 영양 간식으로도 사랑받는다. 사실, 바나나 속에는 마그네슘이 많은데, 공복에 바나나를 먹고 혈액 속 마그네슘 수치가 높아지면 칼륨·마그네슘 균형 상태가 깨져 심혈관에 무리를 줄 수 있다. 저혈압이 있는 사람과 신장 질환자는 더욱 주의해야 한다.

◆ 귤

귤과 오렌지, 자몽, 레몬과 같은 산도 높은 과일은 모두 공복에 먹으면 안 된다. 새콤한 과일에는 다양한 ‘산’ 성분이 들어있다. 공복엔 이미 위산이 많이 분비된 상태로, 산성 음식을 먹으면 위에서 이들이 합쳐져 위점막을 강하게 자극한다. 자극이 지속되면 위점막에 상처가 생기고, 손상돼 여러 위장 질환 발병 위험이 커진다.

◆ 감

감에는 타닌이 풍부한데, 위산과 타닌이 결합하면 단단한 ‘위석’을 만들 수 있다. 위석 뿐만 아니라, 위산 반응으로 소화장애와 복통을 일으킨다. 공복에 감만 먹는 것은 피해야 한다.

◆ 우유

자녀들 아침 식사로 우유를 챙겨주는 경우가 많다. 시리얼과 함께라면 좋지만, 우유만 마시는 것은 삼가자. 우유 속 칼슘과 카제인이 위산 분비를 촉진해 위벽을 자극한다. 또한, 장운동을 빨라지게 만들어 영양소가 흡수되기 전에 빠져나가기 쉽고, 복통과 설사를 일으키는 경우도 있다.

◆ 커피

직장인들에게 모닝커피는 필수품이다. 하지만 공복에 고카페인을 섭취하면 위산이 과다 분비돼 위벽에 상처를 내고, 위장 통증이 생긴다. 커피에는 카페인 외에도 지방산 등의 여러 자극 물질이 있다. 이 물질이 위 점막을 공격하면 위염, 위궤양, 과민성 대장질환으로도 이어질 수 있다. 아침에는 커피 대신 미지근한 물 한 잔을 마시는 습관을 들이자.

한편, 공복에 먹어도 좋은 식품으로는 달걀, 오트밀, 양배추, 꿀 등이 있다.

겨울_추위고구마공복과일다이어트당뇨먹을거리_먹거리_음식바나나변비비타민속쓰림식사식이섬유신장심혈관아침아침식사우유운동위산위염위장장애지방카페인커피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