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상처, 흉터 남지 않게 치료하려면?

가벼운 접촉사고를 당해 얼굴에 상처가 생긴다면 신경도 쓰이고, 흉터가 남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많이 생긴다.

상처별로 초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으면 흉터가 계속 남는 경우가 있다. 상처별로 어떻게 초기 대응을 받아야 하는지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김소영 성형외과 교수가 조언했다.

 – 출혈에는 지혈이 우선깨끗한 거즈나 휴지 등으로 지그시 압박

외상이 생길 경우 대개 출혈이 발생한다출혈이 있는 경우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지혈이다깨끗한 멸균 거즈나 거즈가 없다면 깨끗한 휴지나 천을 이용하여 피가 나는 부위를 지그시 압박해주면 된다대개의 모세혈관 손상에 의한 출혈은 5~10분 정도의 압박으로도 멈추게 되는데이렇게 일시적으로 지혈된 부위는 완전히 창상 치유가 된 것이 아니므로 다시 피가 날 수도 있다

따라서 지혈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상처 부위에 덮은 거즈를 떼어내는 것은 가까스로 지혈된 상태를 자극하여 재출혈을 유도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떨어지려고 하거나 덜렁거리는 살점을 제거하기보다 함께 지혈해주는 것이 좋다지혈이 되었다면 더 이상 상처부위를 손으로 건드리거나 입으로 상처를 빨아내는 행동을 해서는 안 된다

손이나 입에는 눈에 보이지 않는 수많은 세균과 바이러스가 존재하므로 상처 감염이나 염증을 일으킬 위험성이 높아지기 때문이다심장박동에 따라 뿜어져 나오는 출혈의 경우는 동맥 출혈일 가능성이 많으며이는 10분 이상 압박으로도 지혈이 되지 않는 경우가 있으므로 이때는 즉시 응급실로 내원해야 한다.

 – 피가 멈췄다면 소독 후 폼 드레싱 부착… 상처 재생에 도움

소독약이나 생리식염수를 상처 부위에 부어 이물질을 제거한 후 약간의 압박을 가해 폼 드레싱(얇은 스펀지 같은 폴리우레탄 폼)으로 상처를 감싸준다폼 드레싱은 삼출물 혹은 피를 흡수할 뿐만 아니라 소독재료 제거 시에도 통증을 줄일 수 있어 효과적이다.

 – 떨어져 나간 상처는 멸균 거즈로 감싸 병원 방문하면 이식도 가능해

또한칼이나 날카로운 것에 베여 살점이 떨어져 나간 경우에는 떨어진 조직을 가능하면 멸균 거즈에 싸서 병원을 찾으면 도움이 된다떨어져 나간 피부 상태를 먼저 확인해야 하지만때에 따라서는 결손 부위를 덮어주기 위해 추가 피부 이식 없이 떨어진 피부 조직을 이용하여 이식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 초기부터 전문가에게 치료 받아야… 이후 흉터를 어떻게 남기느냐에 영향 미쳐

외상 부위를 의사가 직접 보고 소독치료만으로 가능한지봉합이 필요한지제거해야 할 이물질이 있는지동반된 골절은 없는지 등을 확인해야 하므로 병원에 내원하는 것이 중요하다.

상처의 흙이나 아스팔트 같은 이물질이 들어가는 경우 상처가 아물기 전에 제거해주어야 하는데 이런 이물질은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더 깊이 들어가 외상성 문신을 동반한 흉한 흉터를 생기게 할 수 있다. 상처가 깊어 봉합이 필요한 경우, 24시간 이내에 병원으로 내원하여 봉합술을 받으면 된다.

찰과상을 입은 환자의 흉터 치료 과정모습. [사진=상계백병원]

김소영 교수는 흉터 치료는 초기부터 지속적으로 관리해주는 게 중요한데 흉터의 종류에 따라 실리콘 연고실리콘 밴드봉합 테이프스테로이드 주사조기 레이저 치료 등을 병행하여 나쁜 방향으로의 흉터 악화를 줄이고 최상의 흉터로 남을 수 있게 해야 한다, “어차피 흉터가 남으니 미룬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외상 초기 단계에서부터 치료를 시작하여 흉터 치료 및 케어까지 지속적인 관리를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흉터가 남는 정도는 상처의 깊이방향위치오염의 정도 그리고 개인마다 가지고 있는 피부의 특성에 따라 다르게 남게 된다그러므로 초기부터 지속적으로 관리해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골절멸균바이러스상처성형성형외고세균소독심장얼굴염증월경_생리지혈찰과성출혈피부흉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