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의 기도로 따뜻한 감정을 불러일으키세요



오늘은 크리스마스이브. ‘그리스도를 기리는 축일의 저녁’이라는 뜻이지요.

고대 로마와 중동지역에서 해가 지면서부터 다음날 해가 질 때까지를 하루로 쳤기 때문에 ‘크리스마스이브’는 말 그대로 ‘예수 그리스도가 이 땅에 오신 날 저녁’입니다. 전날 밤이 아니고요.

우리나라에서는 통행금지가 시행될 때 크리스마스이브는 연말 ‘제야(除夜)의 밤’과 함께 젊음의 밤 문화를 만끽할 수 있는 ‘낭만의 밤’이었지요. 늘 배고프던 그때, 기독교를 믿지 않아도 교회에서 빵을 먹을 수 있는 ‘푼푼한 밤’이기도 했고요.

새벽에는 교인들이 골목을 돌아다니며 캐럴인지, 찬송가인지를 불러 잠에서 깨던 기억도 가물가물 새벽안개처럼 밀려오네요.

요즘엔 성탄절이 조용하지요? 거리에서 캐럴을 듣기도 힘듭니다. 세상은 훨씬 넉넉해졌는데 왠지 삭막합니다. 어쩌면 우리 스스로 우리 가슴의 우물을 돌덩이로 막은 것은 아닐까요? 오늘 같은 날, 미움과 화에 짓눌린 따뜻한 정서를 일깨우는 것은 어떨까요. 성탄절, 누군가를 향한 감사 기도는 메마른 땅에 뿌려져, 초록빛 떡잎이 고개를 들게 만드는 촉촉한 빗줄기가 아닐까요?

감사만이
꽃길입니다
누구도 다치지 않고
걸어가는
향기 나는 길입니다

감사만이
보석입니다

슬프고 힘들 때도
감사할 수 있으면
삶은 어느 순간
보석으로 빛납니다

감사만이
기도입니다

기도 한 줄 외우지 못해도
그저
고맙다 고맙다
되풀이하다 보면

어느 날
삶 자체가
기도의 강으로 흘러
가만히 눈물 흘리는 자신을
보며 감동하게 됩니다

<이해인 수녀의 ‘감사 예찬’>

감사를 노래한 감사한 명언 10가지

○감사는 고결한 영혼의 얼굴. -토머스 제퍼슨
○이 세상에서 가장 상쾌한 과실은 감사다. -메난드로스(그리스의 희곡작가)
○감사는 위대한 교양의 열매다. 야비한 사람에게서는 그것을 발견할 수 없으리라. -사무엘 존슨
○감사를 통해 인간은 부자가 된다. -디트리흐 본회퍼(독일의 신학자)
○감사는 최고의 항암제요, 해독제요, 방부제다. -존 헨리
○감사하는 가슴의 밭에는 실망의 씨가 자랄 수 없다. -피터 쉐퍼
○그 사람이 얼마나 행복한가는 감사의 깊이에 달려 있다. -존 밀러
○왜 호랑이를 만들었는지 신께 불평하지 말고, 호랑이에게 날개를 달지 않은 것에 감사하라. -인도 속담
○다리가 부러졌다면 목이 부러지지 않은 것에 대해 감사하라. -웨일스 속담
○성경학자 매튜 헨리가 강도를 당한 뒤 하나님께 드린 감사
 ①전에 이런 일을 당한 적이 없는 데 대해
 ②돈만 빼앗고 목숨을 빼앗지 않은 데 대해
 ③가진 것을 모두 잃었지만, 잃은 것이 많지 않은 데 대해
 ④내가 아니라 그가 강도인 데 대해

<건강편지 제122호 ‘지퍼의 역사’ 참조>

누군가에게 건강 선물하고 적립금 선물 받고

건강한 건강쇼핑몰 힐샵은 호주 판매 1위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블랙모어스와 미국의 닥터엘리자베스, 가든그린스 등의 인기 상품을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이 브랜드들의 입점 기념으로 27일까지 힐샵 모든 제품을 구매할 때 3000~1만 원짜리 쿠폰을 발급합니다. 또 상품평을 남겨주시면 1포인트가 1원에 해당하는 포인트를 적립해드립니다. 힐샵에서 성탄절과 연말 선물 챙기시며 포인트도 쌓으세요.

오늘의 음악

오늘은 성탄절 이브에 맞춰 캐럴 네 곡을 준비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인기 좋은 아이돌 스타 저스틴 비버가 머라이어 캐리가 함께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를 부릅니다. 시네이드 오코너의 ‘Silent Night’, 샬롯 처치의 ‘O Holy Night’가 이어집니다. 마지막 노래는 우리나라에 유난히 팬이 많지요. 저도 우리나라에 CD로 처음 소개됐을 때 반해버렸습니다. 라트비아 출신의 소프라노 이네사 갈란테의 목소리로 줄리오 카치니의 ‘아베마리아’ 듣겠습니다. 아무 이유없이 눈물 고이게 하는 절창이지요.

♫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비버 & 머라이어 캐리] [듣기]
♫ Silent Night [시네이드 오코너] [듣기]
♫ O Holy Night [샬롯 처치] [듣기]
♫ 아베마리아 [이네사 갈란테] [듣기]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