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BMS제약, 걷기 후원행사 통해 청년 암환자 응원

암 환자 후원 ‘2023 BMS Steps for Patients’ 개최, 기부금 전달

한국BMS제약 걷기 후원 행사에 참여한 직원들의 모습. [사진=BMS제약]

한국BMS제약(대표이사 이혜영)이 제8회 BMS ‘세계 환자 주간(Global Patient Week)’을 맞아 지난 14일 전국 각지에서 암 환자들을 응원하는 걷기 후원행사 ‘2023 BMS Steps for Patients’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BMS 본사가 주도하고 전 세계 지사가 참여하는 세계 환자 주간은 ‘과학을 통해 환자의 삶을 변화시킨다’는 기업 비전 아래 환자를 응원하고자 마련된 캠페인으로, 매년 9월 중 한 주를 환자 주간으로 정하고 있다.

회사는 이 캠페인의 일환으로 환자를 응원하는 걷기 후원행사를 열었다. 성동구 소재 서울숲 공원을 비롯한 전국 5개 지역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122명의 한국 지사 직원들이 참여했다. 집계된 누적 걸음 수는 약 122만보로 이는 환자들을 위한 기부금으로 적립됐다. 기부금은 직원들이 기부한 물품들과 함께 청년 암환자의 사회 복귀를 돕는 사회공헌활동 리부트의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자발적으로 모인 사내봉사팀 ‘H2O(Hearts & Hands as One)’가 10주년을 맞이해 보다 의미 있는 세계 환자 주간을 만들었다는 평가다. 회사 사회공헌 활동을 직접 운영하고 기획하는 H2O팀은 이번 후원행사에 앞서 릴레이 형식의 ‘만보 걷기 챌린지’를 비롯해 물품 기부 및 사전 모금 행사를 진행했다.

더불어 일부 지원자들은 본 행사 직전에 서울숲 근처 일대 쓰레기를 줍는 ‘고 그린 플로깅(Go Green Plogging)’ 활동에 참여하며 환자를 생각함과 동시에 환경 보호 실천의 의미를 더했다.

한국BMS제약 이혜영 대표는 “H2O팀을 포함해 10년 동안 한결같이 환자들을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며 “앞으로도 환자와 보호자, 그리고 암치료 환경 개선까지 전방위적인 환자 중심주의를 실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BMS제약은 환자 치료에 대한 집중과 보살핌의 의미를 담은 ‘퍼플핸즈’를 테마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퍼플핸즈는 2020년 BMS가 새롭게 선보인 로고로, 보살핌을 의미하는 손과 환자를 위한 열정과 공감을 상징하는 보라색으로 이뤄졌다.

이러한 환자 중심의 가치 아래 국내 청년 암 환자의 사회 복귀 및 자립을 지원하는 ‘리부트(Reboot)’, 환자 보호자에 대한 지원과 인식 개선을 위한 ‘환자 보호자의 날(Korea Caregivers Day)’, 암 환자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한 ‘리커버(Recover)’ 등 다채로운 사회공헌 활동들을 펼치고 있다.

원종혁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