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 금기 공간 ‘해부학교실’까지…연세대의료원, 의학 다큐 공개

1년 간 수백 명 동원...수술 장면 등으로 리얼리티 더해

연세대 의료원이 국내 의료기관 중 처음으로 OTT(인터넷으로 방송을 볼 수 있는 서비스)를 통해 의학 다큐멘터리를 공개한다.

의료원 미디어홍보센터는 다큐멘터리 전문기업 마인드앳플레이와 함께 제작한 의학 다큐멘터리 ‘휴먼 크로니클(Human Chronicle)’을 25일 티빙에서 오픈했다.

이번 다큐멘터리는 1년 동안 수백 명의 인원을 동원해 촬영했다. 이식외과, 심장내과, 간담췌외과, 신경외과 등 다양한 진료과의 의료 현장을 담았다. 수술 현장 등 접하기 어려운 장면으로 리얼리티도 높였다.

의료원 관계자는 “의료 지식을 전달하는 수준을 넘어 ‘의학’ 콘텐츠를 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병원을 뛰어넘어 의료원을 구성하는 교육기관 등도 함께 담았다”고 말했다. 일반인들이 병원하면 떠올리는 의사, 간호사 모습뿐 아니라 영양팀, 시설관리팀 등 지원부서의 다양한 모습 등도 촬영했다.

지금까지 촬영 금기 공간이었던 해부학교실의 모습도 생생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의학 박물관 장면을 통해서는 우리나라 서양 의학 역사에 관해 확인할 수 있다.

휴먼 크로니클은 25일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2편씩 총 6편이 공개된다. 김진아 미디어홍보센터장은 “이번 다큐멘터리는 평소 찾아보기 힘들었던 의료 현장의 다양한 모습을 담았다”며 “의료진들의 따뜻하고 인간적인 면모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제작에 참여한 마인드앳플레이 이욱정 PD는 “종합병원은 인간 스토리의 소우주 같았다”며 “병마와 싸우는 의료진과 환자들의 일상 속 드라마 같은 현장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문세영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