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 서울대 교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장 취임

이준호 교수

서울대 생명과학부 이준호 교수가 제32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장에 취임했다. 회원들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당선된 이준호 신임 회장은 2023년 1월 1일부터 앞으로 1년간 학회를 이끌게 됐다.

이준호 회장은 “우리 학회는 회원들의 학문적 동행과 성장을 가장 중요한 지향점으로 두고 있다”며 “다양한 학술행사와 교육행사 등을 통해 회원 간의 활발한 학문적 교류가 이뤄질 수 있도록 그 장을 마련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준호 회장은 서울대 미생물학과 졸업 후 같은 대학에서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미국 캘리포니아공과대(Caltech)에서 박사 학위 취득한 뒤 UC Berkeley에서 연구원으로 근무했다.

1995년 연세대 생물학과를 거쳐 2004년 서울대 생명과학부에 부임한 후 서울대 학생처장, 유전공학연구소장, 자연과학대학장, 전국자연대학장협의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서울대 기초과학연구원 원장, 전국기초과학연구소연합회 회장을 맡고 있다.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는 1989년에 창립회원 322명으로 시작해 현재는 PI급 회원 5500여 명, 학생회원 1만700여 명을 포함해 1만7000여 명의 회원이 참여하고 있다.  학회지 ‘Molecules and Cells’를 발행하고 있는 대한민국 생명과학 분야 최대 규모의 전문 학술단체로 발전해 왔다.

김용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