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문성규 전무이사 → 부사장 승진

불확실한 대내외 경영환경에 대비한 경영효율화 목적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생산본부 문성규 전무이사를 부사장으로, 전략기획실 이채주 상무이사를 전무이사로 승진시키는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7일 밝혔다.

광동제약은 급변하는 국내외 경영환경과 장기화되는 불확실성에 대비해 임원승진 인사폭을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또 문성규 생산본부장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생산 역량을 극대화하고, 전략기획/조직관리 전문가인 이채주 전략기획실장을 통해 관리 부문의 전사적 집중력을 강화하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광동제약은 계열사 임원인사도 단행해 신기술금융사인 케이디인베스트먼트 투자운영본부장인 최재원 상무이사를 전무이사로, MRO전문기업 코리아이플랫폼 김무삼 사업전략실장을 상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김용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