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면역력 올려주는 화이트 푸드 5

흰색 음식은 건강에 그다지 좋지 않다고 알려져 있다. 실제로 백미, 백설탕, 흰 밀가루는 탄수화물 함량이 높고 식이섬유가 적어 건강을 지켜주는 음식은 아니다. 하지만 건강에 좋은 화이트 푸드도 있다. 흰색 색소인 안토크산틴이 몸속 산화작용을 억제한다.

특히 화이트 푸드는 노폐물을 몸 밖으로 배출시키고 균과 바이러스에 저항력을 길러 면역력 증진에도 효과가 높다. 특히, 혈중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효과가 커서 심혈관계 질환자라면 꼭 먹어야 할 성분이다. 겨울철 면역력을 올려주는 화이트 푸드 5가지를 소개한다.

우엉

우엉의 사포닌과 리그닌은 혈관 속 콜레스테롤 제거를 도와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좋다.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우엉은 100g당 73kcal로 저칼로리 식품이다. 풍부한 이눌린과 식이섬유는 배변을 촉진해 숙변 제거에 좋다. 특히, 이눌린은 신장의 기능을 향상시켜 이뇨 작용을 촉진하고 부기 제거에도 좋다. 또한 팔미트산은 몸속에서 당과 지방의 흡수를 방해해 비만과 당뇨 예방 효과가 높다. 우엉의 사포닌과리그닌은 혈관 속 콜레스테롤 제거를 도와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좋다.

연근

연근은 대표적인 뿌리 채소로 겨울이 제철이다. 연근에는 100g당 50mg이 넘는 비타민C가 들어있다. 이는 레몬과 거의 동일한 양으로 면역력 강화와 피로 개선에 큰 효과가 있다. 특히, 플라보노이드는 활성 산소 제거를 돕는다. 연근의 점액 성분인 뮤신은 인슐린 분비 촉진 효과가 있어 당뇨병 환자에게 적극 추천한다.

마늘

마늘 속 알리신은 혈압을 낮추는 역할을 한다.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전세계에서 마늘 소비량이 가장 많은 나라가 바로 우리나라이다. 타임지가 선정한 세계 10대 슈퍼푸드 중 하나며, 미국 암 연구소가 꼽은 48가지 항암 식품 리스트 1위에도 등극했다. 마늘 속 알리신은 혈압을 낮추는 역할을 해준다. 알리신은 항바이러스와 항생 물질도 포함해 몸속에서 강력한 살균·항균작용을 하며, 비타민 흡수를 돕고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된다. 또한, 유황화합물은 암 예방에 탁월한 효과도 있다.

콜리플라워

콜리플라워는 브로콜리와 비슷하게 생겼지만, 비린 맛은 적고 식감이 더 부드럽다. 강력한 항산화 성분인 글루코시놀레이트와 설로라판이 풍부한데 암세포 증식을 억제하는 데에 효과가 좋다. 또한, 몸속 유해 물질 배출과 해독에 도움을 주는 인돌 성분이 풍부하다.

양파

마늘은 강력한 항생제 역할을 할 수 있으며 미생물 감염으로 인한 식중독을 줄여준다.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양파는 면역기능을 강화하고 종양의 성장을 억제하는 효능이 있다. 다양한 암, 심혈관 질환, 당뇨병, 녹내장을 비롯한 수많은 질병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강력한 항생제 역할을 할 수 있으며 미생물 감염으로 인한 식중독을 줄여준다.

이지원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