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육성·지원 경쟁력 강화 법률 개정안 발의 환영”

제약바이오협회, 서정숙 위원 관련법 개정안 발의에 찬성 입장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전경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전경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서정숙 의원이 ‘제약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한 것에 대해 제약바이오협회가 환영의 입장을 2일 밝혔다.

서정숙 의원이 최근 국회에 발의한 개정안은 현행 제약바이오산업의 육성·지원 정책을 통합 관리하는 컨트롤 타워 설치 근거를 마련하고, 혁신형 제약기업에 대한 약가 우대 사항을 보다 명확히 규정해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종전 보건복지부 장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제약산업육성·지원위원회’를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 ‘제약바이오산업혁신위원회’로 격상하고, 혁신형 제약기업이 제조한 의약품에 대한 약가 우대를 의무화했다.

제약바이오업계에 따르면 제약바이오산업의 육성·지원을 위한 범정부 컨트롤 타워 설치 및 운영은 제약바이오산업의 글로벌 도약 열쇠로 인식되고 있다.

미국과 유럽, 일본 등 글로벌 제약강국은 예산부터 정책에 이르기까지 국가 컨트롤 타워를 중심으로 산업육성정책을 통합관리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산업육성 정책과 재정, 규제가 다부처로 분산돼 있고, 기초연구부터 임상시험·글로벌 진출까지 전주기 관리 주체도 부재해 실효성이 저하되는 문제점을 안고 있었다.

이에 따라 제약바이오산업계는 부처간 칸막이와 중복사업 등 비효율을 방지하고, 연구개발·정책금융·세제 지원·규제개선·인력양성 등 중장기 육성전략 수립과 정책을 총괄하는 컨트롤 타워 설치를 요청해 왔다.

제약바이오협회는 “이번 개정안에 담긴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 ‘제약바이오산업혁신위원회’는 명실상부 제약바이오산업의 육성지원정책을 통합 관리하는 콘트롤 타워로 기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나아가 혁신을 주도하는 기업에 대한 동기 부여 등 ‘도전을 촉진하는 환경’을 조성해 글로벌 제약강국 도약의 기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승식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