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큐릭스, 유방암 예후진단서비스 터키 진출

10년이내 재발 확률 예측해 제공

[사진=젠큐릭스]
젠큐릭스는 독일에서 개최된 뒤셀도르프 국제의료기기전시회(MEDICA 2022)에서 터키 최고 종합병원으로 알려진 아치바뎀 대학병원(Acibadem Hospital)과 유방암 예후진단 서비스 도입을 확정지었다고 24일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참가한 본 전시회에서 유럽권 바이어들 이외에도 중동과 아시아, 중남미, 아프리카 등 병의료원과 헬스케어 바이어들의 관심을 받았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바이어들은 유럽 판매허가를 받은 디지털PCR 동반진단 시스템 드롭플렉스(DROPLEX)에 특히 주목했다. 높은 민감도를 바탕으로 기존 RT-PCR 검사 제품을 대체하는 디지털 PCR 검사에 대한 반응이 좋았다.

터키에서 개시하는 유방암 예후진단 서비스는 유방암 절제 수술 후 재발 위험이 낮아 항암화학치료가 불필요한 저위험군 환자들을 구분해 주는 검사다. 유방암 절제 수술 후 10년 이내 재발 확률을 예측해 제공한다.

장봄이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