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부인과학회 학술상에 고려대 의대 류기진 교수

[오늘의 인물] 류기진 고려대 안암병원 교수

류기진 교수

고려대 안암병원 산부인과 류기진 교수가 11~12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08차 대한산부인과학회 학술대회에서 ‘대한산부인과학회 학술상’을 수상했다.

류기진 교수는 다낭난소증후군, 난임, 가임력 보존, 폐경 등 생식내분비학 분야에서 연구 성과를 지속적으로 발표했다. 학술적 우수성을 인정해 대한산부인과학회 학술상(생식내분비학부문) 수상 주인공이 됐다.

대한산부인과학회 학술상은 각 분야별로 지난 2년간의 논문 업적이 가장 뛰어난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류기진 교수는 지난해 미국생식의학회 학술지인 ‘Fertility and Sterility’에 게재된 논문(Risk of type 2 diabetes is increased in nonobese women with polycystic ovary syndrome: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Service-National Sample Cohort Study)을 비롯해 많은 논문을 발표해 국내외 학계에 주목을 받고 있다.

류 교수는 “연구에 힘써 보다 많은 환자들의 치료와 여성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실제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봄이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