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켐바이오 “국내서 전립선암 방사성의약품 신약 선보여”

미·유럽 이어 국내 허가...재발 의심환자 PET-CT에 사용

[로고-듀컴바이오]
방사성의약품 선두업체 듀켐바이오는 전립선암 진단 방사선의약품 신약 ‘FACBC(18F 플루시클로빈)’를 국내 본격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FACBC는 2016년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2017년 유럽의약품청(EMA) 인증을 각각 받았다.

FACBC는 전립선암 치료 후 혈중 전립선 특이항원(PSA) 상승으로 인해 전립선암 재발이 의심되는 환자의 양전자방출단층촬영(PET-CT)에 사용되는 의약품이다.

국내에선 지난해 신약 허가를 취득하고, 보건복지부 고시에 따라 비급여 시장 진입이 최종 확정됐다. CT, MRI 등 기존 영상장비로 진단에 한계가 있는 전립선 암 병변을 FACBC를 통해 조기에 빠르고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듀켐바이오 김종우 대표는 “기존 방식보다 정확한 이미지 진단은 결국 치료 효과에도 영향이 크다는 점에서 이번 PET 전립선암 진단 방사성의약품 신약에 대한 의미가 있다”며 “점차 높은 증가세를 보이는 국내 재발 전립선암 환자에게도 이번 신약이 조기진단과 치료 및 관리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봄이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