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성인, 짧은 단식은 수명에 도움

건강한 성인이 짧은 기간 단식을 할 경우에는 오히려 건강상 이득을 얻을 수도 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단식은 단 며칠만 해도 골격근이 파괴된다. 병이 있거나 나이가 많아 근육 손실이 많은 사람이라면 단식이 건강상 큰 문제가 될 수도 있지만 건강한 성인에게는 득이 될 수도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덴마크 오르후스대 연구팀에 따르면 몸이 건강하고 튼튼한 성인들은 단식으로 근육 파손과 연관이 있는 세포과정이 일어날 경우 건강상 혜택을 얻을 수 있다. 단,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는 점에서 연구팀은 단식을 권장하지는 않았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연구팀은 건강한 성인 남성 실험참가자들을 대상으로 72시간 단식을 진행한 뒤 근육의 양을 비교 검사했다. 3일간 아침식사를 거른 이 남성들은 근육세포 성장의 주요인자인 mTOR의 움직임 50% 감소하는 결과를 보였다. mTOR의 수치가 떨어지면 근육이 재빨리 소모되기 시작한다. 단식이 건강한 남성들의 몸에 해로운 작용을 한 것처럼 보일 수 있다.

 

연구를 주도한 미켈 H. 벤델보 박사에 따르면 설치류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 따르면 mTOR의 활성화가 떨어지면 수명을 연장시키는 작용을 하는 ‘세포 생존 반응’이 촉진되는 결과가 나타난다. 즉 근육이 일부 소모되는 대신 오히려 수명은 연장되는 결과가 나타난다는 것이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그는 미국 건강정보지 ‘프리벤션’과 인터뷰에서 “아무리 젊고 건강하다 할지라도 장기간 식사를 거르게 되면 몸이 허약해지는 상태에 이를 수밖에 없다”며 “건강한 성인이 짧은 기간 단식을 할 경우 건강상 이득을 얻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mTOR의 활동이 얼마나 더디게 움직여야 사람들의 수명이 연장될 수 있을지의 여부에 대해서는 명확히 밝혀내지 못했다. 단 단기적인 절식이 생명을 연장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는 가능성을 확인했다는 점에 의미를 두었다.

 

정희은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