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모 변화 등… 금연이 주는 7가지 이점

금연을 하면 건강 이외에도 얻을 수 있는 뜻밖의 이점들이 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기침, 냄새에서도 해방

흡연이 사람 몸에 백해무익하다는 것은 누구나 잘 아는 사실이다. 국내에서도 흡연의 폐해를 적나라하게 묘사한 금연 광고가 방영되는 등 정부 차원에서 금연 운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금연을 하면 무엇보다 건강이 좋아진다. 미국의 CNN방송이 금연할 경우 건강 이외에도 얻을 수 있는 뜻밖의 이점 7가지를 소개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외모가 달라진다

담배를 끊고 몇 달 지나지 않아도 외모가 달라진 것을 알 수 있다. 피부가 건조하지 않고 주름도 덜하다. 때로 흰 머리가 덜 나기도 한다. 숨 쉴 때마다 담배 냄새 때문에 다른 사람에게 신경을 덜 써도 되므로 자신감도 생긴다.

 

누런 치아 끝

양치질을 해도 그대로인 누런 치아. 지저분한 치아는 보기에도 나쁘지만, 전반적인 건강에도 해롭다. 담배를 끊으면 한결 깨끗해진 치아를 가질 수 있다.

 

편안한 콘택트렌즈

담배를 피우면 콘택트렌즈가 건조해 진다. 구름이 낀 듯 뿌옇게 흐려지는 시야 때문에 눈을 자꾸 문지르게 되고 결국 렌즈를 뺄 수밖에 없다. 그래서 1회용 렌즈를 쓰기도 하지만 돈이 많이 든다. 담배를 끊으면 이런 모든 문제가 풀린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만성 기침에서 해방

담배를 피우는 사람은 누구나 ‘흡연자 기침’을 하게 된다. 그런데 담배를 끊기 전까지는 그 기침이 얼마나 귀찮은 것인지 잘 모른다.  깨끗해지고 주변을 의식해서 목이 근질근질해도 억지로 참아야 했던 힘든 기억에서 벗어날 수 있다.

 

불쾌한 냄새에서 해방

차와 집, 옷, 심지어 애완견에게도 배어 있는 고약한 담배 냄새에서 탈출할 수 있다. 물론 담배를 끊고 나서야 자신이 그 지독한 냄새와 항상 함께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또 다른 보너스

별 생각 없이 지출하는 담배 값. 담배를 끊으면 실질적 이익으로 돈을 절약할 수 있다. 만약 현재 4500원 하는 담배 한 갑을 일주일에 네 갑 정도 피운다면 한 달에 약 7만2000원, 1년이면 약 86만 원 정도의 보너스를 얻는 것이다.

 

생산성 향상

누구에게나 휴식은 필요하다. 하루 종일 일만 할 수 없기 때문이다. 다른 사람들은 5분 정도 휴식을 취할 때 흡연자들은 10분 이상 쉬게 된다. 많을 경우 하루 2시간을 담배 피우는데 소비하기도 한다. 또한 담배를 피우느라 일을 하다가도 쉬어야 하므로 생산성이 떨어지게 마련이다.

 

최승식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