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된 피임 상식 8가지

피임에 관해서는 일반인들에게 잘못 알려진 상식이 의외로 많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피임에 대해 잘못 알려진 상식이 의외로 많다. 귀동냥으로 얻어들은 피임법은 사실이 아닐 경우가 많다. 대한의사협회의 도움으로 피임에 관한 잘못된 믿음을 소개한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1) 피임약을 오래 먹으면 임신하는데 지장이 있다?

피임약은 배란을 억제해 임신 가능성을 낮춘다. 이 효과는 복용하는 주기에 국한된다. 피임약을 중단하면 가임 능력이 다시 살아난다. 다만 피임약을 장기 복용하던 여성이 이를 중단한 뒤 임신이 어려운 경우는 나이가 문제일 때가 많다.

(2) 피임약 복용이 유방암의 위험 높인다?

최대 15년간 피임약을 복용해도 유방암 위험과는 아무 관련이 없다. 35~64세 여성의 피임약과 유방암 발생은 무관하다는 연구도 있다. 35세 미만이고 피임약을 복용하고 있는 경우 유방암 위험이 20% 증가한다는 보고가 있으나 이 연령대는 유방암 발생이 드물어서 검진 혼동일 가능성이 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3) 피임약을 복용하면 살이 찐다?

피임약은 체내에 수분을 축적시켜 체중이 약간 증가할 수 있다. 저용량 경구 피임약은 약간의 이뇨 효과로 수분 축적을 막는다. 피임약은 부종을 불러온다는 인식이 있으나 식이 조절 및 운동을 하면 체중조절이 가능하다.

(4) 질외 사정으로는 임신가능성이 없다?

질외사정은 역사에 기록된 가장 오래된 피임방법이지만 100% 장담할 수는 없다. 질 안에 사정하지 않으면 임신이 안 되는 것은 당연하다. 하지만 성적 흥분이 최고조에 달한 순간 남성의 느낌에만 의존해 질 밖에 사정을 하는 방법으로는 약 27%의 피임 실패율을 보인다.

(5) 성관계 이후 경구 피임약 3~4알을 먹으면 임신을 막을 수 있다?

예전에 응급 피임약이 없을 때 사용하던 방법으로 구토, 메스꺼움 등 부작용을 동반한다. 임신을 막으려면 성교 후 72시간 이내에 전문의 상담을 거쳐 필요시 응급피임약을 사용하면 예방이 가능하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6) 생리 중에는 성관계를 하더라도 임신이 안된다?

규칙적으로 28~30일 생리주기를 반복하는 여성은 다음 생리 예정일 2주 전에 배란이 일어나므로 생리 시작일이나 생리 중에는 임신의 가능성이 낮다. 여러 가지 원인으로 주기가 쉽게 바뀔 수 있으므로 주기법만으로 피임을 하면 실패할 수 있다. 또 생리 중 성관계시 생리혈이 역류돼 자궁내막증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7) 응급피임약 복용 후 며칠 내에 출혈이 있다면 임신이 안 된 것이다?

그렇지 않다. 응급 피임약 복용 후 5~7일 뒤 출혈이 있을 수 있다. 이는 응급 피임약의 작용으로 자궁 내막이 탈락돼 나타나는 부작용의 하나다. 그러나 피임이 안 되고 임신이 된 경우에도 소량의 출혈이 있을 수 있으므로 생리예정일에 생리가 없다면 임신여부를 확인해 보는 게 좋겠다.

(8) 콘돔을 사용하면 성병으로부터 안전하다?

콘돔은 성병 감염에 확실한 효과가 있다. 그러나 콘돔으로 덮이는 부위 이외에 피부의 접촉이 차단되지 않으며, 피부의 상처나 타액 등으로 인한 성 전염성 질병의 감염이 가능하다. 성병에 대한 검진을 주기적으로 받는 것이 좋다.

 

정희은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