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마곡 연구센터, ‘서울특별시 건축상’ 3개 부문 수상

완공 부문 우수상, 녹색 건축상, 시민 공감 특별상

삼진제약 마곡 연구센터
삼진제약 마곡 연구센터

삼진제약(대표이사 최용주)은 지난 14일 열린 ‘제40회 서울특별시 건축상’ 시상식에서 마곡 연구센터가 ▲완공 부문 우수상 ▲녹색 건축상 ▲시민 공감 특별상 등 총 3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2021년 9월 서울 강서구 마곡동 마곡일반산업단지에 개소한 삼진제약 마곡 연구센터는 건축면적 1128.13㎡, 연면적 1만3340.13㎡(4035평), 지상 8층 지하 4층 규모 건축물이다.

심진제약은 연구센터는 개소 이후 최첨단 시설과 연구 인프라를 활용해 R&D 허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삼진제약은 설명했다. 업무 친화적으로 건축된 연구실과 최신식 실험기기들을 모두 갖추고 있어 신약개발 초기 단계에서 임상 및 허가 등의 최종 단계까지의 모든 과정을 자체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물적, 인적 자원을 갖추고 있다고 한다.

김용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