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맞으면 생리 잦다”…인과관계 사실로

의학한림원 코로나19백신안전성위원회 3차 연구결과 발표, 대뇌정맥동혈전증 이상반응도

백신 접종
[사진 = 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생리가 잦아지는 이상자궁출혈, 혈전응고에 의한 대뇌정맥동혈전증 등 이상반응이 연관성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코로나19백신안전성위원회(위원장 박병주)는 11일 코로나19 백신 예방 접종 후의 이상 반응을 분석한 제3회 연구 결과 발표회를 개최했다.

위원회는 백신을 접종한 여성들의 경우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이상자궁출혈(생리 이상반응) 발생위험(무월경·월경 주기 미뤄짐 제외)이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상자궁출혈은 생리가 정상 주기를 벗어나 불규칙하게 나타나거나, 생리 주기가 유지되더라도 그 출혈량이 정상 범위를 넘는 것을 말한다.

백신 종류와 관련 없이 접종 이후 통계적으로 자궁 내 출혈이 비정상적으로 발생하는 경우가 높아졌다는 것이 위원회의 분석이다.

또 위원회가 국내 보건당국 자료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대뇌정맥동혈전증 발생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30~49세와 50~64세, 그리고 여성에서 각각 유의미한 위험 증가가 발견됐다고 위원회는 설명했다.

대뇌정맥동혈전증은 혈전 응고에 의해 대뇌정맥이 막혀 뇌에서 나온 혈액이 심장으로 잘 운반되지 못하는 질병이다. 뇌 조직에 다량의 혈액이 저류되어 뇌출혈과 뇌부종 등이 동반되기도 한다.

이와 함께 위원회는 화이자 백신 접종 후의 심부정맥혈전증과 폐색전증에 대해서는 면밀한 역학적 평가가 추가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은 코로나19 예방접종후 이상반응의 과학적 인과성 평가를 목표로 코로나19백신안전성위원회를 2021년 11월 12일 발족했으며, 이번을 포함해 3회에 걸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김용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